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윤석홍 등록일: 2008-06-17 18:02:40 IP ADRESS: *.229.145.41

댓글

8

조회 수

892
쥔장이 어디로 휭하니 하얀산으로 가버린 날부터 SM 점방은

괴기모드로 변했고, 줜장이 돌아왔다 돌연 또 어디론가

튀었다가 또 돌아왔지만 여전히 파리 날리는 모드다

아직 방학이나 휴가도 멀었는데 말이다

곰팡이 피는 냄새가 여기저기서 난다

무슨 특단의 대책을 내놓아야 할 것 같다

인적이거나 물적쇄신 이런 건 바라지 않는다

쥔장의 준엄한 반성과 성찰을 촉구할 뿐이다

깊은 산은 깊은 곳에 있지 않다

바로 우리 이웃에 있다, 깨어나라!!!

함께 잠수하는 그 많은 일당들도 깨어나야 한다

기내식 한번 먹었더니 살림살이가 거덜났다든가

등등 이유없은 무덤은 없다고 했다

무언가 소통이 되어야 할 시점이다

심산스쿨 앞에서 촛불집회라도 한번 열어야 할까 보다

심산은 나와라!, 나오라~~~~.

헐~~~~
profile

심산

2008.06.17 18:09
*.241.46.65
푸하하하 나만 그런 게 아니라...아그들도 많이 바쁜 모양입니다요~~~ㅋㅋㅋ

최상식

2008.06.17 20:43
*.128.63.45
지난달에 혼자 남산이랑 고위산 타러갔다가 내려오는길에 녹원정사란 음식점을 보니 웬지 반가웠다는 ㅋ
저만 안바쁜듯 하네요 ㅋ 민호도 조용한거 보니~~^^
profile

박민호

2008.06.18 08:29
*.74.125.110
지금 시간 08:26..
출근한지 한시간 된 사무실에서 접속해서 내 이름을 보았다..ㅋ
댓글 쓸 시간은 되는데, 제목이 있는 글 하나 쓰기가 이리도 힘들다니..^^

그저 가끔 여전히 혼자 퇴근길에 영화 한 편 보는걸로 만족하면서 살고 있는 요즘입니다..
profile

윤석홍

2008.06.18 09:26
*.229.145.41
푸하하하하 ~~~~, 오늘은 음력 보름, 하늘이 구멍난 듯 줄기차게 비가 내린다
잠수타는 SM의 발광을 위해 경주 남산엘 간다
기도빨 잘 받는 곳에서 한바탕 퍼포먼스라도 하고 와야겠다
폭염이 오기 전 북한산이라도 함 다녀들 와요, 좋게 말할때 ~~ 자자 중심을 잡고~~

한숙

2008.06.19 14:33
*.170.161.179
윤선생님이 서울로 뜨심 SM이 총출동할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저도 심산 선생님 나오라고 촛불집회 하기는 힘들 듯 합니다. 아무튼 매 달 매 달 " 다음 달은 다음 달은 한가할꺼야 " 하는데 늘 일들이 저를 위해 비상대기중?입니다.
profile

윤석홍

2008.06.19 15:44
*.229.145.41
한 선생님. 제가 서울로 뜬들 별수 있나요.더운 여름 오기 전 북한산으로 나들이 가서 살가운 이야기도 나누고 얼굴도 보도록 하고 싶었던 게지요. 저도 늘 비상모드입니다.
7월에 한번 한강변이나 옥상 테라스에서 시원한 음료라도 마시는 자리를 함 마련해 보지요. 장마철 건강 잘 챙기시고요. 아님 임 선생님 책걸이 때는 어떤지요. 원고정리하느라 여름은 금방 갈 듯 합니다.

조현옥

2008.06.22 21:43
*.53.218.59
가끔 녹원정사의 맛깔난 음식들이 생각나요...TT (왜 인터넷으로 안 파시는지 몰러~ㅡ_ㅡ)
profile

윤석홍

2008.06.23 10:15
*.229.145.41
현옥님 오랜만에 사진으로 얼굴 보네염. 이참에 동업해볼까. 주문은 현옥, 배달은 내가 ㅋㅋ. 가을에 한번 더 해봐. 못 올라간 남산도 올라가보고 함 일 꾸며보시길~~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5 이사했심다... + 6 file 임종원 2008-06-28 874
104 야간산행 갈까요? + 6 최상식 2008-06-25 858
103 기사에 인란언니 뜬 줄 알고 깜딱놀랬어요~!^^ + 7 file 조현옥 2008-06-24 810
» 무탈하시지요? 학교 앞에서 촛불집회라도~~~ + 8 윤석홍 2008-06-17 892
101 SM은 요즘 개점 휴업 상태로구나...ㅠㅠ + 4 심산 2008-06-17 808
100 light my fire! + 7 박형식 2008-04-24 852
99 잘 다녀왔습니다. + 9 최상식 2008-03-28 827
98 역시...대장의 빈자리는 크군요 + 3 윤혜자 2008-03-18 730
97 이제 가자! + 4 심산 2008-03-06 773
96 안들어가요~침낭이~ + 6 최정덕 2008-03-03 831
95 대장님이 아니계신동안^^ 산행은..... + 10 윤혜자 2008-02-26 932
94 D-10 + 12 손재식 2008-02-26 902
93 질문이요^^ + 10 김성훈 2008-02-24 768
92 침낭 개기 너무 힘들어! + 14 고권록 2008-02-23 1460
91 파타고니아 정기 세일 안내 + 6 심산 2008-02-20 938
90 칸첸중가 가시는 분들께 부탁이 있어요 + 17 김영희 2008-02-18 1030
89 한라산 다녀왔어요^^ + 3 민경아 2008-02-18 728
88 타시가온의 아침 + 16 file 손재식 2008-02-13 836
87 안녕하세요.. 처음 인사드립니다..^^ + 6 민경아 2008-02-13 807
86 D-30 + 18 손재식 2008-02-04 1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