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7-06-16 18:52:24 IP ADRESS: *.237.81.37

댓글

8

조회 수

2889

[img1]

한여름밤의 ‘바캉스 와인’ 로제 당주 
[매거진 Esc] 이주의 와인 / 시나리오작가 심산이 추천하는 ‘로제 당주’

“로제 당주란 건 프랑스의 앙주 지방에서 나는 로제 와인이란 말이에요. 우선, 색이 너무 아름다워요. 그냥 보고만 있어도 기분이 좋아지잖아요. 유럽 사람들은 여름이 되면 로제 와인을 즐겨 마셔요. 로제 와인을 바캉스 와인이라고 부르기도 하죠. 여름밤 바비큐를 앞에 두고 시원하게 한 잔 하는 거예요.

 한국에서 와인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가장 이해되지 않는 게 화이트 와인과 로제 와인에 대한 무시예요. 이상하리만치 레드 와인만 선호해요. 한여름에는 냉장고에다 넣어둔 시원한 화이트 와인이나 로제 와인이 훨씬 더 어울려요. 프랑스의 로제 와인 산지로는 앙주·상세르·타벨이 유명한데, 이 지방 와인들이 다 드라이하고 맛이 좋아요.

얼마 전 마트에서 이 와인을 발견했는데, 값도 싸고 맛도 아주 좋아요. 한국에 수입된 화이트 와인의 가장 큰 장점은 레드 와인에 견줘 가격대비 맛이 아주 좋다는 거예요. 싸고 맛있는 레드 와인은 드물지만 싸고 맛있는 화이트 와인은 아주 많죠. 샤토 드 페슬르의 로제 당주는 얼마 전 마트에서 할인행사할 때 발견한 와인이에요. 그날 이탈리아 와인인 소아베 클라시코도 함께 발견했죠.”

샤토 드 페슬르는 프랑스 루아르 지방의 와이너리다. 1170년에 설립됐으며, 수세기 동안 여러 소유주를 거쳤고, 1991년 가스통 레노트르(Gaston Lenotre)가 인수해 새롭게 재정비했다. 그롤로 70%, 카베르네 프랑 30%로 만든다.

샤토 드 페슬르 로제 당주 르 자르뎅/ 가격 25,000원/ 문의 까브드뱅 02-786-3136
정리 김중혁 기자 pen@hani.co.kr

[한겨레] 2007년 6월 15일

profile

심산

2007.06.16 19:00
*.237.81.37
본문 기사에는 '샤토 드 페스레'라고 되어 있는데 제가 '샤토 드 페슬르'라고 고쳤습니다
요즘 날씨 정말 장난 아니네요...벌써 열대야 현상이 시작된 듯...ㅠㅠ
후덥지근한 여름밤, 좋은 사람들과 함께 시원한 와인 마시며 즐거운 주말들 보내세요!^^

사실 위의 기사는 전화 인터뷰로 작성된 것이라 수정할 부분들이 더 많이 보이네요
유럽 사람들이 로제 와인을 바캉스와인이라고 부르는 것이 아니라
파리 사람들이 루아르 와인을 섬머와인이라고 부르죠
그리고, 냉장고에서 꺼내먹지 마시고...와인셀러에서 꺼내드세요...^^
뭐 다 일일이 고치려다가 대세에 지장이 없어서 그냥 놓아둡니다!^^

김의선

2007.06.17 11:47
*.97.18.185
본문에 나온 소아베 클라시코가 전에 소풍가서 마시기 좋은 와인이라 그러셨었죠?
찾기가 쉽지 않을거라 그러셨잖아요, 이마트에서 발견하신거에요?
profile

심산

2007.06.17 13:34
*.131.158.34
글쎄, 이마트에도 들어가는지는 모르겠어
인터넷으로 검색해봐, 그래서 수입사에 물어보면 돼...^^

한수련

2007.06.18 19:06
*.235.170.238
색깔진짜 오묘하네요. 캐찹같기도 하고^^

황현명

2007.06.19 13:34
*.10.171.47
캐찹보다는 타바스코에 한 표...맛이 궁금해 진다...
profile

심산

2007.06.19 14:33
*.131.158.26
위의 사진은 칼라가 잘못 나온 거야
아주 맑은 핑크빛이야
실제로는 훨씬 이뻐...^^

권순미

2007.06.19 20:36
*.134.52.201
이상하게도 이태리의 소아베는...ㅜㅜ 너무 시큼해요.. 전 독일의 리슬링이 좋다는.!!
profile

심산

2007.07.01 00:40
*.241.45.145
순미님, 독일 리슬링은 semi sweet하고 이탈리아 소아베는 semi dry하지요
그저 취향의 차이일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 심산의 와인예찬(22) 붉으면 어떠리 희면 어떠리 + 13 file 심산 2007-08-31 2543
27 심산의 와인예찬(21) 방랑과 정착 사이의 짧은 휴식 + 11 file 심산 2007-08-16 2623
26 와인 입문자를 위하여 + 8 file 심산 2007-08-08 3178
25 심산의 와인예찬(20) 와인과 장미의 나날들(하) + 13 file 심산 2007-08-02 2668
24 심산의 와인예찬(19) 와인과 장미의 나날들(상) + 5 file 심산 2007-07-19 2593
23 심산의 와인예찬(18) 엥겔스가 사랑한 와인 + 9 file 심산 2007-07-05 2850
22 심산의 와인예찬(17) [대부]가 만든 와인 + 9 file 심산 2007-06-21 2680
» 한여름의 '바캉스와인' 로제 당주 + 8 file 심산 2007-06-16 2889
20 심산의 와인예찬(16) 전직애인연합(하) + 19 file 심산 2007-06-08 2852
19 심산의 와인예찬(15) 전직애인연합(상) + 18 file 심산 2007-05-26 2862
18 심산의 와인예찬(14) 여인의 혀와 사자의 심장 + 5 file 심산 2007-05-10 3495
17 심산의 와인예찬(13) 소풍가기 좋은 날 + 10 file 심산 2007-04-27 2901
16 심산의 와인예찬(12) 선 굵은 남자들의 로망 + 17 file 심산 2007-04-12 2850
15 심산의 와인예찬(11) 내가 마신 로마네 콩티 + 24 file 심산 2007-03-29 3946
14 심산의 와인예찬(10) 이탈리아 플레이보이의 비밀병기 + 11 file 심산 2007-03-15 3164
13 심산의 와인예찬(9) 한 모금이면 족하다 + 16 file 심산 2007-03-03 3063
12 존경하는 와인스승과의 한 컷 + 11 file 심산 2007-03-02 2618
11 심산의 와인예찬(8) 연약한 소녀와 농염한 여인 + 10 file 심산 2007-02-08 3777
10 심산의 와인예찬(7) 고전적인 우아함과 싱그러운 과일향 + 10 file 심산 2007-01-24 2965
9 심산의 와인예찬(6) 강을 건너간 그녀 + 20 file 심산 2007-01-11 30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