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6-03-04 17:25:40 IP ADRESS: *.254.86.77

댓글

0

조회 수

2878

[노매드]라고 아십니까? 예전에 [딴지일보]에 속해 있었던 여행 관광 레저 파트인데, 현재는 독립해서 별도의 법인을 차렸지요. 이 곳의 대표이사가 윤용인님입니다. 그런데 직함이 재밌어요...'대표이사' 및 '뚜벅이 관광청장'! 아니 뭐 거창하게 '관광청장'씩이나 하시냐고 물었더니 [딴지일보]의 김어준님이 스스로를 '총수'라고 부르길래 거기에 격을 맞추다보니 그렇게 됐다나요?^^

얼마전 윤청장과 홍대 앞 술집에서 만나 찐하게 한잔 했습니다. 뭐 주로 놀러다니는 얘기죠 뭐...그 이야기가 이번달의 노매드 웹진에 실렸습니다. 제목도 거창해요...[뚜벅이의 수다 접선-산이 산을 말한다]...^^ 워낙 늘솜씨가 좋은 양반이라 인터뷰가 아주 재미있습니다. 시간 나시는 분들은 한번 찾아가서 읽어보세요...인터넷 주소는

www.nomad21.com

입니다. 제일 위에 뜨는 기사이니 찾기 쉬우실 겁니다. 당장 이곳 심산스쿨 홈피로 퍼올까 하다가...아무래도 그런 짓은 웹진에 대한 예의가 아닌 것 같아....한 일주일 정도 있다가 퍼올랍니다...인터뷰의 키워드요? 별거 없어요...그냥 '한량'에 대한 이야기죠...그러면, 모두들 즐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93 여기는 스크린쿼터사수 영화인대책위 농성장입니다 심산 2006-02-05 2898
92 여의도에서 신촌까지 걸어다니기 + 6 file 심산 2006-06-01 2891
91 한량이 찾는 '의미'와 '재미'의 산? file 심산 2006-03-10 2887
90 남겨진 와인 속에 담긴 추억 + 7 file 심산 2010-07-15 2878
» 노매드 관광청장과 수다 떤 이야기 심산 2006-03-04 2878
88 바닷가우체국에서 엽서를 쓴다 + 8 file 심산 2009-12-03 2864
87 마포대교 북단에서 신촌로터리까지 + 15 file 심산 2009-05-12 2849
86 이태리(3) 볼게리 피엔자 몬테풀치아노 + 9 file 심산 2009-04-16 2822
85 단순한 초록의 위안 + 10 file 심산 2010-07-29 2821
84 드라마 [식객]팀의 즐거웠던 나날들 + 4 file 심산 2006-05-04 2813
83 밴쿠버 아일랜드의 작은 마을 토피노 + 6 file 심산 2008-09-22 2807
82 남아공의 심산 + 16 file 심산 2008-06-05 2806
81 WINE SCENE IN CANADA + 10 file 심산 2008-09-28 2801
80 제주올레 완성과 서명숙 이사장 + 9 file 심산 2012-11-27 2791
79 허시명 작가의 전통술 특강 후기 + 9 file 심산 2006-08-27 2781
78 길은 그리움이다 + 9 file 심산 2009-07-08 2771
77 다정한 사람과 와인을 홀짝 물회를 후루룩 + 11 file 심산 2009-11-11 2760
76 쾨글러 와인의 밤 미니사진전 + 1 file 심산 2010-08-10 2747
75 망고 + 3 file 심산 2006-05-15 2740
74 이 나라를 세운 것은 해녀들이다 + 3 file 심산 2012-12-31 2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