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7-08-23 02:49:42

댓글

49

조회 수

4762

[img1]

심산스쿨 [POINT 1000 CLUB] 맥주 번개!
2007년 8월 26일(일) 밤 7시 한울호프

심산스쿨에 [POINT 1000 CLUB]도 있었냐고요? 없었습니다! 앞으로도 없을 겁니다...그냥 오늘 만들고...내일이면 없앨 겁니다. [POINT 1000 CLUB]이 뭐냐고요? 간단합니다. 심산스쿨 홈페이지에서 주는 포인트가 1000을 넘어선 사람들의 모임입니다. 그렇다면 포인트는 어떻게 적립되느냐? 간단합니다. 새글을 올리면 10점이 올라갑니다. 댓글을 쓰면 1점이 올라갑니다. 접속만 하면? 아무런 변화도 없습니다. 그렇다면...포인트가 1000점을 넘어갈려면 도대체 새글을 몇 번이나 올려야 되고, 댓글을 몇 번이나 달아야 될까요? 머리 복잡해집니다. 여러분이 각자 계산해 보세요. 아래에 심산스쿨 홈페이지 관리자들만이 볼 수 있는 스탭전용 게시판을 올립니다. 누구 누구가 1000점을 넘겼는지 한 번 살펴보시지요....^^

심산스쿨 스탭전용 게시판 포인트별 리스트

869 simsan 심산 7 28,665 2007-08-23      
868 morajerry 한수련 7 8,658 2007-08-22      
867 size300mm 박민호 7 4,025 2007-08-23      
866 picsel 백동진 7 3,585 2007-08-22      
865 hjnoh3 노효정 7 3,234  2007-08-22      
864 admin 관리자 1 2,692  2007-05-21      
863 crow 오명록 7 2,610 2007-08-22      
862 rozine 명로진 7 2,601 2007-08-22      
861 woodeey 조철환 7 2,568 2007-08-23      
860 movimage 조상범 7 2,563 2007-08-22      
859 funfun1gom 조현정 7 2,455 2007-05-29      
858 pan7512 김형범 7 1,973  2007-08-22      
857 uunoow 이시연 7 1,812 2007-08-22      
856 yya321 유영아 7 1,764  2007-08-22      
855 ryder 김유진 7 1,743 2007-08-21      
854 zzzmzzz 김은연 7 1,705 2007-08-23      
853 haruen 박주연 7 1,547  2007-08-23      
852 kakihara 백소영 7 1,485  2007-08-17      
851 brainboxer 김희영 7 1,476 2007-08-21      
850 avidtoonz 지근수 7 1,455 2007-08-22      
849 okidoki 허연회 7 1,385 2007-08-23      
848 regnum 조현옥 7 1,346 2007-08-23      
847 pjh1117 박지현 7 1,328 2007-08-11      
846 ksh5990 김성훈 8 1,314 2007-08-22      
845 fourplot 남상욱 7 1,260 2007-08-22      
844 ybajumma 이지전 7 1,256 2007-08-23      
843 kimjoong 김현중 7 1,250 2007-08-23      
842 nayeje 오고니 8 1,186  2007-08-22      
841 begae21 백혜성 7 1,162 2007-05-11      
840 latuche 조성은 7 1,136 2007-08-23      
839 dollunar 신월명 7 1,103 2007-08-22      
838 namastte 김민정 7 1,079 2007-06-13      
837 palm80 고수진 7 1,033 2007-08-22      
836 haluki79 박혜진 7 1,015 2007-08-23      
835 jumakgag78 박헌수 7 1,010 2007-08-22      

위의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다시피 심산스쿨 홈피회원들은 현재 869명이며, 그들 중 포인트가 1000점을 넘은 사람들의 숫자는 모두 33명입니다. 그 중 1등은 당근 심산이네요. 포인트가 자그마치 28,665점! 이 친구는 도대체 그 동안 새글을 몇 개 쓴 거고, 댓글을 몇 개 쓴 걸까요? 정말 한심하군요...정말 저렇게도 할 일이 없을까? 나머지 32명들 중에 심산스쿨 스탭인 두 사람은 이해가 갑니다. 오프라인 스탭 한수련양과 온라인 스탭 백동진군...그들의 노고(!)에 감사할 뿐입니다.

