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5-11-08 00:03:12

댓글

13

조회 수

2268

홈피2.jpg

그래서 나는 산에서 논다

 

KBS-1TV [아침마당-명사특강] 안내

2015년 11월 12일(목) 아침 8시 25분~9시 30분 방영 예정

심산스쿨 창립 10주년 기념강연

 

어제(2015년 11월 6일) KBS 신관에 가서 ‘명사특강’의 녹화를 마쳤습니다. 처음 그들이 저를 섭외하러 왔을 때, 그들도 저도 조금 당황했습니다. 뭐 컨텐츠가 없어서가 아니라 컨텐츠가 너무 많고 잡다해서(ㅋ). 강연의 컨텐츠에 대해서 몇 번의 조율과정이 있었습니다. 그들의 요구는 “너무 무겁지 않게, 중장년층이 즐겁게 시청할 수 있는” 컨텐츠로 강연을 해달라는 것이었습니다. 덕분에 제가 처음 제시한 ‘다소 인문학적 깊이가 있는’ 내용은 이번의 녹화에서 제외되었습니다.

 

결국 KBS [아침마당-명사특강]의 제작진과 합의한 컨텐츠는 ‘유산풍류’였습니다. 뭐 ‘산에서 즐겁게 노는 이야기’야 제가 평생 제일 열심히 한 일(!)인지라 아무 부담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그들이 강연의 제목도 ‘보다 더 대중적’이어야 한다면서 제시한 것이 “그래서 나는 산에서 논다”입니다. 저야 뭐 원래 아무 생각이 없는 인간(!)인지라 그렇게 하라고, 대신 멋진 캘리그래피로 써달라고 했는데, 그게 또 쉽지가 않다네요? 그래서 걍 제가 1초만에 직접 썼습니다. 이름하여 ‘심산 매직펜 캘리그래피’(아래의 글씨)입니다(ㅋㅋㅋ). 결국 여러분이 TV로 보게 되는 이미지는 ‘유산풍류+그래서 나는 산에서 논다’가 될 것입니다.


홈피용A타이틀.JPG

 

컨텐츠야 뭐 여러분이 익히 아는 ‘심산스러운’ 것들입니다. 내 삶에서 산이란 무엇인가, 등산(alpinism)이란 무엇인가, 히말라야 등반(himalayanism)이란 무엇인가, 한국인에게 산이란무엇인가, 한국에도 명산이 있는가, 나는 한국의 명산에서 어떻게 노는가? 저 나름대로의 ‘한국 산의 유산풍류’에서 몇 가지 모델을 제시하기도 합니다. 서울은 산이다, 폭포산행, 마애산행 등등. 제가 강연한 컨텐츠들은 뭐 이런 것들이지만 KBS 측에서 어떻게 편집해서 내보낼 지는 저도 모릅니다. 궁금하시면 ‘본방사수’를 해주세요!(ㅎㅎㅎ).

 

사실은 [아침마당-명사특강]의 제작진들과 계속 의견 조율을 하는 과정에서 “단지 너무 귀찮아서” 걍 관둘까 하는 생각도 했습니다. 하지만 방영예정일이 11월 12일(목)이고, 마침 하루 전날인 11월 11일(수)이 ‘심산스쿨 창립 10주년 기념일’이기도 하니, 걍 저 혼자 “이 강연이 심산스쿨 창립 10주년 기념 강연인데, 때마침 공중파로 전국에 방송해준다고 하니 고맙게 받아들이자”라고 스스로를 계속 설득 내지 기만(!)하며 최선을 다하여 대응했습니다(물론 KBS측의 생각은 저와 전혀 다를수도 있습니다 ㅎㅎㅎ). 실제로는 강연과 녹화 과정에서 전혀 스트레스도 받지 않았습니다. 여러분도 알다시피 제가 뭐 저런 정도의 일로 스트레스 같은 걸 받을 인간입니까(ㅋㅋㅋ)?

 

어찌되었건 그래서, 이변이 벌어지지 않는 한, 2015년 11월 12일(목), 마침 이날이 수능시험을 보는 날이더군요?, 아침 8시 25분부터 약 1시간 동안 KB-1TV의 [아침마당-명사특강]시간에 심산의 TV강연 [유산풍류-그래서 나는 산에서 논다]가 방영됩니다. 심산스쿨이 창립 10주년을 맞이했으니, 그 동안 저희 심산스쿨을 사랑해주시고 찾아주신 모든 분들게 일일이 찾아뵙고 인사를 올리는 것이 마땅한 일인 줄은 알고 있으나, 그렇게 할 수 없는 저의 미안하고 고마운 마음을 이렇게 공중파 TV에 실어 보내니, 부디 시간 되시는 분들은 이 아침방송을 즐거운 마음으로 시청해주시기를 기원합니다.

댓글 '13'

제성자

2015.11.08 11:44

심산 스쿨의 10주년이 전국 방방 곡곡에 메아리쳐

전국의 산에서 놀고 싶은 유생들이

구름떼 처럼 모여들까

심히 걱정 되네요^^*

많은 애환을 삭이며 견뎌온 십년 세월의 값진 가치를

심산스쿨을 지켜 보아온 애정어린 마음들은

알고도 또 알지요. 

방송을 보시고 지금 까지 잘 모르셨던 분들도

새로운 세계에 눈을 뜨실거라 봅니다.

10주년과 방송을 함께 축하 드립니다.

profile

심산

2015.11.08 14:32

도대체 누가 아침부터 이런 프로를 보냐고 물었더니 제작진 왈...

"이거 24년째 계속되고 있는 장수 프로그램이거든요?"ㅋㅋㅋ


때마침 수능날이라 직장인들의 출근시간이 조금 늦어지지 않나?

