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조병준 등록일: 2007-09-16 21:55:38

댓글

3

조회 수

3561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는 옛말이 맞았던 건 어닌지....
먼 길 찾아오신 손님들에게 제대로 인사도 못하고,
술 한 잔 제대로 건네지 못하고...
이래저래 죄송하기만 합니다.

책 잔치, 함께 해주신 심산스쿨 여러분께 머리 깊이 숙여
감사드립니다.
당신들이 있어, 참 아름다운 밤이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조현옥

2007.09.17 02:12
제가 원래 사람말을 잘 믿어서 그냥 믿었는데...
공연 맨 마지막에 노래부르신 분, 정말 회사원 맞나요?
목소리와 노랫실력에 감탄을 금치 못했습니다.^^
어제 정말 재밌고 즐거웠습니다! ^0^
profile

심산

2007.09.17 04:26
병준, 애썼다...그날의 모든 것이 참 보기 좋더라...
특히 나는 야외무대에서 벌인 [시극]이 좋았다
도대체 몇 년 만에 '시'라는 것이 귀에 들리던지...
가슴이 아리고 뭉클해졌다...
이 해일이 좀 지나가면 편안한 마음으로 오붓하게 소주 한잔 하자구...^^

조병준

2007.09.17 10:03
현옥님, 그분 회사원인 건 맞아요. 광고회사 부사장님^^; 아트디렉터이시죠.
대학시절 대학가요제에 나가셨다네요... 그냥 술자리에서 부르는 건 줄 알고 오셨는데,
그런 자리인 줄 알았다면, 안 한다고 했을 거라고...ㅎㅎㅎ
심산, 정말 고마우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 일반 수강신청도 못하고ㅠㅠ + 3 김지은 2008-05-22 4665
58 일반 명로진반 신청서 메일이 되돌아 옵니다. + 2 이주영 2008-05-03 4301
57 일반 심산스쿨 회원 '마테피터밴드 concert in 클럽타' 공연티켓 할인! + 1 풀로엮은집 2008-05-02 4433
56 일반 재즈반 엿보기 + 4 이주하 2008-03-30 4356
55 일반 2008년 봄 16기 풀로엮은집 강좌안내 + 3 풀로엮은집 2008-03-23 5118
54 일반 인디반 4기(명로진 선생님) + 5 남경희 2008-01-05 3802
53 일반 새해를 가득 품을 수 있게 마음들 비우셨는지요? + 1 제성자 2008-01-02 3784
52 일반 심산선생님, 사진반 유재필입니다. + 2 유재필 2007-12-21 3600
51 일반 드디어 떴습니다 스토리텔링공모전! + 1 조상호 2007-12-18 3837
50 일반 안녕하세요? + 3 양윤희 2007-12-17 3639
49 일반 안녕하세요? + 2 임석희 2007-10-10 4694
48 일반 모두 로그아웃 해주십시요 !!! + 11 이경오 2007-10-05 4771
» 일반 고맙습니다. + 3 조병준 2007-09-16 3561
46 일반 부산영화제 하실때 내려 가실분들 얼마나 되시나요? + 4 최상식 2007-09-13 4170
45 일반 에스엠 산행커뮤니티에 가입하려면? + 5 최상식 2007-09-11 4259
44 일반 게으른 자의 슬픔 + 11 조병준 2007-09-09 4779
43 일반 아까 혹시.. + 4 한지은 2007-08-22 4205
42 일반 심산스쿨이 뭐여! + 3 신한범 2007-08-22 3713
41 일반 심산샘 안녕하세요? + 2 양윤희 2007-08-21 3579
40 일반 이걸 어쩌나.... + 6 이경오 2007-07-31 37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