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최상식 등록일: 2011-02-16 16:22:18 IP ADRESS: *.250.64.162

댓글

11

조회 수

2316


퍼시픽 크레스트 트레일, 멕시코에서 캐나다까지 '트레일의 맏형'
미 서부 종단 거리 무려 2650마일…연 평균 125명 성공

  




빼어난 절경을 지닌 산과 호수는 길고 힘든 트레일의 청량제다.  

3개 주를 통과하는 PCT는 넘어야 되는 산만 60여개에 호수는 1000여개를 지난다. 그래서 낚싯대는 필수다. 신선한 단백질을 공급받는 최선의 선택이다.  
장마를 방불케 하던 겨울 폭풍우가 지나갔다. 메말랐던 대지를 촉촉히 적셔준 겨울비로 산등성이에 애기 손같이 보드라운 새싹이 돋았고 햇살도 봄기운을 머금었으니 발길이 저절로 산으로 향한다. LA에서 1시간만 산으로 차를 몰아도 수많은 트레일이 발길을 기다린다.

전국에는 국유림만 152개에 1억 9300만 에이커로 텍사스 주 크기만 하다. 거기다 '내셔널'이란 타이틀이 붙는 공원 모뉴먼트 보호구역 등은 400개에 이른다.

그 수많은 트레일중의 큰 형님뻘 되는 트레일이 바로 이 '퍼시픽 크레스트 트레일'이다. 멕시코 국경에서부터 캐나다 국경까지 이어지는 이 트레일은 하이킹 매니아라면 누구나 생애 한번쯤 종주해 보고픈 곳.

이 PCT와 함께 중부의 '컨티넨털 디바이드 트레일'(CDT) 동부의 '애팔래치안 트레일'(AT)이 미국의 3대 트레일로 꼽힌다. 한 번에 끝내기도 하고 여러 번에 나눠 도전하기도 하는 서부의 이 명품 트레일을 알아 보자. 올 여름 휴가를 겨냥한다면 준비는 지금부터다.

멕시코와의 국경 근처 작은 마을인 캄포(Campo)에서 시작해 샌 하신토와 샌버나디노 앤젤레스 국유림과 세코이아 킹스 캐년 국립공원 마운트 휘트니를 통과해서 오리건 워싱턴 주 국경마을 매닝(Manning) 공원까지 미 서부를 종단하는 이 거리는 무려 2650마일에 이른다.

경우에 따라서는 목숨마저 위태롭게 하는 이 트레일에 매년 무수히 많은 사람들이 도전한다. 어떤 이는 몇 마일만 걷기도 하고 어떤 이들은 한 철에 전 구간을 끝내기도 한다.

1930년대에 YMCA 팀이 첫 탐사를 한 이래 해마다 평균 125명이 종주를 끝마치는데 이는 에베레스트 등정자보다 적은 숫자다. 한번에 끝내는 이들이 걸린 평균 기간은 150일 하루 18마일을 걸어야 하는 기간이다. 2003년 레이먼드 월 그린로우가 83일 5시간만에 완주해서 최단 트레일 종주자로 이름을 올렸다. 브라이언 로빈슨은 2001년 한해 동안에 PCT CDT AT 를 모두 완주해서 이 부문에서 그랜드 슬램을 이뤘다.

요즘은 장비들이 가벼워져서 최소한의 장비만으로 도전을 한다. 장비는 그렇다치지만 음식과 물은 해결이 쉽지 않다. 많으면 무거워서 적으면 허기져서 문제다.

중가주 테하차피 북쪽의 35.5마일 구간은 물이 없는 최장 구간으로 악명 높다. 3개 주의 등줄기를 타고 가야 되다 보니 넘어야 되는 산은 60개에 이르고 호수는 1000여개를 계곡은 19개를 지난다. 국립공원 7개 준 국립공원 3개 국유림 24개 연방정부가 관리하는 황무지는 33개를 통과한다.

요세미티 밸리에서 마운트 휘트니까지 1만 3000~4000피트 구간을 잇는 '존 뮤어 트레일'(JMT)도 이 PCT와 여러 차례 겹친다. 총 연장 211마일 구간동안 수많은 호수와 계곡 화감암 절벽을 통과하는 이 JMT는 미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경치를 자랑하는 트레일로 꼽힌다.

이 트레일 역시 많은 한인 산악인들이 종주를 염원하는 곳이기도 하다.

Tip

ㆍ도보나 말 등 동물만 이용할 수 있다.

ㆍ개는 국립공원과 주립공원지역을 제외한 곳에서는 동행이 허용된다.

ㆍ연방 황무지, 국립공원을 지나는 구간 등은 퍼밋이 필요하다.
짧은 구간일 경우는 시작하는 곳의 관리소에서 받으면 되고, 500마일이상의 구간은 PCT협회(PCTA)에서 발급받는 것이 좋다. 홈페이지(www.pcta.org)에서 5달러를 결제하고 프린트하면 된다.

ㆍ가족들에게 안부를 전하기 위해 당일 하이커들에게 엽서를 부치는 방법이 제일 효과적이다.

ㆍ연방 산림청이 트레일을 관리하므로 GPS없이도 길 잃을 염려가 없다.

