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9-03-25 01:42:49

댓글

33

조회 수

5636


[img1]

핑크무비 프로젝트 설명회
2009년 4월 1일(수) 밤 7시 30분 심산스쿨
무지필름 대표 오기민 특강
참가비 1만원 입금 선착순 50명 마감
제1주제 2009년 한국영화계의 제작 현실
제2주제 핑크무비 프로젝트란 무엇인가
제3주제 [시나리오 에디터] 프로그램 매뉴얼

참가정원 50명이 모두 마감되었습니다. 이제 더 이상 입금하지 말아주십시오. 그래도 입금하시면...걍 뒤풀이 비용으로 고맙게 쓰겠습니다(ㅋㅋㅋ). 오셔도 앉을 자리가 없습니다. 아놔~ 이것 참...심산스쿨 강의실이 한 2-300명 들어갈 수 있는 곳이면 을매나 좋을까...?^^

아직 충무로에 입성도 못한 후배들에게 이런 말씀 드리려니 참 송구스럽습니다. 하지만 눈 가리고 아웅하는 것보다야 솔직하게 까놓고 이야기하는 것이 훨씬 더 낫다는 게 제 생각입니다. 요즘 충무로, 어렵습니다. 어려운 정도가 아니라 거의 죽어갑니다. 작년에 문 닫은 영화사 명단을 나열하자면 이 지면이 모자랄 지경입니다. 크레딧을 가지고 있는 스탭들 중에서 이직하는 사람들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어떤 친구들은 퀵서비스도 하고 대리운전도 하고 야식배달도 하면서 살아가고 있습니다. 아아 이제 한국영화는 끝났나 보다...이런 참담한 생각이 절로 드는 시절입니다.

하지만 이렇게 죽을 수는 없습니다. 뭔가 파격적인 탈출구(!)를 찾아야 할 때입니다. 우리가 주목하는 것은 일본의 ‘핑크무비’입니다. 다른 표현으로 ‘로망 포르노’라고도 하지요. 현재 고사 직전에 놓인 충무로가 모색하고 있는 ‘가능성 있는 대안’이 바로 이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포장마차에서 술 마시다가 ‘술김에 즉흥적으로 내뱉는’ 말이 아닙니다. 지난 몇 개월 동안 우리는 ‘한국적 핑크무비의 가능성’에 대하여 논의했고, 시장 조사를 했고, 투자 및 제작 가능성을 타진해봤고, 새로운 유통구조의 건설과 이윤 창출 및 지분의 분배에 대하여 의견을 조정해 왔습니다. 결론? 심플합니다. 가능할 뿐 아니라 해야만 되고 오히려 ‘위기를 기회로’ 전환시킬 수 있는 아주 근사한 플랜(!)이라는 겁니다.

지난 2009년 2월 27일(금) 밤에 ‘크레딧클럽’ 회원들 몇몇을 불러놓고 제가 이 문제에 대해서 브리핑을 했습니다. 무슨 말인지 즉각 알아듣는 사람도 있었고 여전히 감을 잡지 못해 헤매는 사람도 있었습니다. 그 사이에도 몇몇 회원들이 시나리오를 보내왔습니다. 저는 그 시나리오를 제작자에게 보냈지요. 제작자에게서 답이 왔습니다. “한국적 핑크무비라는 것이 무엇을 지향하고 있는지 잘 모르고 있는 것 같다. 이 기회에 내가 직접 심산스쿨 친구들을 모아 놓고 브리핑하겠다. 자리를 마련해달라.” 그래서 결정했습니다. 2009년 4월 1일(수) 밤에 ‘핑크무비 프로젝트 설명회’를 엽니다. 이 날의 강사로 나선 사람은 ‘충무로 제일의 지략가’로 알려져 있는 오기민 대표입니다.

