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9-08-11 17:39:37

댓글

25

조회 수

5781

심산스쿨 [이선영드라마작가반] 개설 안내
“단막극에서 미니시리즈까지”
2009년 9월 20일(일) 오후 3시 개강
매주 일요일 오후 3시-6시, 총20회, 수강료 77만원(부가세 포함)
수강신청 접수는 2009년 8월 20일(목)부터

시나리오 워크숍을 진행하다 보면 종종 그런 질문을 받습니다. “TV드라마대본과 시나리오는 어떻게 다른가요?” “미니시리즈 대본과 시나리오는 어떻게 다른가요?” 제 대답은 늘 한결 같습니다. “난 몰라.” 언뜻 무성의하거나 시건방(!)지게 들릴지는 몰라도 그게 가감없는 사실입니다. 저는 TV 드라마 대본에 대해서는 아무 것도 모릅니다. 모르면 모른다고 대답하는 게 가장 정직한 일이지요. 하지만 그런 질문을 던진 분들께 내심 미안한 마음이 들지 않았던 것은 아닙니다.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단 하나 밖에 없습니다. TV 드라마 대본을 잘 아는 사람이 와서 가르치는 거지요.

드디어 심산스쿨에 [드라마작가반]을 개설합니다.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활약하는 작가와 감독이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시나리오를 공부하는 분들 중에서도 드라마에 관심과 목표를 두신 분이 많은 것으로 압니다. 그러나 가만히 따져보면 성공한 시나리오작가에서 성공한 드라마작가로 확실히 입지를 굳힌 경우는 사실 흔치 않습니다.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이고요. 오히려 고배를 마신 예가 더욱 많은 게 냉정한 현실입니다. 왜 이런 결과가 나오는 것일까요? 날고 긴다 했던 시나리오작가와 감독들이 왜 그 ‘만만한’ 드라마에서 맥을 못추고 무너지는 것일까요? 그것은 드라마에 대한 이해 부족 때문입니다. 영화와 드라마는 패러다임 자체가 다른, 전혀 별개의 장르입니다. 그 차이를 인지하지 못한 채 드라마를 쉽게 보고 무작정 덤벼들었다가 엄청난 경쟁률의 공모에서부터 가로막혀 제 자리만 맴도는 사례를 무수히 목격하셨을 겁니다.

[img1]

심산스쿨 [드라마작가반]의 선생님은 이선영 작가입니다. 인터넷 시나리오 카페에서 단 2개월의 특강만으로 명강사로 입소문이 확실하게 나버린 그녀는 2002년 KBS 극본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방송가에 출현했습니다. 사회성 짙은 수작이었던 당선작 [자미성의 노래]를 시작으로, 그녀의 삶에 대한 깊은 통찰을 각인시켰던 [빌보드키드, 수자], 단막극으로선 상상할 수 없던 15%에 가까운 시청률을 기록했던 [디스코의 여왕], 작가들 사이에서 더욱 걸작으로 꼽히고 있는 [옥춘] 등 발표하는 작품마다 화제작으로 주목 받았던 무서운 신인이었지요. 놀라운 것은 이 모든 것이 데뷔 후 6개월도 안되어 이루어진 일이라는 겁니다. “어라? 작가가 누구야?”가 순식간에 “쟤 잡아와라”가 되었으며, ‘이선영의 대본은 입도선매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나돌았을 정도로 PD들이 경쟁적으로 다음 대본을 기다렸다는 일화들은 당시 방송판을 기웃거려 본 분이라면 한번쯤 들어본 바 있으실 겁니다. 결국 인턴기간을 절반 가까이 남겨둔 채 인턴작가로서는 이례적으로 미니시리즈 [백설공주]를 집필하게 되는 파격의 주인공이 되었지요.