제가 감동 받은 것은 세 분 선생님들입니다. 노효정샘과 명로진샘 그리고 박헌수샘. 노효정샘이야 심산반 이후로 가장 빨리 생긴 반이고 현재 4기의 종강을 코 앞에 두고 있으니 그럴 수도 있다고 치고...명로진샘은 인디반이 생긴지도 얼마 안되는데...게다가 박헌수샘이라니! 저는 박샘의 포인트가 왜 저렇게 높은지 잘 알고 있습니다. 제가 홈피 관리자는 못 돼도(컴맹이니까) 주인이기는 합니다. 덕분에 모든 컴티를 눈팅(!)할 수 있지요. 그런데...제일 즐거운 컴티가 바로 박샘 컴티랍니다. 왜냐? 박샘 새글에 감동에 떨고 박샘 댓글에 배꼽을 잡고 뒹굽니다...나 참, 저렇게 멀쩡하게 생긴 신사가 이런 글을 웹에 올리다니...놀라울 따름입니다. 제가 아무리 이야기해도 직접 그 컴티를 보지 못하면 도대체 무슨 이야기를 하나...의아해하실 겁니다. 그래서...더 이상 이야기 안할랍니다. 박샘, 오늘 날짜로 포인트가 1000점을 넘은 거 축하해! 일요일 밤에 꼭 시간 내서 맥주 마시러 와!^^

1000 포인트를 넘긴 사람들 중에서 '최근접속일'이 꽤 오래된 사람들도 있군요. 바로 조현정, 백혜성, 김민정 등입니다. 자기들한테는 내가 꼭 오란 말 안해...하긴 인원이 적어야 맥주값이 덜 깨지지...ㅋㅋㅋ...지방에 계신 회원들도 보이네요? 박지현과 김희영...자기들도 오란 말 못하겠어...차비가 더 들테니까...ㅋㅋㅋ...혹시 씨코드도 보이십니까? 대부분이 두 서너 대여섯 개씩의 씨코드를 가지고 있는데 단 하나의 씨코드로 포인트 1000클럽에 이름을 올린 사람이 단 한명입니다. 바로 최석환반 1기(c1)의 오고니! 자기가 온다면 말리진 못하겠어...어쩌면 그렇게도 열심히  포인트를 쌓고 있는지 원...^^

여기까지 읽으신 분들은 당근 짐작하시겠지만 이날 맥주 번개의 술값은 제가 냅니다! 오셔서들 맘껏 드세요! 2차 술값? 제가 쌩깝니다...각자 알아서들 드세요. 이날 모임의 주제? 당근 없습니다...그냥 괜히 모여서 맥주 마시는 겁니다. 날씨가 너무 더우니까 그냥 시원한 맥주나 마시자고요. 모임장소인 한울호프를 모르신다면...[포인트 1000 클럽]에 뽑히셨을 리가 없습니다. 다들 아시죠? 그냥 아무 생각 없고 아무 주제도 없는 모임입니다. 시간 되시는 분들, 그냥 동네 마실 간다 생각하시고, 반바지에 혹은 속옷에 슬리퍼 차림으로 오세요, 다 같이 모여서 시원한 생맥주 한 잔씩들 하십시다!^^

 

댓글 '49'

조철환

2007.08.23 03:01
포인트 삽니다 018-241-xxxx

조현옥

2007.08.23 03:07
포인트 팝니다 010-4764-$$$$


18기에는 월명 언니랑 은연 언니랑 저 밖에 없네요??
여하튼, 맥주! 좋습니닷! 하하하 ^0^
이런 아기자기한 이벤트도 있고, 'Long live the SimSan School!!!' 하하하 ^0^
profile

심산

2007.08.23 03:09
아직 글도 다 못 올렸어 이 년놈들아...
쫌 기다려봐봐봐...^^

조현옥

2007.08.23 04:14
'멀쩡하게 생긴 신사' 인 박헌수 선생님 뵙고 싶어요!! ^^ (같이 우리 모두가 싫어하는 노래방가요!ㅋㅋ)
전 잠옷 차림으로 가고 싶으나, 교회 참석 차림으로 가겠습니다. ^^

안슬기

2007.08.23 08:31
앗, 황현명이가 없다니... ㅋㅋ 그렇게 달려도 짠밥엔 어쩔수 없군~ ^^

김아진

2007.08.23 09:41
매일 들락거려도 아무 소용이 없는 거군요..흑..
어디가나 숫자에 약한... 마이 포인트 118
늦여름 시원한 맥주... 흠뻑 드시길...

