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3-03-11 16:05:53

댓글

12

조회 수

5183


[img1]

유영아 작가 [파파로티] 개봉
2013년 3월 14일 전국 스크린 개봉

심산스쿨 출신 시나리오작가들이 연속 2주째 상업영화 개봉작을 전국 스크린을 통하여 선보이고 있습니다. 이번에 개봉작을 올리는 작가는 심산스쿨 [심산반 17기]와 [박헌수반 2기]를 마치고 현재 [김대우반 6기]에 재학 중인 유영아 동문입니다. 유영아 작가의 [파파로티]는 한석규와 이제훈이 주연을 맡고, 윤종찬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되었는데, 오는 목요일(2013년 3월 14일) 전국 개봉에 돌입합니다. [파파로티](각본, 2013)는 [1724 기방난동사건](각색, 2008), [웨딩드레스](각본, 2009), [친정엄마](각색, 2010), [오직 그대만](각색, 2011), [코리아](각본, 2012), [7번방의 기적](2013, 각색)에 이은 유영아 작가의 7번째 크레딧 작품입니다. 특히 현재 천만 관객을 가뿐히 넘어서고 있는 [7번방의 기적] 바로 다음 작품이라 충무로 관계자들의 기대가 대단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저는 오래 전에 유영아 작가로부터 [파파로티]의 집필과정 및 제작과정에 대하여 들은 적이 있는데 매우 인상적이었습니다. 유작가는 [파파로티]의 기획, 취재, 집필을 모두 혼자서 해냈고 직접 시나리오를 들고 다니며 제작자를 물색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여의치 않은 일들이 많이 발생하여 마음고생도 많았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유작가는 결국 이 작품을 영화로 완성하였고 자신의 크레딧을 지켜냈습니다. 유영아 작가가 ‘충무로에서 살아남은 것’ 혹은 ‘충무로에서 놀라운 성취를 이루어낸 것’은 결코 우연이 아닌 것입니다. 현재 유영아 작가는 ‘충무로에서 가장 바쁜 혹은 가장 HOT한 작가들’ 중의 한 사람으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여러분 모두 유영아 작가와 그녀의 새로운 작품 [파파로티]에 많은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img2]

댓글 '12'

차무진

2013.03.11 16:20
축하드립니다. 꼭 보겠습니다.
profile

심산

2013.03.11 16:26
무진아 넌 화요산행 포기했냐? 내일 산에나 와라...ㅋ

차무진

2013.03.11 18:27
따뜻해지면 갈께요. 으흐흐흐

김신애

2013.03.12 04:42
우와~!! 유영아 작가님 축하드려요~. 대단한 시나리오 작가분들이 계신 심산스쿨~^^
profile

오명록

2013.03.13 11:02
영아~ 축하해^^ 대박기원!!!

장철수

2013.03.15 11:13
유영아 작가님 요즘 활약이 정말 대단!!. 이번 작품도 많은 사람들에게 만족을 주시길 기원합니다!!^^

이보미

2013.03.16 01:15
대박나시길!!

구주연

2013.03.16 10:21
어제 극장에서 봤어요. 축하합니다 !!!

강상균

2013.03.16 21:39
훌륭하십니다.^^

하정민

2013.03.19 16:39
입소문 마구마구 퍼트릴게요~ 아자아자!
profile

심산

2013.03.20 12:54
[파파로티], 개봉 1주일만에 [웜바디스][신세계][7번방의 기적]을 모두 제치고
드디어 예매 1위 등극!
와우, 감격적이다...영아야 축하해!!!!^^

유영아

2013.04.07 23:29
이제야 인사를 ... ^^
멍타고 사느라 자꾸 타이밍 놓쳤슴다! 고맙습니다 심산 동문 여러분, 선생님~!!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453 그래도 크리스마스 앤 해피 뉴 이어! + 5 file 심산 2016-12-20 654
452 뜨거웠던 지난 여름의 제주올레를 돌아본다 + 5 file 심산 2016-09-08 678
451 이제 새로운 시대가 열리는 걸까요? + 5 file 심산 2017-03-31 698
450 일단! 오늘은 박근혜 탄핵! 을 자축! 합시다 + 9 file 심산 2016-12-09 714
449 길고 지루한 싸움이 될 듯 합니다 + 5 file 심산 2016-11-19 729
448 우리 모두 국민선거인단에 등록합시다 + 2 file 심산 2017-02-15 759
447 우리가 살고 있는 ‘지금, 이곳’이 지옥이다 + 6 file 심산 2016-10-19 765
446 심산스쿨은 국경일을 준수합니다 + 6 file 심산 2017-03-10 783
445 한국산서회와 함께 하는 인문산행 안내 + 1 file 심산 2017-03-02 812
444 악인들, 지옥에서 만나다 + 7 file 심산 2016-09-25 891
443 그래도 어쨌든 투표는 하자구요! + 5 file 심산 2016-04-09 894
442 부산국제영화제 참가를 전면 거부합니다 + 4 file 심산 2016-04-18 913
441 [김시습, 천년의 꿈] 공연에 초대합니다 + 5 file 심산 2016-10-03 913
440 이태리의 ‘위대한 천국’에 놀러갑니다 + 4 file 심산 2016-06-15 933
439 그란파라디소와 친퀘테레는 잘 있었습니다 + 8 file 심산 2016-07-04 1062
438 [심산반 38기]와 [심산상급반 11기] 개강 안내 + 2 file 심산 2016-07-20 1137
437 쓰러졌다 일어섰다 다시 쓰러진 + 5 file 심산 2016-05-22 1148
436 세월호, 그날의 기록 + 5 file 심산 2016-04-17 1166
435 마을미륵에 오방색 비단천을 감아주는 마음 + 4 file 심산 2016-03-12 1173
434 안남대학교 예술대학 시나리오학과 모집요강 + 11 file 심산 2017-01-02 1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