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윤혜자 등록일: 2008-03-18 11:40:19 IP ADRESS: *.217.128.150

댓글

3

조회 수

729
대장님은 무리를 이끌고 칸첸중가의 어디쯤인가를 열심히 걷고 계시겠죠?
무리들은 규칙적으로 씻지 못해 얼굴이 조금 푸석해졌을 것이구요.
하지만 찬란한 자연 속에서 자연인으로 15일정도 시간을 보냈으니
그들의 표정은 아마 잠자는 아이의 방긋 웃는 그것을 닮아가고 있을 것입니다.
물론 살들도 조금을 빠졌을 것이구요.

정말 보고싶네요.
지금 칸첸중가를 걷고 있을 그들이....

민경아

2008.03.18 11:43
*.51.5.110
저도 너무너무 보고싶네요....

조현옥

2008.03.18 16:06
*.53.218.59
언니, 저도 자주 칸첸중가 멤버들 생각해요. 생각하고 나면 왠지 웃음이...^^
저번 산행은 저 혼자 했다는 거...ㅡ_ㅡ
아마도 전날 인디반의 벙개가 큰 영향을 미친듯 합니다.ㅋㅋㅋ
혼자 산행도 정말 좋았지만 우리도 이제 산에 가야죠! 봄이 잖아요!^^
담 주 금요일 쯤으로 공지 정해 올리겠습니다. 그동안까지는 제가 너무 바빠서...TT

윤혜자

2008.03.19 12:54
*.217.128.150
봄이야 봄...산에 가야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5 이사했심다... + 6 file 임종원 2008-06-28 874
104 야간산행 갈까요? + 6 최상식 2008-06-25 858
103 기사에 인란언니 뜬 줄 알고 깜딱놀랬어요~!^^ + 7 file 조현옥 2008-06-24 810
102 무탈하시지요? 학교 앞에서 촛불집회라도~~~ + 8 윤석홍 2008-06-17 892
101 SM은 요즘 개점 휴업 상태로구나...ㅠㅠ + 4 심산 2008-06-17 807
100 light my fire! + 7 박형식 2008-04-24 851
99 잘 다녀왔습니다. + 9 최상식 2008-03-28 827
» 역시...대장의 빈자리는 크군요 + 3 윤혜자 2008-03-18 729
97 이제 가자! + 4 심산 2008-03-06 771
96 안들어가요~침낭이~ + 6 최정덕 2008-03-03 831
95 대장님이 아니계신동안^^ 산행은..... + 10 윤혜자 2008-02-26 931
94 D-10 + 12 손재식 2008-02-26 901
93 질문이요^^ + 10 김성훈 2008-02-24 767
92 침낭 개기 너무 힘들어! + 14 고권록 2008-02-23 1456
91 파타고니아 정기 세일 안내 + 6 심산 2008-02-20 935
90 칸첸중가 가시는 분들께 부탁이 있어요 + 17 김영희 2008-02-18 1029
89 한라산 다녀왔어요^^ + 3 민경아 2008-02-18 728
88 타시가온의 아침 + 16 file 손재식 2008-02-13 836
87 안녕하세요.. 처음 인사드립니다..^^ + 6 민경아 2008-02-13 807
86 D-30 + 18 손재식 2008-02-04 1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