하지만 한 동안 그녀는 ‘행방불명’ 상태였습니다. 저도 이번에야 알게 된 사실이지만 지난 몇 년 동안 건강문제로 엄청난 고생을 했다는군요. 다행히도 온갖 종류의 치유와 휴양 프로그램들을 섭렵한 다음 자신에게 딱 맞는 방법을 찾아내어 이제는 건강을 되찾았다고 합니다. 오히려 예전보다 더 건강한 상태가 되었다고 하니 안심입니다. 이선영 작가는 이제 다시 드라마 대본 집필에 매진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면서 동시에 드라마작가 지망생들을 위한 워크숍도 진행하기로 했고, 그런 그녀가 선택한 곳이 바로 저희 심산스쿨입니다.

이선영 작가의 저력은 그의 강의에서도 여실히 드러납니다. 개그수업이 아닐까 싶도록 폭소를 연발하게 하면서도 정확한 논리로 치밀하게 이해시키며 3시간을 사로잡는 이선영을 보면 흡사 신들린 사람과도 같았다고 목격자들은 전합니다. 스스로 드라마 밖에 모르고 드라마에 완전히 미친 사람이라고 말하는 그에게 강의 비결을 물으니 ‘뜨거운 눈물’이라고 말하며 웃습니다. 건강의 문제로 스스로 드라마를 등져야 했을 때 할 수 있는 게 남의 드라마를 보는 것 밖에 없어 치열하게 보고 또 보고, 분석하고 또 분석했다고 합니다. 앉아서 필기할 수 없으면 누워서, 누워서도 안되면 입으로 수없이 되뇌며 끝까지 파고들다보니 어느새 유명 작가와 연출가들조차 놓치고 있는 것들까지 보이더라는 것입니다. 어디에서도 들어본 적 없는 전혀 새로운 분석과 작법으로 가득 찬 그의 강의를 들어보시면 ‘그래프 선생님’이란 애칭이 왜 생겨나게 되었는지 알게 되실 겁니다.

[이선영드라마작가반](앞으로는 [이선영드라마]라고 약칭합니다) 강의는 미니시리즈에 중점을 두고 진행됩니다. 방송3사를 비롯한 각종 공모전이 점차 미니시리즈 위주로 변화되고 있기도 하거니와, 보다 큰 이유는 미니시리즈를 쓴다는 것이 대단히 까다롭고 어려운 작업임에도 불구하고 이를 배울 곳이 마땅히 없는 현실 때문입니다. 20회에 걸쳐 진행될 이 강의는 ‘단막극을 처음 쓰기 시작해서 미니시리즈를 완성하게 되기까지의 실제 집필 순서’대로 커리큘럼이 짜여져 있습니다. 이 과정을 따라가시다 보면 드라마의 기초뿐만 아니라 작가지망생들의 꿈인 미니시리즈까지 자연스레 체득하게 되시리라 믿습니다. 9월의 셋째 일요일 오후부터 시작될 이선영 작가의 유쾌하고 독한 수업에 드라마를 꿈꾸는 예비 작가들을 초대합니다.

보다 상세한 내용은 조만간 [이선영드라마]라는 배너를 만들어 알려드리겠습니다. 이선영 작가한테 사진 좀 보내달라 그랬더니 가진 게 핸드폰 사진 밖에 없다며 위의 사진을 보내왔습니다. 배너를 만들 때 이선영 작가의 사진도 제대로 찍어서 올려드리지요. 아래는 이선영 작가가 보내온 20주 짜리 커리큘럼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선영드라마] 커리큘럼

