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9-12-21 19:40:59 IP ADRESS: *.110.20.12

댓글

7

조회 수

2463





















심산스쿨 심산와인반 송년회 성료
2009년 12월 17일(목) 밤 7시 30분-새벽 1시 30분

지난 목요일 밤에 심산와인반동문회 ‘샤또몽벨’의 송년회가 열렸습니다. 공개행사가 아니라 내부행사였기 때문에 다른 분들을 초청하지 못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이태리 와인 전문수입사인 ‘비노비노’의 전격적인 협찬 덕분에 잘 치룰 수 있었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양영옥 회장님을 비롯한 비노비노의 식구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나름 드레스 코드(Black & Red)도 정하고, 추첨에 의한 선물교환식도 갖고, 공로상 수상도 하고...아주 즐거운 모임이었습니다.

인디반-사진반 출신의 서영우 님이 이날의 ‘공식찍사’로 활약해 주셨습니다. 이 사진들은 모두 서영우 님의 작품들입니다. 서영우 님께도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자기 사진이 안 나왔다고 서운해하실 분들도 계실 텐데...그건 굴욕사진이어서 뺀 겁니다(ㅋ). 감사하게 생각하십시오. 사진에 나오신 분들 중에서도 불만이 있으실 수 있는데, 아시다시피 저희 심산스쿨 게시판에서는 초상권과 저작권...같은 거 우습게 압니다(ㅋ). 항의해봤자 소용 없으니까 그냥 즐감!

강민정

2009.12.21 21:01
*.124.146.88
심산샘... 스타일 넘 좋으시네요~~~ 민주언냐도 넘 이쁘고... ㅋㅋㅋ

강지숙

2009.12.21 21:22
*.33.98.167
붉은 악마의 함성을 방불케하는 오만원권 당첨의 주인공!!
위키백과 [불타오르다] 옆에 참고 사진으로 걸면 딱일 듯.
profile

심산

2009.12.21 22:14
*.110.20.12
모든 사진에 빨간색 포인트가 있는데 윤정이 사진만 없네...
저 년을 어찌해야 할꼬...ㅋ

황현명

2009.12.22 00:19
*.9.91.43
이 파트엔 손목 출연..ㅎㅎ

조성은

2009.12.22 00:53
*.34.40.233
굳이 찾자면 립스틱일까요, 근데 윤정언니 원래 말 안듣기로 유명했던 기억이 ㅋㅋㅋ

박민주

2009.12.23 12:23
*.76.185.143
민정/나 이쁘징? ㅋㅋ 성훈이랑 커플 됐스~~~
윤정이는 내가 빌려준 예쁜 빨간색 코사지가 있었는데 어디다 두고 걍 나갔쓰까나?ㅋㅋㅋ

정윤정

2009.12.24 12:14
*.192.166.79
쌤, 저두 레드 포인트 있어요오~~ 빨개진 얼굴이 있잖아요~~
성은아!! 너 델꾸 갈 껄 그랬다!!!! 이런 뒷북이...
민주언니~ 빨간색 코사지는 저 상황 뒤에 ㅋ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3 샤또몽벨 송년회 사진전(2) + 10 file 심산 2009-12-21 2683
» 샤또몽벨 송년회 사진전(1) + 7 file 심산 2009-12-21 2463
111 할매의 절벽과 추사의 계곡 + 4 file 심산 2009-12-20 11355
110 젊음이 넘쳐나는 화려한 올레 + 9 file 심산 2009-12-11 2489
109 바닷가우체국에서 엽서를 쓴다 + 8 file 심산 2009-12-03 2901
108 심산이 찍은 발리 사진들 + 16 file 심산 2009-12-01 5083
107 사라져가는 것들에 대한 그리움 + 11 file 심산 2009-11-26 2513
106 맑고 뚜렷하고 참된 숨결 + 5 file 심산 2009-11-17 2681
105 다정한 사람과 와인을 홀짝 물회를 후루룩 + 11 file 심산 2009-11-11 2793
104 모두가 함께 만들어 가는 길 + 7 file 심산 2009-11-06 2478
103 두모악에 그가 있었네 + 5 file 심산 2009-10-26 2471
102 제주 삼신인이 신접살림을 차린 곳 + 8 file 심산 2009-10-22 2517
101 제주올레의 ‘스토리’가 시작된 곳 + 7 file 심산 2009-10-16 2459
100 제주올레의 맛뵈기 혹은 축소복사판 + 15 file 심산 2009-10-05 2623
99 내 인생의 비틀즈 + 5 file 심산 2009-09-16 3123
98 딴지총수의 미드나잇 익스프레스 + 22 file 심산 2009-08-28 4267
97 길은 그리움이다 + 9 file 심산 2009-07-08 2803
96 서문/올레를 생각한다 + 6 file 심산 2009-07-08 2484
95 심산 in 제주올레 by 김진석 + 9 file 심산 2009-07-05 2303
94 사이의 소주와 맥주(2) + 10 file 심산 2009-07-01 2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