오기민 대표는 이 날 세 가지의 주제로 강연합니다. 첫째, 2009년 현재 충무로의 제작 동향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둘째, 한국적 핑크무비의 제작 가능성 및 구체적인 실천 전략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셋째, 앞으로 충무로 시나리오의 ‘공식 포맷’으로 사용될 [시나리오 에디터]라는 컴퓨터 프로그램에 대한 소개입니다. 오대표는 지난 수 년 동안 한국영화제작자협회를 대표하여 이 프로그램의 개발에 전력투구한 바 있습니다. [시나리오 에디터]에 대하여 그보다 더 잘 설명해줄 수 있는 사람은 없을 겁니다. 어떻습니까? 세 가지 주제 모두 다 하나같이 ‘긴급하고 실용적인’ 이야기들입니다. 충무로 현장의 핵심으로부터 듣는 ‘바로 지금 이곳’의 이야기를 많은 분들이 경청해주시기를 바랍니다.

이날 행사에 수강료는 없습니다. 다만, 몇 명이나 참가할지를 미리 알기 위하여, 그리고 뒤풀이 비용을 미리 걷는다는 차원에서, 또 너무 많은 인원들이 참가하여 시장바닥처럼 되어버릴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하여, 참가비 1만원을 입금하는 사람들만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심산스쿨의 최대 수용 인원은 50명입니다. 50명을 넘어서게 되면 더 이상의 참가신청을 받지 않기로 했습니다. 참석을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의 계좌로 1만원을 송금해주시기 바랍니다. 송금하실 때에는 반드시 실명으로 해주셔야 합니다. 오대표는 이날 특강이 끝난 다음 뒤풀이 자리에도 참석해주겠다고 약속해 주었습니다. 특강 시간에 못 다한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나눌 수 있는 좋은 자리가 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제일은행 633-20-008880 심종철

[img2]

오기민 특강 참석확정자 명단

1. 김승혁
2. 조상범
3. 강지숙
4. 이성민
5. 김영주82
6. 최민성
7. 오명록
8. 최성은
9. 정용석
10. 김정연
11. 김정욱
12. 김병구
13. 박주연
14. 조성은
15. 김영희
16. 김난이
17. 이민우
18. 경지숙
19. 송서윤
20. 김수진
21. 최예선
22. 오태경
23. 김재범
24. 서정원
25. 황현명
26. 이영준
27. 양산진
28. 김성연
29. 김미현
30. 홍주현
31. 이재옥
32. 이지희
33. 김영주
34. 이정엽
35. 고권록
36. 이소영
37. 박중섭
40. 이주현
41. 정상현
42. 박동일
43. 최상식
44. 김기한
45. 김정호
46. 장은경
47. 한정희
48. 유한옥
49. 허준일
50. 이강영

마감 완료!

댓글 '33'

황현명

2009.03.25 02:24
오호라, 결국 이걸 하시는군여..급 땡긴다..

강지숙

2009.03.25 12:07
저 참석요! 20기 서윤이를 꼬셔서 함께 가겠습니다.
(입금했습니다)
profile

심산

2009.03.25 03:29
지숙아 말로 하는 참석? 인정 안해...
내가 언제나 이야기하잖아
"Money Talks..."[원츄][깔깔]

김병구

2009.03.25 10:14
오.. 머쉰걸.. ^^ 입금했습니다.

김정욱

2009.03.25 08:52
입금했습니다^^

정용석

2009.03.25 10:15
입금했습니다.

김영주

2009.03.25 12:00
입금했습니다~ ^^
profile

조상범

2009.03.25 12:20
입금완료. ^^
profile

심산

2009.03.25 12:32
위에 명시한 제일은행 통장이 아니라 하나은행 통장으로 입금하시면
히말라야 어깨동무 후원금(!)으로 계산됩니다
반드시 제일은행 통장으로 입금해주세요...

정욱아 임마, 너보고 하는 소리다...ㅋㅋㅋ

송서윤

2009.03.25 13:43
Money crys!!!입금했습니다.
profile

백동진

2009.03.25 13:49
헉..!!!! 왜 수요일입니까.!!!!

이럴수는 없습니다..~~~~~!!!!!

그날은 강의가 있어서 죽어도 못 빼는데..
이걸 어떻하나요..~~~

김정욱

2009.03.25 16:10
앗 왜 저끝에 있는게 저만 안보였죠^^

이영준

2009.03.25 16:33
2인분 입금 했습니다 ^o^
profile

심산

2009.03.25 16:41
영준아, 나머지 한 명의 이름을 밝혀...

김성연

2009.03.25 16:41
4기 김성연 입금했습니다.