제1강 영화와 드라마의 차이 - 나는 왜 공모에서 떨어지는가?
제2강 드라마의 기본 요소와 개념
제3강 단막극의 소재 - 공모용 소재는 따로 있다?
제4강 단막극의 등장인물과 캐릭터화
제5강 단막극 기획안 만들기
제6강 단막극의 구성법과 핵심포인트 Ι - 기초
제7강 단막극의 구성법과 핵심포인트 Ⅱ - 최종심작 VS 당선작, 그 한 끝 차이
제8강 주문제작의 실제(공모 2차 과제 대비) - 주어진 소재로 스토리 만들기
제9강 주문제작 과제 평가
제10강 미니시리즈의 기본 개념 - 미니시리즈 VS 단막극, 무엇이 달라지는가?
제11강 미니시리즈의 소재
제12강 미니시리즈의 등장인물과 캐릭터화Ⅰ- 미니시리즈의 등장인물, 어떻게 달라지는가?
제13강 미니시리즈의 등장인물과 캐릭터화Ⅱ - 미니시리즈 캐릭터화의 중요성과 방법
제14강 미니시리즈 기획안 만들기Ⅰ - 기초
제15강 미니시리즈 기획안 만들기Ⅱ - 잘 만든 사례 VS 잘못 만든 사례
제16강 미니시리즈의 구성법Ⅰ - 기초
제17강 미니시리즈의 구성법 Ⅱ - 핵심포인트
제18강 미니시리즈의 구성법 Ⅲ - 사례별 집중분석
제19강 선수들도 모르는, 미니시리즈 구성의 묘
제20강 당선자에서 프로 작가로

댓글 '25'

정태일

2009.08.11 18:33
아... 저 등록하고 싶어요~ 제가 바라던 그런 교육이에요ㅎ입금하고 다시 덧글 올릴게요
profile

심산

2009.08.11 18:35
태일아 입금하지마...20일부터 접수 시작한다니깐![반대][깔깔]

정태일

2009.08.11 20:53
아, 20일에 입금하고 덧글 올린단 말씀이었습니당 ㅎ 저도 이런 거 1빠좀 하고 싶습니다
profile

심산

2009.08.12 00:02
그래 너 일빠다 임마...ㅋㅋㅋ

오태경

2009.08.12 11:58
앗, 이선영 선생님을 심산스쿨에서 뵙게 되는군요!
제가 그 유명했던 카페특강 들었거든요.
그때 대단들했죠. 강의들으러 부산에서 올라오시는 작가님도 계셨고...
심산스쿨에서도 열풍을 일으키실것같네요^^
profile

심산

2009.08.12 13:14
태경이 다리를 잘 놓아준 덕분에...
만나자마자 말부터 놓고...금세 의기투합!
모든 게 일사천리로 진행!
참 화통한 친구로더군? 아주 맘에 들었어...[원츄]

차민아

2009.08.12 13:45
인문반, 인디반에 드라마까지 해야 하네요.. 큰 일입니다. 강남에 심산분교 하나 내시지요.
제 학원과 조인하실 의향은 없으신지?
profile

심산

2009.08.12 13:55
하하하 민아님, 최근 행보로 보아 조만간 그 학원 문 닫을 거 같던데...?ㅋㅋ
무엇보다도 내가 강남이라면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켜서...SORRY!^^
뭐 심산스쿨이 어디 가는 것도 아니고...천천히...소화할 수 있을 만큼만 들으시지요?^^

차민아

2009.08.12 14:02
강남 차별하지 맙시다!!!! 저도 대치동 달동네에서 학원하고 살고 있습니다.
심선스쿨로 차려야지~
profile

심산

2009.08.12 14:04
푸하하 대치동이 달동네면...
노고산동은...안드로메다의 사막쯤 될라나...?ㅋㅋㅋ

오고니

2009.08.12 14:23
앗.. 커리큘럼이 환타스틱하군요!! 9월을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
profile

명로진

2009.08.12 14:29
아......이건 정말
저도 듣고 싶네요 ^^

표지영

2009.08.12 15:09
흠.. 인디반 숙제도 제대로 못하고 있는 주제에.. 왜 입가에 침이 고일까. 이런...
profile

명로진

2009.08.12 17:50
지영! 자네는 일단
인디반 원고 부터 쓰게나 ㅋㅋㅋ
아니다.....이선영 선생한테 강의 들으면
글을 더 잘 쓰게 될 수도 있다 ^^
표지영 심산스쿨리스트로 등업!!

김진석

2009.08.12 18:38
아 아 아

이번 기회에 사진을 버리고 드라마로 넘어가 볼까 쩝

차민아

2009.08.12 19:15
대치동에도 달동네로 불리우는 곳이 있다구요.

