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1-03-23 17:33:10 IP ADRESS: *.12.65.236

댓글

1

조회 수

2895
심산 선생님 안녕하세요?

오래동안 문안드리지 못 했습니다.

알게 모르게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제가 이렇게 바쁜 이유 중에 네팔어 한국어 영어 사전 준비 하고 있습니다. 금년 4월 중순에 이 사전을 출판하기로 하였습니다. 한 사람이 사전을 준비한다는 것이 좀 힘들었습니다. 직장 생활 하면서 시간을 내기가 어려워서 주로 밤에 이 작업을 하였습니다. 사전은 10,000 (1만개 단어정도 될 것 같습니다) 거의 마무리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지난주에 시간을 내서 고르카 다녀왔습니다. 하루는 고르카 학교에 시간을 내서 사진도 직고 사람들과 면담도 하고 들어왔습니다. 이번 보고서를 다음 주 까지 올릴 생각입니다. 9차 후원 관련 통보도 받았습니다. 이제 시간을 내서 보고서도 작성하고 보내도록 하겠습니다. 예전 학교의 모습과는 정말로 다른 모습으로 변한 학교를 보고 흐뭇하며 카트만두에 돌아왔습니다.

이 학교만 후원 한다고 근처 학교에서 문의가 많이 들어왔습니다.  

이 학교는 1회 정도 우리 후원 하신 선생님들이 네팔에 오실 때 한번 방문해 달라고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혹시 네팔에 오실 계획이 있으시면 3주 전에 말씀해 주십시오. 그러면 제가 시간을 낼 수 있는지를 봐야하기 때문입니다.

다시한번 여러 선생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좋은 시간들 보내십시오.


네팔에서
시버 올림.

2010.3.22일
profile

심산

2011.03.23 17:34
*.12.65.236
와우, 우리의 시버가 도대체 왜 그리 바쁜가 했더니...
맙소사 사전(!!!)을 만들고 있었군요
네팔-한국어-영어사전이라...대단합니다!

학교가 예전과는 정말 다른 모습으로 변했다고 하니 무척 기대됩니다
아마도 다음주쯤이면 바뀐 모습을 사진으로 볼 수 있을 것 같군요?

...이 끔찍한 재앙으로 가득찬 세상에서
그래도 어딘가에서 희망을 본다는 건 참 좋은 일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 시버의 편지 2012-3-16 + 1 심산 2012-03-18 5050
77 고르카 후원 현황 보고 2011-06-09 + 2 심산 2011-06-12 2969
» 시버의 편지 2011-03-22 + 1 심산 2011-03-23 2895
75 크리스마스에 온 네팔 소식 + 2 file 심산 2010-12-26 3454
74 시버의 편지 2010-10-26 심산 2010-10-28 3312
73 시버의 편지 2010-06-06 + 3 file 심산 2010-06-09 3755
72 Shiva from Nepal 시버포카렐 2010-04-04 3126
71 2010년 2월 18일 시버의 편지 + 4 file 임현담 2010-02-18 3982
70 2010년 1월 26일 고르카 후원 보고서 + 7 file 심산 2010-01-27 3843
69 15명 송금 마쳤습니다 + 1 지봉 2010-01-12 3658
68 10명분 후원합니다 + 1 지봉 2010-01-11 3547
67 Shiva from Nepal + 1 시버포카렐 2009-12-09 3733
66 송금 받았다는 소식입니다 + 2 file 임현담 2009-11-26 3748
65 Shiva from Nepal + 1 시버포카렐 2009-11-22 3762
64 ^^ 후원 시작했습니다~ + 4 김은희 2009-09-10 3720
63 오랜만에 다시 돌아와 + 2 오기열 2008-12-12 4251
62 서부캐나다 다큐 잘 보고 있습니다.^^ + 1 지봉 2008-10-11 4548
61 이제야 입금했습니다~ + 3 이복희 2008-08-30 4383
60 히말라야 어깨동무의 로고타입 + 7 file 심산 2008-08-19 4662
59 저 가입했습니다. ^^ + 9 file 지봉 2008-05-30 5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