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3-02-11 14:59:55

댓글

9

조회 수

2623


[img1]

심산스쿨 제6회 전각체험교실 안내
2013년 2월 20일(수) 오후 3시~5시

심산스쿨의 [내혜전각반]이 어느새 제6기 수강생을 모집합니다. 심산스쿨은 [내혜전각반 6기]의 개강 일주일 전에 [심산스쿨 제6회 전각체험교실]을 엽니다. 전각 혹은 [내혜전각반]에 관심을 갖고 계신 분들께는 좋은 기회가 되리라 생각합니다. [심산스쿨 제6회 전각체험교실]은 2013년 2월 20일(수) 오후 3시~5시에 열리며, 체험교실 참가비는 1만원입니다. 참가를 원하시는 분은 아래의 계좌로 미리 1만원을 입금해주시기 바랍니다.

우리은행 1002-146-527491 임은아

위 아래의 사진들은 [내혜전각반] 수강생의 작품입니다. 중국 당나라 초기의 대표적인 시인 왕발(王勃)의 시에서 한 구절을 따온 것인데, 그 뜻은 다음과 같습니다.

海內存知己 해내존지기
天涯若比鄰 천애약비린

이 땅에 날 알아주는 이 있다면
하늘 저 끝에 있어도 이웃과 같다네

전각이란 이와 같이 자신이 아끼는 글을 돌에 새기는 행위입니다. 어떤 뜻에서는 예술이고 어떤 뜻에서는 노동이지요. 전각반 수강생들이 모두 [海內存知己 天涯若比鄰]을 새겼는데, 저마다 그 글자의 포치(布置, design)와 칼솜씨가 달라 전혀 다른 작품처럼 느껴집니다. 그만큼 전각하는 이의 개성에 따라 달라지는 것이 전각의 세계입니다. 너무 어렵고 추상적인 이야기인가요? 직접 해보시면 무슨 뜻인지 금세 알아차릴 수가 있습니다.

[심산스쿨 제6회 전각체험교실]이 끝나고 1주일 후, 그러니까 2013년 2월 27일(수) 오후 3시에는 [내혜전각반 6기]가 개강합니다. [내혜전각반 6기]는 매주 수요일 오후 3시~6시에 총10회의 워크숍으로 진행되며, 수강료는 33만원(부가세 포함)인데, 현재 수강신청 접수를 받고 있습니다. 전각에 관심을 갖고 계신 많은 분들의 참여를 기대합니다. 부디 심오한 전각의 세계 속에서 각자의 ‘해내존지기’를 발견하실 수 있게 되기를.

[img2]

댓글 '9'

서이정

2013.02.12 09:10
쌤! 서이정 체험교실 신청합니다.(입금완료)
profile

심산

2013.02.12 14:28
이정이 수욜낮에 땡땡이 치려고...?ㅋ

최준석

2013.02.12 15:35
쩝.. 주말에 한 번 해 주세요.. 어차피 평일 낮 수업이라 수강은 불가하지만..ㅠㅜ

김정한

2013.02.13 00:45
엇?
흠흠...^^

또 체험교실이 다가오는군요~~

오태경

2013.02.15 11:44
제가 아는 분들에게 여기 전각교실을 소개해드리고 싶은데요.
이날 체험교실을 대리신청해드릴수 있을까요?
profile

심산

2013.02.15 13:19
태경, 당근 가능해! 웰컴...^^

배영희

2013.02.15 16:52
지인 한 분 참석합니다,
참가비는 내일 (히말 뒤풀) 은아에게 내겠심..

배영희

2013.02.15 20:29
샘, 전 메모꽂이용 돌에
음력 설을 맞이하야 머 하나 새기고
저보다 더!! 전각을 좋아하는 벗에게 선물했답니다.
새긴 돌을 선물한 건 이번이 처음이어요. 아까워서 누구 못 주잖아여..^^

새긴 내용은 한유의 문장론 중
豊而不餘一字, 約而不失一辭 풍이불여일자 약이불실일사
풍부하되 한 자도 남기지 말고, 간략하되 한 자도 빼먹지 말라능--;;

어디 글 뿐이겠남요-;;
말을 할 때도 그렇고, 사는 일 또한 그렇겠지요..

암튼 뭔 날마다, 아님 뭔 날이 아니더라도 불쑥!!
파고 싶은 게 계속 생긴다는 건..
돌에 새겨야 될 만큼 사는 일이 쉽지 않아서일까요?! ^^
횡설수설 하다가 이만 물러갑니다..쓩~

오태경

2013.02.20 14:58
부산에 갔다가 정신줄놓고 있었어요.
지인분도 천안에서 기차타고오는중이라
지금 신촌길목에서 지인분이탄 택시기다리고있어요
좀 이따 들어가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9 심산와인반 추석맞이 오픈파티 안내 + 3 file 심산 2013-08-30 1896
368 금요일 밤에는 신화를 읽는다 + 5 file 심산 2013-08-04 2087
367 투르 뒤 몽블랑 트레킹 사진전 + 18 file 심산 2013-07-26 2908
366 이태리 돌로미티 트레킹 사진전 + 20 file 심산 2013-07-22 3172
365 쓴다는 것은 곧 고쳐쓴다는 것이다 + 12 file 심산 2013-06-24 2598
364 [김원익신화반]의 혁명적 변화 + 7 file 심산 2013-06-16 2645
363 명로진 선생님의 심산스쿨 고별사 + 41 file 심산 2013-06-10 3897
362 장철수 감독 [은밀하게 위대하게] 개봉 + 40 file 심산 2013-06-02 3518
361 [김진석사진반 9기] 졸업전시회 안내 + 4 file 심산 2013-05-28 1888
360 한국영화 시나리오 표준계약서 이행 협약식 + 8 file 심산 2013-05-16 3341
359 유대헌 [공모전 대비] 공개특강 안내 + 1 file 심산 2013-05-12 2362
358 짜투리 돌조각에 이름을 새기다 + 4 file 심산 2013-04-28 2366
357 [김대우반]이 제7기 수강생을 모집합니다 + 9 file 심산 2013-04-21 2807
356 화요일에는 산에 간다 + 12 file 심산 2013-04-13 2286
355 심산와인반 봄맞이 오픈파티 안내 + 19 file 심산 2013-03-28 2908
354 유영아 작가 [파파로티] 개봉 + 12 file 심산 2013-03-11 5468
353 한준희 작가 [사이코메트리] 개봉 + 12 file 심산 2013-03-07 3157
352 명로진 공개특강 [2013년의 출판동향] 안내 + 5 file 심산 2013-02-25 2117
351 딸과 함께 오른 칼라파타르 + 20 file 심산 2013-02-17 2798
» 이 땅에 날 알아주는 이 있다면 + 9 file 심산 2013-02-11 2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