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8-10-31 02:41:49 IP ADRESS: *.131.158.52

댓글

5

조회 수

2511


















저도 그날 처음 뵌 분들이 많았습니다
다른 분들은 저보다 훨씬 더 많았겠지요
하지만...우리는 금방 친해졌습니다
아마도 와인이라는 신비한 명약의 덕분이었겠지요?
이날 참가하신 분들은 모두 다 선남 선녀들이었습니다
그렇게 보인 것마저 아마도...와인 덕분이겠지요?^^

조현옥

2008.10.31 03:00
*.53.218.52
진짜 다 선남선녀들이군요!ㅋㅋㅋ

정영임

2008.10.31 08:40
*.10.224.107
선남 선녀로 보인 것마저 아마도 와인 덕분이겠죠?,에서 ㅎㅎ 제 눈엔 선남선녀였슴다!..

강민정

2008.11.01 20:06
*.219.163.30
쌤~~~ 많이 젊어지신 것 같으신데요... 혹시 보톡스로 주름 펴신건가? ㅋㅋㅋ

낯익은 분 있으시네... 김치와 잡채를 배달시켜 주셨으면 싶은 그 분~~~ 이번에도 잡채의 포스를 보아하니 어째...

최상식

2008.11.01 23:32
*.255.44.161
꼭 학교 다닐때 하던 책걸이(다들 아시죠?)하던 생각이 나네요
profile

심산

2008.11.04 01:56
*.131.158.52
민정아 나 젊단다...
근데 왜 이 글이 그렇게 슬프게 느껴지는 걸까...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3 런던일기(4) 해로드와 픽사 20주년 기념전 + 1 file 심산 2006-04-24 2528
32 에식스일기(5) 책 읽고 독후감 쓰기 file 심산 2006-04-24 2527
31 이태리(4) 피렌체 + 7 file 심산 2009-04-16 2524
30 제주 삼신인이 신접살림을 차린 곳 + 8 file 심산 2009-10-22 2517
29 서부영화의 단골 로케이션 장소 + 6 file 심산 2008-09-15 2517
28 사라져가는 것들에 대한 그리움 + 11 file 심산 2009-11-26 2513
» 저작권 초상권 성명권은 없다(2) + 5 file 심산 2008-10-31 2511
26 젊음이 넘쳐나는 화려한 올레 + 9 file 심산 2009-12-11 2489
25 원정의 계절이 돌아오니 가슴이 싱숭생숭 심산 2006-03-06 2487
24 뙤약볕 아래의 삶과 죽음 + 6 file 심산 2010-05-19 2485
23 서문/올레를 생각한다 + 6 file 심산 2009-07-08 2484
22 캐나다 아트서커스 Cirque Eloize [Rain] + 6 file 심산 2006-07-17 2483
21 모두가 함께 만들어 가는 길 + 7 file 심산 2009-11-06 2478
20 두모악에 그가 있었네 + 5 file 심산 2009-10-26 2471
19 샤또몽벨 송년회 사진전(1) + 7 file 심산 2009-12-21 2463
18 시내 한복판에서 전세계의 산을 보는 방법 + 1 file 심산 2006-05-22 2460
17 제주올레의 ‘스토리’가 시작된 곳 + 7 file 심산 2009-10-16 2459
16 김반장이라는 매혹적인 뮤지션 + 8 file 심산 2006-05-12 2408
15 아이들은 길 위에서 자란다 + 5 file 심산 2006-07-31 2400
14 남아공의 와인들 + 8 file 심산 2008-05-25 2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