조성은

2007.08.23 10:09
가지는 못하지만, 명단에 있는 것만으로도 너무 기뻐욧!!! 근데 샘 넘 웃김. 이런 이벤트도 하시궁. ㅋㅋㅋ
profile

백동진

2007.08.23 10:31
샘님..온라인 스텝은 '관리자' 입니다.. 저는 회원의 한명이지요...하하하....

김유진

2007.08.23 10:41
안녕하세요. 1000클럽 15위에 빛나는 김유진이에요.
포인트요? 타고났다고 그러면 섭하죠. 얼마나 노력하는데~

호호호

민다혜

2007.08.23 10:59
아니!! 이런 이벤트가!!
profile

심산

2007.08.23 11:00
동진, 그렇군...관리자가 따로 있군!
빛나는 유진, 얼굴 본지 오래다...얼굴 좀 보여줘...
성은, 덥잖아...더워서 내가 살짝 맛이 간 거야...^^

이시연

2007.08.23 11:31
쭛쭛쭛....선생님..더위 드셨어요? 대체 왜 이러시는 거예요?
산에도 못가서 열 받는데...지대로 염장을 지르십니다. 그려!!
(은이가 없어서 심심하신가?)
새로운 헤어로 변신한 샘 보고 싶지만...흑흑....
다들 해피 타임 하셔요~!

잠깐..
저 위에 있는 남상욱님, 또 언제 천 포인트를 넘긴거지?!!!

이성민

2007.08.23 11:19
.... 이제 거의 천대에 가까웠는데 ....
이벤트를 벌써 하심 어떠케요~!!!
profile

심산

2007.08.23 11:39
위의 명단에는 없어도 현명은 꼭 와라! 상범과 함께 머리 맞대고
"쏘비 금박스 만들기운동"의 상세한 전략전술을 짜보자...^^
흠, 쓰다보니 갑자기 이날 모임의 주제가 결정됐다
바로 쏘비 금박스 만들기운동이닷!!!!!

박주연

2007.08.23 11:49
ㅎㅎ 진짜 언제 저렇게 쌓였는지 .. 놀라워라..
profile

박민호

2007.08.23 11:53
심산스쿨 포인트로 가장 많은 혜택을 받은 놈이 저일텐데..ㅋ
또 이런 일이.. 너무 좋다..ㅋㅋㅋ

박혜진

2007.08.23 12:05
심산 샘한테 혼날까봐...(석호필한테 미쳤다구...) 겁나서... (갈까말까갈까말까ㅡ..ㅡ;;;)
profile

심산

2007.08.23 12:45
혜진, 박샘 모시고 나와...발가락 안 자를께...^^
아 참, 상균도 나와라! 쏘비 회장님께서 빠지시면 뭔 일이 안 되지...^^
다른 사람들도 참석 여부를 여기 댓글로 아뢰봐!^^

남상욱

2007.08.23 13:16
교장선생님께서 많이 외로우신가 보군요...

포인트는...음...의외네요...
내가 말많은 놈이 아닌데...

신월명

2007.08.23 13:58
앗싸~~가리오리~~

주성아! 개학하기 전에 포인트왕 먹는다더니 왜 이름이 없누^^
profile

오명록

2007.08.23 17:52
가보고 싶은데...쩝...여기서 못마신 맥주는 안슬기감독이 사주겠죠..^^
profile

명로진

2007.08.23 19:05
오호....포인트 땡기네.

