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9-03-30 01:47:25

댓글

28

조회 수

4242





[img1]

이태리 와인기행을 떠납니다
2009년 3월 31일(화)부터 4월 10일(금)까지

늦게 배운 도둑질로 밤새는 줄 모른다지요? 제가 꼭 그 꼴입니다. 저의 최종 학력이 또 바뀌었습니다. 지난 해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 거의 반년에 걸쳐 한국와인아카데미의 [양조반] 코스를 이수하였습니다. 덕분에 세 번째의 와인 관련 인증서를 보유하게 되었습니다. 소믈리에 자격증, 마스터 자격증, 양조 자격증. 실제로 그만큼 와인에 대하여 깊이 알게 되었느냐? 뭐 그렇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와인을 배우고 가르치는 과정을 진심으로 사랑하게 된 것만은 틀림없습니다. 아주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최근 들어 이태리 와인에 대하여 거역할 수 없는 매력을 느끼고 있던 참에 아주 멋진 기회를 얻게 되었습니다. 이태리 베네토 지방의 베로나에서 열리는 ‘빈이탈리’ 행사에 참가하게 된 것입니다. 이 행사는 4월 2일부터 5일까지 열리는데, 이왕 가는 김에 다른 곳도 더 둘러볼 생각입니다. 이번에 떠나는 이태리 와인기행의 일정은 대략 다음과 같습니다. 3월 31일 인천공항을 출발하여 프랑크푸르트를 거쳐 밀라노에 도착, 그곳에서 하룻밤을 자고 만토바로 이동, 빈이탈리 행사에 참가 후 피에몬테로 이동, 피에몬테 와이너리 방문 후 토스카나로 이동, 토스카나 와이너리 방문 후 4월 10일 귀국.

이번의 와인기행은 이태리 와인 전문수입사인 ‘비노비노(http://www.vinovino.co.kr)’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이루어졌습니다. 아직도 와인 내공이 무척 딸리는 제게 이런 ‘꿈같은 기회’를 주셔서 솔직히 몸 둘 바를 모르겠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비노비노의 관계자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 올립니다. 제가 자리를 비우는 동안 심산스쿨에서는 중요한 행사들이 줄을 잇습니다. 4월 1일(수)에는 ‘핑크무비 프로젝트 설명회’가 열리고, 4월 3일(금)에는 [명로진인디반 7기]가 개강하며, 4월 5일(일)부터는 노효정 집중특강 [시나리오 장르의 이해]가 시작됩니다. 하지만 아무 걱정도 하지 않습니다. 저는 이미 확신하고 있습니다. “심산이 없어도 심산스쿨은 잘 돌아간다!”^^

위 아래의 사진들은 모두 오드리 웰스 감독의 [토스카나의 태양](Under the Tuscan Sun, 2003)에 나오는 장면들입니다. 맨 아래의 스틸 사진은 토스카나 지역의 와인 명산지 몬테풀치아노의 ‘깃발축제’의 한 장면입니다. 솔직히 영화는 별로지만...토스카나의 풍광들은 나름대로 근사하지요? 모두 다 이번 여행에서 들러볼 곳들입니다. 제가 없는 동안 혹시 홈페이지의 몇몇 기능들이 작동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고작해야 열흘 정도이니 조금만 참고 이해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럼 저는, 이태리 와이너리들이 정말 제대로 와인을 잘 만들고 있는지 감시(!)하러 다녀온 다음, 다시 반가운 얼굴로 4월 중순에 뵙겠습니다!^^

[img2][img3][img4][img5]

댓글 '28'

