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지봉 등록일: 2008-05-30 05:31:07 IP ADRESS: *.79.128.144

댓글

9

조회 수

5410


나마스떼~

요령을 부려서 가입하고야 말았습니다.
저 때문이라면 부러 해외가입을 위해 프로그램 손질 안하셔도 되겠습니다. ^^

밴쿠버 해병 만원계 오야 올림

(지난 주에 쿠바 다녀왔습니다. 시원한 사진 보나쓰 드립니다.)
profile

심산

2008.05.30 11:45
*.131.158.25
우와아 잘 오셨어요! 약간의 '요령'...그거야말로 우리에게 꼭 필요한 겁니다...^^
밴쿠버 해병 오야께서 오시니 맘이 정말 든든합니다!

근데...그새 또 쿠바에...ㅠㅠ
설마 사진 속의 저 남성이 지봉 선생님은 아닌 거지요?
만약 그렇다면...사진 속의 저 멋진 여성은 또 누구란 말입니까...?^^

본래는 [후원현황]에 글을 남기셨는데 제가 [도란도란]으로 옮겨왔습니다!
앞으로도 자주 들리셔서 좋은 소식들 자주 전해주세요...^^

지봉

2008.05.30 12:18
*.68.242.247
저 남성이 저였다면, 위험천만한 이런 사진은 일찌감치 폐기되었겠지요...
증거인멸, 용의주도, 완전범죄..... ㅋㅋㅋ

잠깐 짬을 내어 하바나와 바라데로를 다녀왔습니다.
재미있는 건, 공항 입국장에 들어서자마자
제복을 입은 여성 보안검색 요원들이 대기하고 있는데,
하나같이 초미니 스커트에 그물 스타킹을 신었다는 겁니다.
순간적으로 무슨 플레이보이 바니걸들이 세관 현장실습 나온 줄 착각했었습니다. ㅎㅎㅎ
공무원이거나 준공무원일텐데 이래도 되는겁니까??? ^^
공산국가=폐쇄적, 이런 선입견이 부끄러웠습니다.
profile

심산

2008.05.30 12:27
*.131.158.25
오오오, 쿠바 공항 여성 보안요원들에게 검색 당하고 싶어라...ㅋㅋㅋ

최상식

2008.05.30 12:43
*.181.195.9
오....!!!쿠~~~바^^

김옥엽

2008.05.30 14:33
*.162.202.23
히어동에서 뵙다가 이곳에서 뵈니 또 반갑네요.
아 ...언제나 떠나고 싶은 쿠바를 다녀 오셨군요. 부럽습니다.
쿠바인의 영혼,자유,열정이 숨쉬는 그들만의 고집이 있는 아프로퓨간음악이 듣고 싶습니다.
쿠바 내쇼녈 호텔에서 ....푹 쉬면서 ^^
profile

명로진

2008.05.30 18:21
*.129.236.145
쿠바 여성들이.....
정말 멋지답니다.
흑백의 혼혈이 빚어낸
그 절묘한 미~
나쇼날 호텔에서
부에나비스타 소셜 클럽의 공연을 본 것이
엊그제 같네요.
아, 다시 가고 싶어라~~~`...

지봉

2008.05.31 06:11
*.79.128.144
아바나에서는 나쇼날 호텔에 묵었습니다. 아직도 토요일 밤에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의 공연이 있습니다. 물론 훼러, 세군도 등 1세대 아티스트들은 세상을 떠났구요. 그런데 1930년에 세워진 이 호텔, 방에서 나는 늙은 냄새에 견딜 수가 없었습니다. 오래된 건물의 곰팡이 냄새 뭐 그런거 있잖습니까. 방을 두번이나 바꿨는데도.... 바라데로는 리조트 지역인데, 배낭족인 저에게는 지루하고, 답답했습니다. 밤에 야시장도 없고 ㅠㅠ. 그러나 한 가지 큰 결심이 있었으니, 살사를 배우지 않고서는 결코 쿠바를 찾지 않으리라.... 였습니다. ^^

최상식

2008.06.01 21:24
*.128.48.24
아...살사도 배워야 좋군요 ㅋ

김만수

2008.06.02 17:40
*.9.179.12
지봉님, 가입하셨군요.^^
쿠바도 다녀오시고, 살사를 배워야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 시버의 편지 2012-3-16 + 1 심산 2012-03-18 5049
77 고르카 후원 현황 보고 2011-06-09 + 2 심산 2011-06-12 2969
76 시버의 편지 2011-03-22 + 1 심산 2011-03-23 2895
75 크리스마스에 온 네팔 소식 + 2 file 심산 2010-12-26 3454
74 시버의 편지 2010-10-26 심산 2010-10-28 3312
73 시버의 편지 2010-06-06 + 3 file 심산 2010-06-09 3755
72 Shiva from Nepal 시버포카렐 2010-04-04 3126
71 2010년 2월 18일 시버의 편지 + 4 file 임현담 2010-02-18 3981
70 2010년 1월 26일 고르카 후원 보고서 + 7 file 심산 2010-01-27 3843
69 15명 송금 마쳤습니다 + 1 지봉 2010-01-12 3658
68 10명분 후원합니다 + 1 지봉 2010-01-11 3547
67 Shiva from Nepal + 1 시버포카렐 2009-12-09 3733
66 송금 받았다는 소식입니다 + 2 file 임현담 2009-11-26 3748
65 Shiva from Nepal + 1 시버포카렐 2009-11-22 3762
64 ^^ 후원 시작했습니다~ + 4 김은희 2009-09-10 3720
63 오랜만에 다시 돌아와 + 2 오기열 2008-12-12 4251
62 서부캐나다 다큐 잘 보고 있습니다.^^ + 1 지봉 2008-10-11 4548
61 이제야 입금했습니다~ + 3 이복희 2008-08-30 4383
60 히말라야 어깨동무의 로고타입 + 7 file 심산 2008-08-19 4662
» 저 가입했습니다. ^^ + 9 file 지봉 2008-05-30 5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