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6-04-09 19:37:12

댓글

5

조회 수

1095

손석희.jpg


그래도 어쨌든 투표는 하자구요!

 

이번 20대 총선을 바라보는 제 시각은 참으로 암담합니다. 그 동안 제 할 일도 제대로 못하던 야당이 그마저 분열되어 ‘일여다야’ 구도를 만들었으니 답답할 따름입니다. 이 자리에서 더민주가 옳으니 국민의당이 옳으니 따질 생각은 없습니다. 그저 ‘나쁜 놈과 더 나쁜 놈’ 혹은 ‘무능한 놈과 더 무능한 놈’ 중 하나를 택해야 한다니 속이 상할 뿐입니다. 그런 면에서 미국의 민주당 지지자들은 우리보다 형편이 나아 보입니다. 힐러리냐 샌더스냐인데 둘 다 나름 괜찮은 인물들이니까요.

 

그래도 어쨌든 투표는 하자구요! 방금 마감된 사전투표의 참가율이 12.19%입니다. 낮은 것은 아니지만 흡족하지는 못한 수치입니다. 이제 남은 것은 돌아오는 수요일, 4월 13일의 당일 현장투표뿐입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이번 투표에는 두 가지를 선택해야 합니다. 국회의원을 뽑는 투표와 지지정당을 선택하는 투표. 여러분 각자의 지역구에서 누구를 선택할지는 여러분 각자가 정하세요. 지지정당을 선택하실 때는 조금 더 신중해지시기 바랍니다. 오늘보다는 내일, 현재보다는 미래를 생각하여 표를 던질 필요가 있습니다.


하고 싶은 이야기는 너무 많지만, 일언이폐지왈 하고...어쨌든 투표는 하자구요!!!!!!!!

댓글 '5'

profile

심산

2016.04.09 19:38

...참고로 제가 정당투표에서 선택한 정당은 정의당입니다!

profile

장영님

2016.04.11 22:53

정치에 참여하지 않는 벌 중의 하나는 자신보다 저급한 사람의 지배를 받는 일이다.

라는, 

플라톤 말~~격하게 공감 합니다.

명로진

2016.04.12 18:39

저는 사전투표 했습니다. ㅋㅋㅋ 정당 투표는....당근

1,2,3 번은 아닙니다. ^^

profile

심산

2016.04.14 14:07

KBS 출구조사 결과, 19대 총선보다 2030투표율 대폭 상승.

20대 36.2%->49.4%, 30대 43.3%->49.5%, 40대 54.1%->53.4%, 50대 65.1%->65%, 60대 이상 69.9%->70.6%


여러분, 수고 하셨습니다!

고맙습니다!

자랑스럽습니다!


오늘 하루라도 기분 좋은 아침을 맞았습니다....ㅎㅎㅎ

nick

2016.05.23 19:56

당신이 매매 가격에서 온라인으로 비아그라를 구입하면, 당신은 당신의 돈, 시간, 여러분의 건강과 명성을 저장합니다. 아무도 정말 그가이 같은 어떤 자극을 사용하는 알고 다른 사람을 원하지 않는다; 그것은 매우 개인적인 일입니다. 당신이 온라인으로 비아그라를 구입하면, 당신은 그것에 대해 알고있는 유일한 사람입니다. 당신은 또한 당신의 문에 빠르고 안정적인 전달을받을 수 있습니다. 이 업체의 가격 때문에 가격이 낮은 수 없습니다! 당신이 우리의 약국에서 온라인으로 구입하면 당신은 항상, 원래 약물의 최고의 품질을 보장합니다. 당신을 위해 충분하지 않으면, 당신은 단지 시도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비아그라 온라인으로 구매해야! 순수한 웹 사이트를 확인하십시오 : http://www.anonymz.com/?http://www.realedpills.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그래도 어쨌든 투표는 하자구요! + 5 file 심산 2016-04-09 1095
430 글이 돈이 되는 기적에 대하여 + 4 file 심산 2016-03-27 2206
429 마을미륵에 오방색 비단천을 감아주는 마음 + 4 file 심산 2016-03-12 1500
428 은수미 의원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 14 file 심산 2016-02-24 2448
427 심산의 시나리오 워크숍이 19년차로 접어듭니다 + 2 file 심산 2016-01-18 1927
426 지구촌 어디에서건 태양은 떠오릅니다 + 7 file 심산 2015-12-31 1558
425 송년회에서 살아남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9 file 심산 2015-12-19 1923
424 심산 [히말라야의 눈물] 출간 + 16 file 심산 2015-12-07 2398
423 머물다 떠난 자리 + 16 file 심산 2015-11-30 1958
422 심산스쿨의 ‘캠퍼스 시대’를 마감하며 + 33 file 심산 2015-11-14 4076
421 그래서 나는 산에서 논다 + 13 file 심산 2015-11-08 2495
420 심산스쿨이 창립 10주년을 맞이합니다 + 59 file 심산 2015-10-27 3245
419 [박헌수반 16기] & [강수진코미디반 2기] + 1 file 심산 2015-09-28 1762
418 매월당 김시습, 겸재 정선을 만나다 + 13 file 심산 2015-09-13 2859
417 심산 공개특강 [현대 암벽등반의 이해] 안내 + 17 file 심산 2015-09-03 2190
416 [라비 드 파리] 혹은 김진석사진반 14기 + 1 file 심산 2015-08-08 2104
415 스마트폰으로 영화 만들기 + 7 file 심산 2015-08-03 3238
414 현대 예술을 이해하기 힘든 이유 + 5 file 심산 2015-07-17 2722
413 한국형 코미디 시나리오란 무엇인가 + 7 file 심산 2015-07-01 3803
412 21세기형 최첨단 스토리텔링의 이해 + 18 file 심산 2015-05-23 4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