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6-05-12 18:54:52 IP ADRESS: *.51.163.230

댓글

8

조회 수

2408


[img1]

처음 그의 음악을 들은 것은 수년 전 홍대 앞의 어느 클럽에서였습니다. 후와아~! 처음부터 감탄했습니다. 뭐 저런 "하늘에서 뚝 떨어진 것 같은" 녀석이 다 있을까 싶었지요...그의 음악은 뭐랄까...흑인 SOUL과 FUNKY가 이상하게 합쳐져 있는 데다가 레게까지 녹아들어 있는 아주 독창적인 것이었습니다. 함께 연주하는 세션들의 솜씨도 훌륭했고요...한 마디로 "우리 나라에도 저런 녀석들이 다 있군!" 싶어서 참 좋았습니다...그들이 [ASOTO UNION]이었습니다.

이들의 데뷔앨범이자 굿바이앨범...참 듣기 좋습니다. 대중적으로 히트한 [Think About'chu]를 비롯해서 야릇한 성적 흥분감을 전해주는 [Dynamite] 그리고 제가 좋아하는 윤미래가 피처링한 [Blow Ma Mind]...모두 최곱니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영 소식이 없길래 어디 외국에라도 나갔나 했더니...새로운 그룹을 만들었더군요...그들이 [WINDY CITY]입니다.

요즘은 시간 날 때마다 [WINDY CITY]를 듣습니다. 이 쌩날라리 같은 그룹이...알고보니 다양한 대중집회에도 자주 참석한다는군요. 보기 좋은 젊은이들입니다. 데뷔앨범에 실린 [Elnino Prodigo][(Just Like) Livin' It Up][Love Is Understanding]...정말 경쾌합니다. 부시의 이라크 전쟁에 대한 반전노래 [No No No]도 가슴 뭉클하고요...김반장이라는 이 친구, 생긴 것도 웃깁니다. 탁한 목소리가 참 매력적이고요, 무엇보다도 이런 음악들을 선사해준다는 게 참 고맙군요...(쓰다보니 무슨 앨범 홍보물처럼 되어버렸습니다)...^^...여러분도 한번 들어보세요! 우울한 날, 몽롱한 날, 노곤한 날,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날, 딱 입니다 딱!^^

[img2]

백소영

2006.05.13 00:38
*.44.147.192
DAZZ라 불러다오~!! 했던.. 아소토 유니온.. ㅎㅎ
음악이란건 어떤 식으로든 춤이 다 가능하다구!! 하면서 한 두 곡 들어보고 말았었는데..
선생님 추천으로 지금 windy city꺼 모조리 찾아서 듣는 중예요. ^^*
이 놈들 음악.. 눈감고 고개 흔들기 딱 좋네요.. 가끔 어깨도 들썩거리게 만들고.. ㅋㅋ
언제 함 드럼치는 모습도 보고 싶어지네요... ^^*
profile

백동진

2006.05.13 01:08
*.233.80.9
아소토 유니언....참 많이 듣던 음반인데.....갑자기 해체한다고 해서..의아해했었지요....
지금보니 껍데기는 있는데 CD 는 어디갔는지....안 보이네요...[땀찍]

이것도 한번 사봐야겠네요...
profile

심산

2006.05.13 02:41
*.78.135.9
[파안][원츄]들어보니 어때? 정말 매력있지 않아...?^^

김현중

2006.05.14 02:16
*.255.3.98
이렇게 음악에서 자유가 배어나려면 얼마나 연습을 해야 되는지 TT
profile

심산

2006.05.14 02:16
*.78.135.9
현중, 우리의 목표는 윈디 시티 뛰어넘기다....(내세에서나)...?^^

박주연

2006.05.14 13:15
*.78.160.168
수감자 몽타주에서 나오는 강력한 포스... 베리 굿 !
작년에 완전 꽂혔던 아소토 유니온... 윈디 시티 들어볼게요~

고권록

2006.05.17 14:43
*.117.47.230
샀습니다. 기대 충만... ^^

이민우

2006.07.27 17:52
*.218.204.189
제작년 콘서트에 갔었다가 스탠딩에 깔려 죽을 뻔 했었죠.-_-;
드럼을 치는 보컬은 몇 안 되지만, 언제 봐도 매력적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3 런던일기(4) 해로드와 픽사 20주년 기념전 + 1 file 심산 2006-04-24 2528
32 에식스일기(5) 책 읽고 독후감 쓰기 file 심산 2006-04-24 2527
31 이태리(4) 피렌체 + 7 file 심산 2009-04-16 2524
30 제주 삼신인이 신접살림을 차린 곳 + 8 file 심산 2009-10-22 2517
29 서부영화의 단골 로케이션 장소 + 6 file 심산 2008-09-15 2517
28 사라져가는 것들에 대한 그리움 + 11 file 심산 2009-11-26 2513
27 저작권 초상권 성명권은 없다(2) + 5 file 심산 2008-10-31 2511
26 젊음이 넘쳐나는 화려한 올레 + 9 file 심산 2009-12-11 2489
25 원정의 계절이 돌아오니 가슴이 싱숭생숭 심산 2006-03-06 2487
24 뙤약볕 아래의 삶과 죽음 + 6 file 심산 2010-05-19 2485
23 서문/올레를 생각한다 + 6 file 심산 2009-07-08 2484
22 캐나다 아트서커스 Cirque Eloize [Rain] + 6 file 심산 2006-07-17 2483
21 모두가 함께 만들어 가는 길 + 7 file 심산 2009-11-06 2478
20 두모악에 그가 있었네 + 5 file 심산 2009-10-26 2471
19 샤또몽벨 송년회 사진전(1) + 7 file 심산 2009-12-21 2463
18 시내 한복판에서 전세계의 산을 보는 방법 + 1 file 심산 2006-05-22 2460
17 제주올레의 ‘스토리’가 시작된 곳 + 7 file 심산 2009-10-16 2459
» 김반장이라는 매혹적인 뮤지션 + 8 file 심산 2006-05-12 2408
15 아이들은 길 위에서 자란다 + 5 file 심산 2006-07-31 2400
14 남아공의 와인들 + 8 file 심산 2008-05-25 2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