조현옥

2007.08.23 19:12
아!! 다혜님이 없다니!! TT

강상균

2007.08.23 19:40
포인트도 모자라는데 불러주시니 감사 ^^;;;
profile

이진구

2007.08.23 20:10
모른척 하고 가야지...^^

조현옥

2007.08.23 20:35
왜 오라는 등산은 안가구...ㅡ_ㅡ

민다혜

2007.08.23 21:18
아무래도..저 현옥님하고 연애해야할까봐요;;; 아쉬워해주시다니 넘 감사감사^^

윤경희

2007.08.23 21:32
이런...저 905점인데... 내가 울 기수중 최고점이 아닐까..내심 기대했거늘! 멀었군요 ㅋㅋㅋ -100점은 반드시 9월중으로 채우기로 약속하고 갈게용 ㅋㅋㅋ

김희영

2007.08.23 22:15
......ㅠㅠ 이런이런.....자주 오지도 않는 이 기회를.....

김윤주

2007.08.23 22:42
악, 딱 반점ㅋㅋ 지금부터 글 50개 적어야 된다는??ㅋ ->또 어딜끼려고ㅋㅋ
댓글은 망고 소용없는거구나!이런~ㅋㅋ 다들 여름의 막바지 시원하게~즐기시기를!ㅋ
아는 이름 은근 보여 재밌네요ㅋㅋ고니는, 자료 함 100개 올리더니 완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웃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profile

심산

2007.08.23 23:07
긍께...방심들 말랑께! 언제 무슨 포인트 클럽을 소집해서 해외 트레킹 갈지 몰라...^^
profile

조상범

2007.08.23 23:46
미리미리 이천점 세팅해놓으니 이런 좋은 일도 있군요. [2000] 클럽도 언제 한번 하시죠. ㅎㅎ.

김보균

2007.08.24 02:08
1000점을 향하여 GOGO!

오고니

2007.08.24 07:51
윤주 //
그러게.. 그 날 무지 달리긴 했었는데... ^^;;
덕분에 이런 날도... ㅋㅋㅋ..
목록에 오른 것만으로도 정말 정말 감사.. ㅡ_ㅜ;;

황현명

2007.08.24 11:51
웅, 672점...안된다 생각했는데...스페샬 게스트로 초청해주셔서 고맙슴다.
그날 뵙겠습니다.

유한옥

2007.08.24 12:10
포인트 구걸합니다.
남는 포인트 있음 쫌 나눠 주시구랴.

백소영

2007.08.24 13:34
아~ 살다보니.. 이런 날도 오는 군요... 아~~ 감격스러운 순간이여라~~~ ^^*
선생님~!!! 저희 이 모임.. 매달하면 안될까요??? ㅋㅋㅋㅋ
대신 평일로요~!!! 주말은 저한테 그림의 떡이거든요~~~ ㅜ.ㅜ

김은연

2007.08.25 02:22
하하하... 선생님.. 다운 이벤트.
전 기관지에 조그만 혹이 나면서 열이 엄청 심하다가 조금 나아 지긴 했는데. 되도록이면 꼭. 가고 싶어요.
역시... 담배연기가 자욱한 모임이 되겠죠? ^^ 담배 연기를 피해 한쪽 구석에 마스크를 쓰고
있더라도 이해해 주세요^^
내가 저렇게 포인트가 많은 이유가 뭘까? 17기때 활동을 많이 하긴 했었나 보네.
현옥!!! 월명!! 니들이 위에 있어서 다행이다. 경희야!! 나는 맥주 안먹으니까
넌 와서 내가 먹을 맥주를 대신 마시렴. ㅋㅋㅋ.
우리 일요일까지 글써야 하는데.. 오후까지 다 쓰고
같이 손잡고 가자..

조현옥

2007.08.25 02:44
응!! ^^

신월명

2007.08.25 17:48
구래 구래..우리 뒤에서 담배연기 피하면서 포인트가 주는 풍류에 취해보자^^
profile

심산

2007.08.27 02:40
하, 어찌된 일인지 고작 열명 남짓 모여서...
내 예상 출혈액의 반의 반도 못 썼다는...^^
얘들이 이제 철이 들어서 내 주머니 사정을 봐주는구나, 하는 생각에 므흣...^^

조현옥

2007.08.27 08:44
하하 선생님, 취해 자다가 발딱 일어난 어느 인디언 처녀와 함께 이벤트 뒤풀이는 아침 7시까지 계속 되었답니다. 하하하^0^