그러니 본방사수를 하시던지 다시보기를 하시던지...

나야 뭐 저 시간에 일어나 있을 가능성이 전혀 없으니...ㅋ

rainbow723

2015.11.08 23:18

와우, 이렇게 대중적인 방송에서 심샘의 특강을 만날 수 있다니...

전 아침형 인간이라 본방사수 거의 확실합니다!!

profile

심산

2015.11.09 21:43

흠...심산스쿨에 아침형 인간도 있단 말이지?

영님아 조만간 보자

이번 주 목요일 오후에는 내혜쌤에게 인사도 하러 가고...ㅎ

박민주

2015.11.11 10:45

대박!!! 아침마당에 아는 사람이 안나오는 관계로 사건 사고 정보 가득한 다른 방송을 틀어놓고 출근준비하는데

드디어 아는 분이 나오시는 군요~~~~~~~~~~~~~~감솨합니다!!!^^/

최석영

2015.11.11 18:04

심산선생님 보고 싶어요~~~~건강하세요~~~

인자무적

2015.11.12 09:41

심산선생 아침마당  강연 감명깊고 유익한 명강의 정말감사 드립니다!*^^* 깊어가는 가을이 다가기전에 아름다운 산천 찾아보렵니다^o^ -산을좋아하는 은퇴한70대노인 입니다~

김영수

2015.11.12 09:50

오늘 강의 너무 멋진 명강이었습니다.

제가 꿈꾸고 생각하던 삶!

이제부터라도 실천하고 싶습니다.

풍류 와 여유가 있는 삶!

장영임

2015.11.12 10:09

심샘의 생이 산을 매개로 녹아든 아침마당을 보고 나니 

나만의 산이 있어야 겠다, 는  

집 근처에서부터 나만의 산을 찾아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성자

2015.11.12 12:15

상쾌함과 편안함, 그리고 사계절

표현할 수 없는 잎의  아름다움을

마음에 새기게 해주는 산.

그리도 많은 산을 찾으신 값진 시간을 풀어

무겁지 않으면서도 산을 좋아할 수 있는

좋은 휴식의 방법을 일깨워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산소 같은 방송 이였습니다 ^^*


profile

심산

2015.11.12 16:06

민주 석영, 오랫만이네?


인자무적님, 감사합니다! 늘 안전하고 즐거운 산행하시길!


김영수님, 반갑습니다! 그렇지요? 풍류 즐기며 노는 게 최고죠...ㅎㅎㅎ


영님, 여의도에는...산이 없다!ㅋㅋㅋ

하지만 버스 한번만 타고 나가면 지천이 산이니까 뭐...


제성자님, 언제나 따뜻한 사랑으로 지켜봐주셔서 늘 감사한 마음입니다...ㅎ

profile

심산

2015.11.12 16:38

아침에 역시나 늦잠을 자고 일어나

핸펀을 켜보니 카톡과 문자가 거의 100개나 들어와 있더군?

역시 TV가 쎄긴 쎈가보다....ㅎ


아직 [다시보기]는 못봤는데

이미 네이버 캐스트에 편집된 동영상이 떴네?


http://tvcast.naver.com/v/607894/list/55142


근데...내가 저렇게 살이 쪘구나...ㅠㅠ...

살 좀 빼야지 보기 싫네...쩝!ㅋㅋㅋ

profile

심산

2015.11.12 17:50

아, [심산반 36기]의 다슬이가 컴티에 올려줘서 이제야 전체를 다 봤네!


http://www.joovideo.net/ViewMedia.aspx?Num=363&ep=1084


야 심산, 너 오밤중에 술 좀 그만 쳐먹고 살 좀 빼라, 응???!!!!!!ㅋㅋ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0 뜨거웠던 지난 여름의 제주올레를 돌아본다 + 5 file 심산 2016-09-08 737
439 [심산반 38기]와 [심산상급반 11기] 개강 안내 + 2 file 심산 2016-07-20 1157
438 그란파라디소와 친퀘테레는 잘 있었습니다 + 8 file 심산 2016-07-04 1091
437 이태리의 ‘위대한 천국’에 놀러갑니다 + 4 file 심산 2016-06-15 977
436 쓰러졌다 일어섰다 다시 쓰러진 + 5 file 심산 2016-05-22 1184
435 수락산 계곡에서 발을 씻다 + 2 file 심산 2016-05-05 1609
434 부산국제영화제 참가를 전면 거부합니다 + 4 file 심산 2016-04-18 941
433 세월호, 그날의 기록 + 5 file 심산 2016-04-17 1197
432 그래도 어쨌든 투표는 하자구요! + 5 file 심산 2016-04-09 911
431 글이 돈이 되는 기적에 대하여 + 4 file 심산 2016-03-27 1982
430 마을미륵에 오방색 비단천을 감아주는 마음 + 4 file 심산 2016-03-12 1224
429 은수미 의원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 14 file 심산 2016-02-24 2247
428 심산의 시나리오 워크숍이 19년차로 접어듭니다 + 2 file 심산 2016-01-18 1721
427 지구촌 어디에서건 태양은 떠오릅니다 + 7 file 심산 2015-12-31 1358
426 송년회에서 살아남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9 file 심산 2015-12-19 1664
425 심산 [히말라야의 눈물] 출간 + 16 file 심산 2015-12-07 2189
424 머물다 떠난 자리 + 16 file 심산 2015-11-30 1751
423 심산스쿨의 ‘캠퍼스 시대’를 마감하며 + 33 file 심산 2015-11-14 3731
» 그래서 나는 산에서 논다 + 13 file 심산 2015-11-08 2268
421 심산스쿨이 창립 10주년을 맞이합니다 + 59 file 심산 2015-10-27 28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