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윤혜자 등록일: 2007-10-07 20:03:21 IP ADRESS: *.142.240.4

댓글

7

조회 수

956
지자요수 인자요산이라고 했나요?
지혜로운 사람은 물을 좋아라하고 인자한 사람은 산을 좋아라 한다고....

오늘은 홍대앞 주차장 거리를 막고 열린 와우 북페스티발에 갔다가
산에 중독된 증세를 보이며
책을 두권 사들고 왔습니다.

그 한권은
우리 나라 최초의 여성산악인으로 이름을 떨쳤던. 하지만 지금은 등산이 아닌 입산, 목표가 아닌 생활의 산을 사랑하시는 남난희씨의 '낮은 산이 낫다'

다른 한권은
옛부터 산은 많은 사람들에게 동경의 대상이 되었나보죠.
조선선비들이 산을 오르고 다니고 보며 느낀 감상을 적은
'산문기행, 조선의 선비 산길을 가다' 라는 책을 골랐습니다.

첫 번째 책은 이미 읽기 시작했고
두번째 책은 책값만 29,800원..책의 두께가 상상이 가시죠.
게다가 이 책은 한문으로 쓰인 산문을 해석을 해놓은 책이랍니다.

산을 대하는 사람의 마음이 예나 지금이나 같겠지만
그것을 문자로 확인하고자 하는 이 욕심은 언제쯤 없어질른지 모르겠습니다.

그나저나 내일 산행에
새로산 장비 시착에
소풍을 기다리는 초등학생처럼 떨립니다.

내일은 아침에 일어나 뜨뜻한 밥을 하고
깻잎김치를 싸서 집을 나서야 겠습니다.

신월명

2007.10.07 22:18
*.53.184.45
선비님들 책 무지 궁금해지는 걸요..ㅎㅎ..

소풍을 기다리는 초등학생 심정,
백배공감입니다.^^

조현옥

2007.10.07 22:27
*.62.89.4
언니, 소풍가는 아이들처럼 잠 설치는 거 아니에요?? ㅋㅋㅋㅋ
profile

박민호

2007.10.07 22:38
*.121.142.226
내가 매 산행 전날마다 그러잖아..ㅠㅠ
오늘은 술을 조금 마셔볼까?!ㅋㅋ

신월명

2007.10.07 23:02
*.53.184.45
고어텍스입고, 파이브텐 신고, 아우라메고, EOS LED 머리에 두르고,
티타늄 숟가락 빨면서 잠자리에 드세요..흠냐흠냐..

예전에 운동화 새로 사면 머리맡에 두고 잠들던 때가 생각납니다..ㅋㅋ

그나저나 우리 가지샘 불쌍해 ㅠㅠ

윤혜자

2007.10.07 23:26
*.88.164.11
"낮은 산이 낫다" 앉은 자리에서 다 읽고
지금은 '북한산 가는 길' 읽으며 보며 학교때도 안하던 예습하고 있습니다.

가지샘은 건강한 노동을 하셔야하니...별수없죠...ㅋㅋㅋ

임종원

2007.10.07 23:30
*.232.145.246
물을 좋아 하면 지혜로워지고 산을 좋아 하면 인자해진다는 뜻으로 해석해도 되겠죠. 둘다 저한테 필요한 거라서..헤헤.
profile

박민호

2007.10.08 00:06
*.121.142.226
엄마랑 와인 한 병 다 마셨는데도 잠이 안 와요..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 계양산에서 내려와서.. + 1 박민호 2007-11-08 819
64 무의도 섬산행과 회 먹기 + 6 file 심산 2007-11-03 1563
63 경주여행 예산과 지출 + 11 조현옥 2007-11-02 1196
62 SM 신라인 되기 경주 나들이 세부 일정 + 24 윤석홍 2007-10-10 1251
61 자네의 꿈은 무엇인가? + 11 윤혜자 2007-10-28 997
60 설악산 코스는... + 2 손성원 2007-10-26 818
59 경주도 전주도 못가는 사람들은 뭉칩시다요 + 26 한숙 2007-10-23 1346
58 담달엔 산행 장비좀 구입할라 합니다^^ + 9 최상식 2007-10-17 1151
57 SM MEMBERS' 생일 달력 ^^ + 28 조현옥 2007-10-14 1420
56 이곳에 묵고 싶다 (이재호 선생님의 수오재) + 6 file 조현옥 2007-10-11 1255
55 여기도 가고 싶다 (자유 시간 동안) + 5 file 조현옥 2007-10-11 983
54 쌘님 생신 선물에 관하여...^^ (수정) + 10 조현옥 2007-10-11 923
53 이것을 먹고 싶다 (경주의 맛집들) + 8 file 조현옥 2007-10-11 1401
52 그곳에 가고 싶다 (경주 산행의 이곳 저곳) + 4 file 조현옥 2007-10-11 1268
51 인랑언니에게 드리는 깜짝 노래선물 + 16 신월명 2007-10-11 992
50 경주 남산이 부른다 + 31 윤석홍 2007-10-08 1488
» 산이 부릅니다. 가슴까지도... + 7 윤혜자 2007-10-07 956
48 계양산 종주.. + 6 file 박민호 2007-10-06 1225
47 윤석홍 형님 보시압! + 8 심산 2007-10-05 928
46 승희 산악에 다녀 왔습니다. + 18 임종원 2007-10-05 1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