이정환

2009.03.30 01:56
카~ 부러울 따름입니다. 선생님~
모쪼록 조심해서 다녀오세요 ^^

차영훈

2009.03.30 09:51
나중에..근사한 포도 농장 하나 경영하시는 심산 선생님을 꿈꾸며..~~~~ 조심해서 다녀오세요

이윤호

2009.03.30 09:57
잘다녀와...
profile

명로진

2009.03.30 10:12
부럽습니다~
잘 다녀 오세요~~~

김주영

2009.03.30 10:15
몸사리지말고 간김에
와인이나 싫컷 마시고 일정내내 와인에서 깨어있지 말길..ㅋ

이재옥

2009.03.30 10:38
다이안 레인이라도 만나시면 안부 좀... ㅎㅎ

김영주

2009.03.30 10:45
즐거운 여행 하시고 돌아오셔요. 저희는 그동안 열공(^^;;;)하겄습니다.^^

정경화

2009.03.30 11:18
샘~ 짱부러워요~!! 피에몬테.. 토스카나... ㅠ
지난 번 프랑스 갔을때 열흘동안 몸 안에 흐르는게 피인지 와인인지 구분이 안갈 정도로 흠뻑 젖어있던
기억이 납니다~.. 멋진 시간되세요...
샘은 오크통에 담겨서 돌아올지도 몰라.. ㅋㅋ

김만수

2009.03.30 11:29
자~알 다녀오십시오! ^^

최성숙

2009.03.30 12:36
쌤~ 잘 다녀오세요
“Ciao, Bella(안녕 예쁜이)” 요거 아시죠?
아니다 싶음,,, “vada via(저리가)!”

서영우

2009.03.30 14:53
영화는 참 재미 있게 봤는데. 저한테는 별로 아니었는데^^
기억나는 거는 신호등에 대한 이탈리아 인의 생각
'파란불은? 빨리빨리. 노란불은? 권고사항. 그럼 빨간불은? 걍 장식이야(데꼬레이션!!!)'
하던 유쾌한 장면 ^^
근데 다이안레인이 지하에 첨 내려갔을때 지하 한가득한 와인병이라니 ... 와인들 참 많이 마시는가 부다 했죠

조현옥

2009.03.30 14:57
저 대신, 이탈리아 남자들 많이 구경하고 오세요~~^^
유혹 당하진 마시구요...ㅋㅋㅋㅋ

김명연

2009.03.30 19:19
정말 근사한 여행이 되겠네요. 저곳이 토스카나 였군요. 가고 자파...^^

강상균

2009.03.30 22:29
맛있는 여행되시길...^^
profile

심산

2009.03.31 09:38
정환/뭘 부러워해? 너도 떠나버려...^^
영훈/최근 내 두 가지 로망에 종지부를 찍었다: 와인빠나 할까? 와이너리나 할까? 와지트와 양조반을 하다보니까 이건 사람이 할 짓이 아니구나...싶더라...^^
윤호 로진 주영/와인반과 심산스쿨을 잘 부탁해...
재옥/다이안이 날 반가와할지...
영주/숙제가 넘 적어서 서운하지...?ㅋㅋㅋ
선희/아 거기가 선희 나와바리지...? 누구 안부 전해줄 옛애인 없어...?^^
경화/내가 오크통에 담겨오거든...맛있게 마셔주라!
만수행님/행님은 벌써 랑탕 히말에 가 계신겨?
성숙/내 나이쯤 되면 무조건 "차오 벨라!"란다...엔간해선 "바다 비아!"라고 안 그래...ㅋㅋㅋ
영우/너도 그 영화 봤구나? 그 이태리 남친, 참 근사한 놈이었지...?
현옥/어떻게 알았지? 내가 요즘 자꾸 남자들한테 끌린다는 거...
명연님/가세요! 가봐야 근사한지 아닌지 알죠...^^
상균/걱정 마라! 먹고 마시는 건 자신 있다...ㅋㅋㅋ

이제 공항으로 떠납니다
저 없는 동안 심산스쿨과 대한민국을 잘 부탁드립니다...^^
profile

오명록

2009.03.31 09:40
잘다녀오세요..4월 한달은 동에 번쩍, 남에 번쩍, 심길동이시겠네요.ㅋㅋㅋ

김지형

2009.03.31 13:33
앗 쌤 .좋은 시간 보내시고 건강히 돌아오세요~

서영우

2009.03.31 14:02
건강하게 잘 다녀오시고요. 담에 기회 되면 이태리 이야기 많이 해주세요.

조현옥

2009.03.31 15:14
왜 대한민국은 부탁하고 그러신데... 부담스럽게....ㅡ_ㅡ
profile

명로진

2009.03.31 15:35
대한민국은 걱정 마십쇼~~~~

그나 저나 심산 스쿨이 문제네.

심샘 안계실 때

어떻게 엉망으로 만들어 놓나? ^^

오남경

2009.03.31 21:11
너무나 멋진. 무척 부러운...샘.. 조심히 즐겁게 다녀오세요!

