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07-11-08 17:47:57 IP ADRESS: *.201.16.190

댓글

8

조회 수

3110


[img1]

지상에서 가장 관능적인 독서기
정혜윤, [침대와 책], 웅진지식하우스, 2007

아침에 CBS 방송국에 다녀왔습니다. 모레 방송될 [심산의 옛날 영화를 보다-제임스 딘 편]의 녹음을 위해서요. 그런데 방송국엘 갔더니 정혜윤 PD가 아주 섹시한 책(?)을 한 권 주더군요. 바로 얼마 전까지 [YES24]  홈페이지에 연재했던 독서에세이 [정혜윤 PD의 침대와 책]이 단행본으로 출간된 것입니다. 책 제목은 [침대와 책]이고 부제는 [지상에서 가장 관능적인 독서기]입니다. 흠, 과연....관능적입니다. 세상에, 자기 침대와 자기 잠옷과 자기 종아리 뒷모습 사진으로 책의 표지를 만들다니...정말 정혜윤 PD가 아니면 꿈도 못 꿀 도발(!)입니다...하긴 뭐 정PD 종아리가 이쁘긴 해요!^^

연재 당시에도 느꼈던 거지만 정혜윤은 정말 맛깔나게 글을 씁니다. 게다가 정말 광대무변한 독서편력을 가졌지요. 이 책에서 소개되고 있는 책들만 해도 정말 대단합니다. 그 책들을 "자기 방식대로" 소개하는 글솜씨는 물론 감탄을 자아내고요. 책 안의 내지에다가 제게 주는 간단한 헌사를 써갈겼는데 그 페이지가 또한 예술입니다. 침대 위에 엎드린채 앙징 맞게 올려져 있는 종아리 옆에 "같이 산에 오르지요, 부끄럽고 수줍지만 책을 드립니다..."라니...저도 모르게 에로틱한 상상(!)을 하게 만듭니다(ㅋㅋㅋ)! 조금 한가한 밤이 오면 정PD의 침대 안으로 기어들어가 설레이는 가슴으로 그녀가 읽어주는 책 이야기를 들어볼까 합니다...^^

[img2]

강민정

2007.11.08 19:27
*.178.35.102
이 분 죽이네요... 우와... 종아리 정말 작살라인이네요. 나두 언젠가 나의 쇄골뼈를 찍어서 저런 관능적인 책을 내야될터인데... ㅋㅋㅋ

홍나래

2007.11.09 10:31
*.103.153.221
샘님, 침 닦으삼...^^

강민정

2007.11.09 20:51
*.211.82.55
이 책은 온라인도 다음주에 깔리고 오프라인도 다음주에 깔리네요. 같이 산에 오르실만 하실 듯... 부러워라! ㅋㅋㅋ
profile

심산

2007.11.10 00:00
*.241.45.220
나래야, 너 어떻게 알았어? 너 나 몰래 심산스쿨에 CCTV 설치해둔 거야? 그런거야?^^
profile

장영님

2007.11.11 00:28
*.144.133.37
낮잠 자고 난 후에 커튼을 반쯤 젖히고 침대에 누워 읽는 책으론, 시가...정말 좋아요.
바닥이던 기분이 조금씩 올라오죠. [침대와 책] 참 공감가는 좋은 제목이네요. ^^

홍나래

2007.11.11 20:43
*.103.153.221
선생님, 죄송합니다...

백소영

2007.11.16 22:02
*.212.95.146
역시 상상은 자유롭구나.. 다시 한 번 생각해봅니다. ㅎㅎㅎㅎㅎㅎ
............................... 선생님의 극찬을 받으신 이 분의 글이 궁금하네요.. ^^*

김보균

2007.12.05 14:09
*.47.112.207
책의 제목도 멋지지만 심산선생님의 표현이 더 좋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 남아공의 와이너리들 + 5 file 심산 2008-05-25 2366
72 남아공의 와인들 + 8 file 심산 2008-05-25 2205
71 남아공항공 안에 달(들)이 뜨다 + 15 file 심산 2008-05-21 12150
70 남아공에서 잘 놀고 있습니다 + 9 심산 2008-05-12 2539
69 김형철 1주기 추모 콘서트 안내 + 5 file 심산 2008-04-01 3574
68 2월 23일(토) 오전 방송과 오후 방송 + 8 심산 2008-02-22 2904
67 식객 강헌의 전국맛집순례 일정 + 14 심산 2008-01-08 4599
» 지상에서 가장 관능적인 독서기 + 8 file 심산 2007-11-08 3110
65 휴먼원정대 2007년 가을수련회 + 8 file 심산 2007-10-15 3015
64 전시회 도록에 실려온 편지 + 9 file 심산 2007-10-12 2812
63 류연복 판화전 [금강산과 독도] + 3 file 심산 2007-08-31 2361
62 파리지앵의 일상과 속살 + 14 file 심산 2007-08-23 3448
61 오늘 구입한 중고LP들 + 11 file 심산 2007-07-28 2764
60 빨강머리 불량소녀 국외탈출! + 21 file 심산 2007-07-16 2979
59 인도의 집시 바울족 예술단의 작은 콘서트 + 7 file 심산 2007-06-01 2430
58 클래식의 재발견 + 5 심산 2007-01-27 2949
57 히말라야에서 날라온 성탄카드 + 2 file 심산 2006-12-24 2558
56 문화재청 초청으로 북악산에 다녀왔습니다 file 심산 2006-03-18 4742
55 한량이 찾는 '의미'와 '재미'의 산? file 심산 2006-03-10 2722
54 원정의 계절이 돌아오니 가슴이 싱숭생숭 심산 2006-03-06 2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