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윤혜자 등록일: 2007-10-05 14:51:29 IP ADRESS: *.217.128.144

댓글

8

조회 수

1121

아직 혼자서 산에 오를만큼 산에 빠진 것은 아니지만

꾸준히 산에 다닐 생각을 하며

날이 더 추워지기 전에 등산 장비를 점검.

내가 가진 모든 것이 그야말로 동네 산행 수준이라는 점을 깨달았다.

등산 장비는 특히 나의 안전과 관계있다는 것을 잘 알면서

이렇게 허접하게 하고 다녔음을 인식...

오래두고 사용할 물건 몇가지를 준비했다.

 

암릉화/ 화이브텐의 캠프포 암릉화,

우리 산은 바위가 많아 바위에도 강하고 트레킹에도 장점이 있는 암릉화가 제격이란다.

고어텍스 자켓/ 새턴의 고어텍스 쟈켓,

사계절 동안 비와 눈 그리고 바람으로 부터 날 지켜줄 것이다. 고어텍스는 브랜드에 따라 엄청나게 가격 차이가 나지만 난 내 수준에 맞는 것으로 장만했다.

배낭/ OSPREY의 여성용 모델 오로라35,

겨울이 되면 장비가 의외로 많고 도시락 등을 감안한다면 대여섯시간 산행이라해도 현재의 내 배낭으론 부족하다.

헤드랜턴/ 프로스텐 에노스

산의 어둠은 도시의 어둠보다 서둘러 온다.

숫가락 포크/ 스노우 픽의 티타늄 숫가락 포크 세트

도시락 필참이니 이것도 반드시 필요하다.

 

이상이 엊그제 구비한 장비이며 장비 구입에는 총 533,000원을 지불했다.

승희산악에서 심산샘 이름팔고 정구호 과장의 추천에 따라 샀다.

그 이전에 스노우 픽의 개인용 컵과 물통을 구비했다.

 

앞으로는 겨울 장비를 구비해야 한다.

바지, 방한용 내피, 스패치, 아이젠, 스틱 등이 추가로 필요할 예정이다.

 

등산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첫해 어떤 분(ㅋㅋ)은 장비마련에 1000만원을 쓰셨다고 하고

나처럼 산에 흥미를 갖기 시작하는 사람, 그래서 산에 들어가고 싶어하는 사람은

대략 200만~300만원 정도를 쓴단다. 물론 브랜드 선호도에 따라 액수는 천차만별이다.

 

책 한권 팔리면 인세 3%로 버는 나로선 대박 책을 기획해서 출간하던지

한달에 한권씩 책이 나올 수 있도록 다작 기획을 하던지 해야겠다.

신월명

2007.10.05 15:38
*.53.184.45
'마련' 이란 단어는 여기에 어울리지 않아요ㅋㅋ
멋진 것들 '구입' 하셨군요.
profile

심산

2007.10.05 17:24
*.51.163.108
이제 가산파탄 패가망신의 길로 접어든 거야...ㅋㅋㅋ
profile

관산

2007.10.05 17:50
*.229.145.36
심 선생님, 교실 한켠에 장비회사 협찬받아 전시회 한번 열면 좋을 듯!!, 드뎌 산행자의 단계로 보면 7~6급 수준!! 입산 단계까지 가려면 멀고도 먼 험한 길, 잘 헤쳐 나가시길!
profile

박민호

2007.10.05 21:51
*.121.142.146
저도 농구화만큼은 20~30만원 짜리 아깝단 생각 없이 지르곤 하는데..
아직도 목숨과도 직결된 등산용품은 그렇게 못 지르겠어요..

그게 버는 돈이 없어 그런건지, 내 느낌이 그런것인지..
다섯시간 가까이 계양산 돌고 집에 들어오는 길, 선생님께서 산행때마다 구입하라고 하셨던 간이의자 있죠?
그거 다이소에서 2.000원이길레, 한 번 사용하고 망가져도 상관 없겠다 싶어 사갖고 들어왔습니다..^^

이성경

2007.10.06 00:24
*.235.170.218
등산장비 구입하려면 알바라도 해야겠네요.ㅡ.ㅡ;;
당분간 저는 무대뽀 정신으로 밀어붙일랍니다.ㅋㅋ

조현옥

2007.10.06 02:53
*.62.89.4
열심히 돈 벌겠습니다! 즐거운 마음으로! 씩씩하게! ^0^

윤혜자

2007.10.06 15:13
*.5.203.129
돈만 있으면 사실 지르고 싶은게 적지 않지..
파타고니아에서 17만원짜리 티셔츠 한장 보고 엄청 지르고 싶었으나..참았단 말씀.
가산 파탄 나지 않게 책이나 많이 팔아야겠습니다.

신월명

2007.10.06 23:20
*.53.184.45
열심히 산에 다녀서 머리 맑게 하고, 건강다지고, 좋은 책 또 기획해서~~히히..
꿩먹고, 알먹고, 꿩집태워 불쬐고, 재모아 거름 만들고....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45 선생님 질문 있습니다.(설악산에 관해) + 5 최상식 2007-12-03 884
44 어느 해 칠갑산에선... + 2 이시연 2006-12-24 875
43 이사했심다... + 6 file 임종원 2008-06-28 874
42 일종의 여론 조사 + 22 심산 2007-08-26 871
41 야간산행 갈까요? + 6 최상식 2008-06-25 858
40 light my fire! + 7 박형식 2008-04-24 852
39 산에 안 갑니까!! + 6 조현옥 2007-05-17 851
38 오늘 산행 다소 걱정.. + 8 임종원 2007-11-09 849
37 첫 만남 + 17 손재식 2008-01-29 842
36 타시가온의 아침 + 16 file 손재식 2008-02-13 836
35 안들어가요~침낭이~ + 6 최정덕 2008-03-03 831
34 다~들 산에 가셨겠군요.. + 8 조현정 2007-01-19 829
33 잘 다녀왔습니다. + 9 최상식 2008-03-28 827
32 계양산에서 내려와서.. + 1 박민호 2007-11-08 821
31 산의 변천사 + 13 file 조현옥 2007-09-13 820
30 설악산 코스는... + 2 손성원 2007-10-26 819
29 보이자마자 가입!!^^ + 2 박민호 2006-11-05 817
28 이번 겨울.. 거의 매일 산에 오르게 될 것 같습니다.. + 6 박민호 2007-11-28 814
27 오늘 칼바위 댕겨왔음다 ㅎㅎ + 11 최상식 2007-09-15 814
26 SM클럽 회원 여러분, 새해 복 많이...!!!^^ + 6 심산 2006-12-31 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