김윤하

2009.04.01 11:32
선생님~~넘넘 부러워요^^ 행복한 시간 보내구 오세요 ㅎㅎ

장철수

2009.04.01 16:46
이탈리아에서그유명하다는피자도드시고오시길~^^

송준용

2009.04.01 16:41
이태리에 계시겠군요. 무사히 잘 다녀오세요.

김기한

2009.04.02 19:48
부러우면 지는 거임 ㅋㅋ
잘 다녀 오세요 ^^ 전 뻘글 쓰로 고고 ㅋ

경지숙

2009.04.07 14:20
이탈리아에 지진 났다던데...ㅠ.ㅠ ㅠ.ㅠ
선생님은 당근 별일 없으시겠죠...^^??
와인 잘 만드는지 "감시(?)"하시다, 오히려 건강에 무리 가지 않게 조심하세요 ㅋㅋㅋ
profile

심산

2009.04.10 15:00
이태리를 강타한 지진 때문에 걱정하셨다는 분들이 많더군요
하지만 뭐...잘 다녀왔습니다
정말 제대로 된 와인공부를 하고 왔습니다
관광이 아니라 출장이었고, 정말 빡센 일정이었는데, 언제나 그랬듯이 '즐겁게' 소화해냈습니다

잠시 집에 돌아왔고, 곧바로 김포공항으로 나갑니다
이번 주말에서 다음 주 초까지 와인반 제주엠티(!)가 잡혀 있거든요
(참 징글징글하게 놀지요...?ㅋㅋㅋ)

이태리에서 사진을 많이 찍어왔는데
제주도에 다녀온 다음에
[심산서재>여백>한량일기] 쯤에다가 올려놓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들도 모두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를...!^^

김만수

2009.04.10 21:19
잘 다녀오셨군요.
예, 아무리 좋은 곳으로 가더라도 출장은 출장입니다.^^
제주도에서 잘 노시구요.
저는 글피 새벽에 떠납니다. 염장성 글 하나 올리고 가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80 소심한 키키봉씨의 홍대카페 상륙작전 + 43 file 심산 2008-02-09 4300
379 김혜나 출연작 [요가학원] 전국 개봉 + 15 file 심산 2009-08-17 4284
378 유영아 작가의 첫번째 크레딧 + 27 file 심산 2008-12-02 4276
377 그녀의 프라다 백에 담긴 책 + 27 file 심산 2009-03-25 4273
376 심산스쿨의 세번째 뮤즈 + 29 file 심산 2010-01-23 4257
375 [심산, 무지개나라 남아공에 가다] 방영 안내 + 40 file 심산 2008-06-06 4249
» 이태리 와인기행을 떠납니다 + 28 file 심산 2009-03-30 4242
373 [성악비법 24]와 [잉글리쉬 초콜릿] + 10 file 심산 2009-01-12 4238
372 [공연초대] 뮤지컬 피맛골 연가 (마감) + 58 file 강상균 2010-09-04 4236
371 우리는 절대로 게이가 아니다 file 관리자 2006-03-06 4226
370 마침내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 크랭크인! + 43 file 심산 2009-09-03 4221
369 김서현 작가 데뷔작 [핸드폰] 크랭크인! + 35 file 심산 2008-10-19 4203
368 노효정 집중특강 [시나리오 장르의 이해] 안내 + 5 file 심산 2010-07-07 4196
367 스크린쿼터가 없으면 [올드보이]도 없다 file 관리자 2006-03-25 4193
366 [피맛골초대] 최종명단 및 티켓배부방법 + 23 file 강상균 2010-09-13 4174
365 사진반 졸업전시회 [처음, 만나다] 안내 + 12 file 심산 2008-09-18 4171
364 심산스쿨 산행동호회 [SM클럽] 창립산행 + 19 file 심산 2006-12-10 4163
363 이경규의 [방과후 학교]에 출연하였습니다 + 22 file 심산 2008-08-13 4157
362 21세기형 최첨단 스토리텔링의 이해 + 18 file 심산 2015-05-23 4150
361 록커 겸 블루스 싱어 김형철을 아십니까 + 22 file 심산 2007-04-03 4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