ㆍ종주를 마치고 홈페이지를 통해서 알려주면 4달러에 증명서를 발급해주고 홈페이지에 이름이 등재된다.

ㆍ평균 1500~3000달러의 장비 비용에 800~2000달러의 음식 비용, 보급 포인트에서의 숙박비와 식당 비용, 500달러의 추가 신발, 의류, 장비 비용이 요구된다.

ㆍ보통 6~8개월의 계획과 훈련기간이 필요하다.


  
profile

윤석홍

2011.08.02 16:50
*.229.145.41
PCT와 JMT는 함께 가기도 하고 떨어졌다 다시 만나곤 한다. JMT는 퍼밋 받기가 쉽지 않다. 1년에 200명 정도만 내준다. 매년 2월15일 부터 신청을 받는 JMT는 7월초부터 9월말까지 개방한다. 중간에 보급을 받을 수 있는 곳이 SOUTH는 두 곳, NORTH는 한 곳 정도이다. 에베레스트처럼 상업등반대가 등장했고 이들이 프리미엄을 받고 퍼밋을 팔기도 한다. 그래서 많은 트레커들이 구간을 나누어 도전한다. 사실 히말라야 원정갔던 것보다 어려운 것 같다. 최소 35~40파운드 이상의 짐을 지고 25~30일(360마일)정도 걸어야 한다. JMT(요세미티에서 휘트니마운틴까지)는 4000피트 이상 PASS는 9개 정도 크고 작은 PASS를 여러 번 넘어야 한다. 작년 JMT를 종주했다. 그래서 PCT도 도전해보고 싶은 생각이다. PCT보다는 JMT를 먼저 가보라고 권하고 싶다.

최상식

2011.02.17 09:58
*.110.223.185
어제 "존뮤어 트레일"책 읽다가 어디다 잃어버렸어여 ㅠㅠ

김주영

2011.02.17 13:16
*.32.111.129
글만 읽어도 세상이 졸라 넓구나 하는 생각이 드는군..ㅋ
profile

윤석홍

2011.08.02 16:51
*.229.145.41
꼭 가보길 권합니다^^

Van

2013.12.30 22:26
*.34.160.170
Coach Outlet Anthem All good reasons sorry for those misunderstanding as well as how exciting with the ladies regarding this kind of fantastic display!"The actual 30 yr good old had published an image on Tuesday, The fall of 16 for himself backstage along at the The year 2012 Victorias secret Way clearly show baring all with Doutzen Kroes together with Alessandra Ambrosio. Coach Outlet Usa Online Coach Outlet Ellenton Only one final take note of even though. in the event you sit back and watch the particular replay of the last part regarding tie in with scuffle (its own on the internet), Pressley bottles it all together with walks outside of the conflict Parky most definately possesses the much larger golf balls !!![/p][/quote]Away belonging to the toss virtually all leaders access it. Regardless of Steve Evans!. http://www.osuwrfc.com/coach-outlet/?key=Coach+Outlet+Store+Locations

mk handbags for cheap

2014.01.03 09:22
*.250.62.239
I absolutely love your blog.. Very nice colors & theme. Did you create this website yourself? Please reply back as I'm planning to create my own website and want to find out where you got this from or just what the theme is called. Appreciate it! cheap michael kors myupgrades.com/michael-kors/cheapmk.php cheap michael kors handbags cheap michael kors handbags michael kors handbags cheap Cheap Michael Kors Hamilton Large Brown Totes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 고산병 이야기 (3) + 12 김만수 2012-10-30 2063
39 고산병 이야기 (2) 김만수 2012-10-30 2391
38 고산병 이야기 (1) + 1 김만수 2012-10-30 2944
37 EBC 트레킹 준비물 리스트 + 14 심산 2012-10-26 2750
36 동두천 송월관 file 심산 2012-10-11 1505
35 광주 무등산 무돌길 + 3 file 심산 2012-01-10 1517
34 제주 맛집(2011년 여름 버전) 업그레이드~~ + 9 file 신명희 2011-08-02 2588
33 제주 맛집( 몽벨 펀글) + 7 김주영 2011-06-21 2456
32 울릉도 트레킹 정보 + 12 심산 2011-05-18 2017
31 왕피천 생태탐방로~ + 3 file 윤석홍 2011-03-28 1524
30 태안반도 해변 감상길 조성 + 2 김주영 2011-03-15 1406
29 도곤 컨트리 (말리) + 1 file 최상식 2011-02-18 1699
28 웨스트 하이랜드 웨이 (스코틀랜드) + 17 file 최상식 2011-02-18 4322
27 아말피 해안길(이탈리아) + 6 file 최상식 2011-02-18 1589
26 밀포드 트래킹(뉴질랜드) file 최상식 2011-02-18 1926
25 루트번 트랙(뉴질랜드) + 6 file 최상식 2011-02-18 2515
24 맛객과 함께 하는 2011미식기행 2탄 '목포' + 7 이승훈 2011-02-18 1574
23 시코쿠 순례길(일본) + 7 file 최상식 2011-02-16 2694
22 로라이마 테푸이 트래킹 (베네수엘라) + 10 file 최상식 2011-02-16 2093
» 퍼시픽 크레스트 트레일 + 11 file 최상식 2011-02-16 2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