어찌됐던, [금박스 만들기 운동] 을 위해 동생들에게 채찍과 당근을 휘두르며 전력투구하겠습니닷! 이번에 못하면 쪽팔려서 안돼요. TT (일본에 사는 동생한테까지 매달리고픈 아메바...ㅡ_ㅡ)

황현명

2007.08.27 13:51
참석하지 못하신 많은 분들 덕분에 매우 높은 퀄리티의 안주를 즐겼습니다.
다신 쏘비에서 회먹는 날이 안 돌아오겠죠...
profile

박민호

2007.08.27 14:17
소수의 인원만 참석하셔서..
선생님께서 윗글에 남기셨던 약속을 어기시고(?) 2차 횟집에서도 쏘셨거든요..ㅋㅋㅋ

강상균

2007.08.28 00:33
덕분에 입이 호강했네요. ^^

김은연

2007.08.28 01:58
현옥!!! 새벽 7시 감자탕.. 정말 맛있었지?? 그집 자주가자. 속이 하나도 안 부대기고.
아침레슨은 결국 취소했단다.. 도저히 못하겠더구나.
선생님 와인잔깨먹어서 죄송해요ㅠㅠ.
장구를 많이 쳐서 손아귀 힘이 있다는 걸 깜박했어요.
스쿨 모임은... 참 언제나 배 두둑하고 머리 시원해지는거 같애 그지? ^^.

조현옥

2007.08.28 02:16
하하하^0^ '손아귀 힘이 있다는 걸' 깜박했구나... ㅋㅋㅋ

신월명

2007.08.28 12:51
그 감자탕집을 더 믿을 수 있는 건 <불만제로>방송 후
살이 굉장히 덜 붙은 돼지 등뼈를 쓴다는 거야. 국산이라는 증거지..

중독성있어..빨랑 껀수 만들어서 또 먹으러 가자..ㅋㅋㅋ

김민정

2007.09.12 19:41
아..ㅠ.ㅠ 너무 늦게 보고야 말았어요 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426 박신우 장편상업영화 [백야행] 감독 데뷔 확정! + 27 file 심산 2009-01-15 4817
425 심산와인반 송년모임에 초청합니다 + 28 file 심산 2010-12-20 4816
424 심산스쿨 창립 6주년 기념 메시지 + 76 file 심산 2011-11-06 4776
» 심산스쿨 [POINT 1000 CLUB] 맥주 번개! + 49 file 심산 2007-08-23 4762
422 영어 만화 [와탕카!!]가 출간되었습니다 + 18 file 심산 2008-08-11 4758
421 명로진인디반 수강생이 된 배우 엄지원 + 42 file 심산 2008-01-12 4748
420 심산스쿨에 [강헌재즈반]을 개설합니다 + 38 file 심산 2007-10-29 4738
419 핑크무비 프로젝트는 전진한다 + 40 file 심산 2009-07-19 4733
418 명로진 공개특강 [쓰는 것은 과연 즐거운가?] + 21 file 심산 2010-03-27 4733
417 권지연 감독 데뷔작 [비밀애] 개봉 + 15 file 심산 2010-03-22 4685
416 심산 고정출연 라디오프로그램 안내 + 47 file 심산 2007-09-27 4681
415 성탄특집 [미뺀 공연 및 송년의 밤] 사진전 + 13 file 심산 2006-12-24 4661
414 이성민 작가, 두번째 오리지널 작품 계약 완료! + 39 심산 2007-07-27 4634
413 샤또몽벨 주최 [쾨글러 와인의 밤] 안내 + 30 file 심산 2010-07-23 4631
412 첫비행기 타고 훌쩍 떠난 제주올레 트레킹 + 48 file 심산 2011-05-23 4613
411 명로진 공개특강 [설득하는 글쓰기] 안내 + 22 file 심산 2010-08-02 4589
410 [눈에는 눈, 이에는 이]의 김현중 작가 + 48 file 심산 2008-07-30 4568
409 와지트 홈페이지 공식 오픈 + 10 file 심산 2008-11-03 4557
408 샤또몽벨 [칠레 아르헨티나 와인] 공개특강 + 17 file 심산 2007-06-03 4542
407 한국시나리오작가조합 선정 올해의 영화와 배우 + 4 file 심산 2007-12-16 4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