김정한

2009.08.13 00:25
음... 드라마작가라...
갑자기 호기심이 발동하는군요...

안슬기

2009.08.13 12:17
와우~ 커리큘럼이... 확확 당기는데요...
profile

심산

2009.08.13 13:27
이선영 작가가 상세 커리큘럼을 보내와서 오른쪽 [이선영드라마] 배너에 올렸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위의 커리큘럼과 미세한 차이를 보인다
미니시리즈 심화학습 과정을 더욱 보강한 것이다
위의 커리큘럼을 고칠까 하다가...차이를 비교해보는 것도 재밌을 것 같아서 그냥 놔둔다
직접 확인해보도록!^^

조성은

2009.08.13 14:05
듣고싶습니다.. 잘 모르지만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것이..근데 일요일ㅜ

최상식

2009.08.15 10:05
사진만 보면 어딘가에서 뵌게 낯이 익은 분 같은데.....음~~

최정덕

2009.08.15 17:06
저도 들어볼까? 고민중~
profile

심산

2009.08.17 01:29
이선영 작가가 새로 사진을 보내와서 기존의 핸펀 사진과 바꿨습니다!
이쁘죠? 뭐 사실 강사가...이쁠 필요까지는 없는데...[파안]

정태일

2009.08.17 08:51
우와~ 강사가 예쁘면 수업의 질은 더욱 올라갑니다 ㅎ 수강해야 하는 이유가 하나 더 생겼네요
이게 바로 명쌤을 바라보던 인디언스들의 마음이었나요?? ㅋ
앗, 그런데 심쌤 제가 평생회원인가요? -_-;; 후앰아이? 수강료가 다르길래... ㅋ
profile

심산

2009.08.17 14:16
태일, 예전에 이미 말해줬는데...
인디언스=심산스쿨 평생회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 심산스쿨 [이선영드라마작가반] 개설 안내 + 25 file 심산 2009-08-11 5781
452 김영희 작가 [정사2 시나리오 공모전] 당선! + 76 file 심산 2007-10-03 5760
451 김대우의 ‘당분간 마지막’ 워크숍 마감완료! + 17 file 심산 2011-02-13 5750
450 핑크무비 프로젝트 설명회 + 33 file 심산 2009-03-25 5583
449 노효정 집중특강 [시나리오 장르의 이해] 안내 + 24 file 심산 2008-08-02 5552
448 안민정 작가의 데뷔작 [전설의 고향] 개봉! + 43 file 심산 2007-05-18 5415
447 심산의 프랑스 와인낚시기행 + 44 file 심산 2010-08-10 5378
446 한수련 작가 데뷔작 [미인도] 개봉! + 52 file 심산 2008-11-11 5359
445 심산와인반 [독일와인의 밤] 행사 안내 + 62 file 심산 2008-06-02 5338
444 심산스쿨 크레딧클럽의 1번 타자 유영아 작가 + 44 file 심산 2007-04-27 5302
443 허성혜 작가 [내 아내의 모든 것] 개봉 + 17 file 심산 2012-05-10 5290
442 2007년 첫번째 주말 심산스쿨의 힘찬 출발 + 18 file 심산 2007-01-07 5279
441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7 file 심산 2009-01-25 5187
440 유영아 작가 [파파로티] 개봉 + 12 file 심산 2013-03-11 5183
439 명로진 [인디라이터] 출간기념 공개특강 + 38 file 심산 2007-05-07 5182
438 강미영 작가 데뷔작 [혼자놀기] 출간 + 20 file 심산 2008-11-23 5176
437 이선영 특강 [시나리오 vs. 드라마 대본] 안내 + 37 file 심산 2010-02-17 5116
436 최관영 작가 시나리오마켓 1분기 최우수상 수상 + 51 file 심산 2008-05-29 5110
435 박헌수 각본 감독 [완벽한 파트너] 개봉 + 61 file 심산 2011-11-15 5043
434 노효정 공개특강 [시나리오 장르의 이해] 마감! + 32 file 심산 2008-03-30 5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