이영준

2009.03.25 16:52
송금인에 썼었는데요^^;;; 양산진 형꺼 제가 대신 입금했어욤.
profile

심산

2009.03.25 16:54
오키! 문자서비스가 앞에 밖에 안 보여서 그래...^^

이지희

2009.03.25 17:21
이지희,김영주 동시 입금했음돠~^^

이주현

2009.03.25 20:12
22기 이주현 입금요.

장은경

2009.03.25 21:53
박헌수 2기 장은경 신청입니다.
profile

심산

2009.03.25 21:54
주현, 내가 저 위에 쓴 게 맞아?
은경, 말로만 신청한 거지?^^

장은경

2009.03.25 21:58
방금 돈 부쳤습니다. 급해서 글부터 남겼어요.^^

장은경

2009.03.25 22:05
한정희 신청합니다. 돈은 장은경 이름으로 들어갔습니다.

김정호

2009.03.25 22:21
15기 김정호 입금했습니다!

최상식

2009.03.25 22:40
[원츄]상식이 입금확인 하셨네요 ㅋㅋ

김기철

2009.03.25 22:55
김기철~..배광수..신청..합니다..

김기한

2009.03.25 23:03
입금했습니다 ~
예금주 이미화 ^^
profile

심산

2009.03.25 23:09
기철이하고 광수는 말로만 한 거지?
담에...내세에...들어라...ㅋㅋㅋ

김정욱

2009.03.26 00:34
김정욱 추가입금 참가자 허준일입니다.

이강영

2009.03.26 16:55
허억허억 입금합니다. 혹시 모르니 신문지 들고 갈게요^^;;; 앗싸 행운이닷!

이주현

2009.03.26 21:17
샘? 저요? 저 입금확인 안된건가요?
명단에 이름 있는거 보니 확인하신거죠?
식겁했슴다. ㅋㅋ

박채리

2009.03.26 21:35
글을 지금봤눈데 ㅠ ㅠ
선생님!! 안될까요?
profile

심산

2009.03.26 23:00
주현아, 확인된 걸로 '추정'된다...
채리야, 수업시간에도 말 했었는데...
당근 안되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459 심산스쿨 [이선영드라마작가반] 개설 안내 + 25 file 심산 2009-08-11 5892
458 김영희 작가 [정사2 시나리오 공모전] 당선! + 76 file 심산 2007-10-03 5885
457 김대우의 ‘당분간 마지막’ 워크숍 마감완료! + 17 file 심산 2011-02-13 5778
» 핑크무비 프로젝트 설명회 + 33 file 심산 2009-03-25 5636
455 노효정 집중특강 [시나리오 장르의 이해] 안내 + 24 file 심산 2008-08-02 5620
454 안민정 작가의 데뷔작 [전설의 고향] 개봉! + 43 file 심산 2007-05-18 5511
453 한수련 작가 데뷔작 [미인도] 개봉! + 52 file 심산 2008-11-11 5472
452 심산스쿨 크레딧클럽의 1번 타자 유영아 작가 + 44 file 심산 2007-04-27 5471
451 심산의 프랑스 와인낚시기행 + 44 file 심산 2010-08-10 5458
450 허성혜 작가 [내 아내의 모든 것] 개봉 + 17 file 심산 2012-05-10 5437
449 심산와인반 [독일와인의 밤] 행사 안내 + 62 file 심산 2008-06-02 5400
448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7 file 심산 2009-01-25 5329
447 2007년 첫번째 주말 심산스쿨의 힘찬 출발 + 18 file 심산 2007-01-07 5324
446 오태경 작가의 첫번째 크레딧 + 70 file 심산 2009-04-28 5286
445 명로진 [인디라이터] 출간기념 공개특강 + 38 file 심산 2007-05-07 5254
444 강미영 작가 데뷔작 [혼자놀기] 출간 + 20 file 심산 2008-11-23 5247
443 유영아 작가 [파파로티] 개봉 + 12 file 심산 2013-03-11 5235
442 최관영 작가 시나리오마켓 1분기 최우수상 수상 + 51 file 심산 2008-05-29 5218
441 박헌수 각본 감독 [완벽한 파트너] 개봉 + 61 file 심산 2011-11-15 5171
440 이선영 특강 [시나리오 vs. 드라마 대본] 안내 + 37 file 심산 2010-02-17 5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