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7-03-02 17:14:37 IP ADRESS: *.235.170.238

댓글

11

조회 수

2645

존경하는 와인스승과의 한 컷
서울와인스쿨 김준철 원장님과 함께

[img1]

지난 2월 초던가요? 갑자기 웬 잡지사에서 사진촬영을 하겠다고 연락이 왔습니다. 이번에 새롭게 창간되는 럭셔리 남성잡지 [LUEL]인데요, 권두대담자로 두 명의 남자를 섭외했는데, 그게 바로 저하고 김준철 원장님이라네요? 얼마나 놀랐던지요. 김원장님은 제 와인스승이십니다. 저는 그분께 거의 1년 가까이 와인을 배워서 [소믈리에 인증서]와 [마스터 인증서]라는 저의 최종학력(?)을 취득했지요. 해박한 지식과 과학적인 태도 그리고 소탈한 인품 덕에...제 마음 속으로부터 존경하고 있는 스승님입니다. 그런데 그분과 마주 앉아서 와인 이야기를 해보라고? 처음에는 말도 안된다고 펄쩍 뛰었습니다. 원장님과 저의 수준은 거의 박사와 유치원생의 수준이니까요. 하지만 결국..."와인이 주제가 아니라 인생이 주제다...인생의 선후배가 와인을 매개로 해서 나누는 유쾌한 대담이 될 거다..."라는 식의 감언이설(?)에 속아 응하게 되었습니다.

실제로 작성된 대담기사를 읽으니...참으로 유쾌한 내용입니다. 뭐 워낙 김원장님이나 저나 '속 없이 유쾌한' 캐릭터들이니까요. 대담기사를 이 게시판에 올릴까 하다가...아직 창간도 안된 잡지이고 하니 일종의 '보안' 차원에서 나중에 올리려고 합니다. 대신, 그날 찍은 사진들 중 아주 맘에 드는 것이 있어 이곳에 '맛뵈기' 차원에서 올립니다. 제가 저렇게 빨간 가디건을 입고 있다니...저 스스로도 놀랍습니다. 저건 제 안목이 아니고...제 안목이라야 언제나 등산복 차림뿐이지요...그날의 코디네이터가 설정해준 의상입니다. 스승과 제자가 근사한 와인바에 나란히 앉아 멋진 와인으로 건배하는 저 장면...나름대로 볼만하지요...?^^

김인

2007.03.02 17:24
*.140.167.18
그러잖아도, 저 가디건, 누구꺼야~!! 했어요... ㅎ

한수련

2007.03.02 17:52
*.235.170.238
선생님 스타일 넘 좋아요. 앞으로도 이렇게 입고 다니세요~~~

김지명

2007.03.02 19:04
*.9.134.140
헤어스타일과 붉은 가디건의 조화로 살짝 ... 아.줌.마 ...로 오인할 수 도 있겠지만
굉장히 영~~해 보이십니다요 !!
profile

심산

2007.03.02 23:05
*.235.170.238
저 가디건 내거 아니라구! 나 저렇게 입고 거리로 나설 자신 없어...
지명, 나 영해...영하다구!^^

이선영77

2007.03.03 01:42
*.244.69.230
오모나.. 저도 가디건이 눈에 쏙~ 들어왔어요. 헤헤^^
와인스쿨엔 저렇게 차려입고 가시는구나 싶어 글을 남기려고 댓글을 보니 헤헤^^
쌤의 옷이 아니었다는 거죠.... 헤헤^^
협찬으루 달라구 해서 입고 다니시지 헤헤^^
profile

명로진

2007.03.03 20:26
*.86.217.161
"빨간 가디건에 한표!!!"
그리고 와인은 뭐 였나요? 궁금하다.....
profile

심산

2007.03.04 17:39
*.131.158.30
저 와인 무쟈게 근사했는데 이름을 까먹었다...ㅠㅠ
여하튼 크뤼 부르조아급...^^
여기서 다시 한번 명심해야될 사실 하나!
국내 최고 수준의 와인전문가도 와인바에 가서는 크뤼 부르조아를 마신다...!^^

한향란

2007.03.05 11:06
*.177.232.98
핑크는......너무 하잖아요.....!?
profile

심산

2007.03.07 10:11
*.131.158.30
하하하 향란아, 그냥 쫌...봐주면 안되겠니...?^^

김희자

2007.03.16 13:10
*.134.45.41
ㅋㅋㅋ, 그 잡지 몇일전 서점에서 봤는데!
profile

심산

2007.03.16 15:17
*.235.170.238
엥? 벌써 나왔어...? 근데 왜 나한테 안 보내주는 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68 아침에 든 철학적 의문 두 가지 + 8 file 심산 2012-09-27 2036
67 샤또몽벨 홈커밍데이 120926 + 9 file 심산 2012-09-27 2160
66 심산의 와인예찬(23) 히말라야의 디오니소스 축제(상) + 9 file 심산 2007-09-13 2211
65 심산의 와인예찬(35) 특별한 날과 훌륭한 와인의 관계 + 8 file 심산 2008-06-07 2311
64 [Wine in Music] Part 2 Lyrics 심산 2011-07-14 2370
63 심산의 와인예찬(32) 럭셔리 와인의 대명사 + 5 file 심산 2008-05-20 2415
62 심산의 와인예찬(24) 히말라야의 디오니소스 축제(하) + 17 file 심산 2007-10-04 2496
61 심산의 와인예찬(22) 붉으면 어떠리 희면 어떠리 + 13 file 심산 2007-08-31 2562
60 시나리오작가 심산이 [와인예찬] 책을 펴낸 심사는 + 8 file 심산 2008-01-12 2566
59 [Wine in Music] 사진전(2) + 6 file 심산 2011-05-13 2582
58 [Wine in Music] 사진전(1) + 5 file 심산 2011-05-13 2604
57 심산의 와인예찬(34) 연인과 마주 앉아 회를 먹는다면 + 9 file 심산 2008-06-02 2605
56 심산의 와인예찬(36) 어떤 와인애호가의 품종 타령 + 4 file 심산 2008-06-20 2626
» 존경하는 와인스승과의 한 컷 + 11 file 심산 2007-03-02 2645
54 심산의 와인예찬(21) 방랑과 정착 사이의 짧은 휴식 + 11 file 심산 2007-08-16 2645
53 심산의 와인예찬(19) 와인과 장미의 나날들(상) + 5 file 심산 2007-07-19 2649
52 산 아래 와인 + 8 file 심산 2007-01-05 2660
51 심산의 와인예찬(25) 우리가 잃어버린 모퉁이 + 13 file 심산 2007-10-11 2677
50 심산의 와인예찬(29) 기포처럼 사라져버린 아름다운 꿈 + 9 file 심산 2008-01-14 2702
49 심산의 와인예찬(20) 와인과 장미의 나날들(하) + 13 file 심산 2007-08-02 2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