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7-08-31 21:53:22 IP ADRESS: *.51.163.129

댓글

3

조회 수

2553

류연복을 아십니까? 그는 이철수 홍성담 등과 더불어 80년대 문화운동권을 대표하는 판화가였지요. 저하고는 80년대의 몇 년 동안 아주 자주 만났던 형이기도 합니다. 그 류연복 선배가 오랫만에 전시회를 연다고 초대장을 보내왔네요. 정식 명칭은 [류연복의 딛고선 땅 2007-금강산과 독도를 거닐다]입니다. 2007년 9월 6일(목)부터 9월 20일(목)까지 2주 동안 인사동 갤러리 눈(02-747-7277)에서 열리네요. 저는 선약이 있어서 오프닝에는 못 가보지만 전시회 기간 동안 한번은 들려볼 생각입니다. 시간 되시는 분들은 한번씩들 구경 가세요. 저도 궁금하네요. 그 형의 작품 세계가 어떻게 변했을지...^^

한명석

2007.08.31 22:48
*.209.116.86
아, 민망하게도 처음 듣는 이름이네요.
같이 거론된 이철수, 홍성담의 성가에 비견될 정도일텐데 말이죠.
그래서 한 번 가보려구요.
심샘, 안녕하세요? 인디3기 왕언니 한명석입니다. ^^
profile

심산

2007.08.31 22:55
*.51.163.129
아하 한명석님, 제가 인디반 컴티를 자주 훔쳐 보는(!) 까닭에 잘 알고 있습니다...^^
profile

조상범

2007.09.01 01:02
*.5.163.189
독도 수비대는 잘 되가시나여? 화이팅 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53 SEA CIDER FARM IN CANADA + 4 file 심산 2008-09-19 2627
52 나홀로 야간산행의 즐거움 + 1 심산 2006-04-23 2620
51 제주의 땅끝에 서다 + 5 file 심산 2013-01-07 2611
50 이태리(2) 밀라노 만토바 알바 + 7 file 심산 2009-04-15 2610
49 제주올레의 맛뵈기 혹은 축소복사판 + 15 file 심산 2009-10-05 2609
48 인도의 집시 바울족 예술단의 작은 콘서트 + 7 file 심산 2007-06-01 2607
47 [식민지 밤노래] 이후의 시 몇 편 + 12 심산 2009-03-30 2598
46 나루글로벌의 밤 사진전 + 7 file 심산 2009-03-16 2598
45 남아공의 와이너리들 + 5 file 심산 2008-05-25 2574
44 봄바람에 일렁이는 청보리 물결 + 11 file 심산 2010-05-06 2567
43 에식스일기(4) 어긋난 인연지우기 심산 2006-04-24 2567
42 하릴 없는 빈둥거림의 미학 + 8 file 심산 2006-07-24 2563
41 이태리(1) 빈이탈리 2009 + 4 file 심산 2009-04-15 2560
40 틴에이저는 왜 ROCK에 열광하는가? + 8 file 심산 2006-08-13 2560
39 이집트에서 날아온 편지 + 5 file 심산 2006-06-18 2555
» 류연복 판화전 [금강산과 독도] + 3 file 심산 2007-08-31 2553
37 런던일기(3) 하이드파크와 웨스트엔드 + 1 file 심산 2006-04-24 2551
36 제주올레 완성기념 걷기 참가자 모집 + 1 심산 2012-09-06 2539
35 소설 [대부] 완역본 발간을 축하하며 + 1 file 심산 2006-06-19 2533
34 길의 노래를 들어라 + 5 file 심산 2013-01-07 25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