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1-11-02 15:47:56 IP ADRESS: *.224.135.7

댓글

10

조회 수

1984

산악인 박영석(1963-2011)
profile

심산

2011.11.03 01:35
*.110.21.25
잘 가라, 박영석!
너는 요즘 멸종되었다고 알려져 있던
바로 그 '진짜 싸나이'였다...ㅠ
profile

명로진

2011.11.02 16:55
*.192.162.191
산악인이 산에서 사라지는 것은
축하할 일이라고
감히 생각합니다.
산 사나이 3인은
히말라야 어디 쯤에선가
노닥거리고 있을 거라고.....
감히 생각합니다.

최상식

2011.11.02 17:26
*.133.11.106
히말라야에서 평안하시길~

김진석

2011.11.02 17:45
*.12.48.200
평안하시길 바랍니다.

차무진

2011.11.02 22:39
*.192.214.10
조지 멜러리의 안내를 받으며 인간들이 모르는 히말라야 곳곳을 구경하실지도.....
큰 충격이었습니다. 영면하시길....

지근수

2011.11.03 00:29
*.138.216.59
두려움없이 불멸의 길로 당당히 걸어가신 고인을 삼가 추모합니다...

서승범

2011.11.03 08:37
*.171.186.62
그 남자를 추모하며 할 수 있는 게 없다는 게 새삼 허전한 날들.
이제 그를 만나려면 히말라야에 가야겠네요.
평안하시길.

김주영

2011.11.04 18:00
*.32.111.184
그대로 산이 되어버린건가..
편히 잠들길..ㅠㅠ

김정욱

2011.11.04 19:24
*.189.160.241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정보영

2011.11.05 17:34
*.123.217.184
아는 지인의 친한 형님이셨다고 하더군요.
그 분을 위해 처절하게 우는 모습을 보며 갠적으로 친분은 없으되
그만큼 기억되어지고 귀한 분이었을 거라 어렴풋이 짐작됩니다.

남겨진 사람들은 슬프지만 끝을 알고 각오하면서도 기꺼이 간 길이었기에...
명샘 말처럼 하고싶은 일을 하다 가고싶은 길을 간 그는 부럽고 행복한 사람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 김시습의 시를 심산이 새기다 + 1 file 심산 2015-09-28 1070
16 전각반이 세월호 관계자들에게 보냅니다 + 1 file 심산 2014-06-12 2381
15 김내혜 전각전 [낮은 골짜기] 오프닝 사진들 + 5 file 심산 2014-04-10 2759
14 심산스쿨 전각무림 창립전 성료 + 7 file 심산 2012-11-15 2362
13 김시습을 새기다 + 3 file 심산 2012-03-29 1970
12 당신을 잊지 않겠습니다 + 4 file 심산 2012-01-03 2189
11 심산스쿨 제1회 전각체험교실 성료 + 4 file 심산 2011-12-01 2512
» 박영석을 위하여 + 10 file 심산 2011-11-02 1984
9 존경과 그리움 그리고 회한 + 3 file 심산 2011-10-28 1819
8 석겸화개 전각체험교실 + 5 file 심산 2011-10-12 2746
7 내혜 김성숙 한글전각전(2) + 3 file 심산 2011-10-01 2612
6 내혜 김성숙 한글전각전(1) + 3 file 심산 2011-10-01 2474
5 눈 덮힌 봉우리에 시를 쓰다 + 8 file 심산 2011-09-16 2156
4 한나라 시대의 인장 똑같이 파기 + 8 file 심산 2011-09-09 2447
3 [대부]에 찍어 보낸 심산의 장서인 + 4 file 심산 2011-07-22 2943
2 심산의 기초반 수업 중 습작들 + 9 심산 2011-07-18 2484
1 심산이 칼로 새긴 심산스쿨 + 13 file 심산 2011-07-15 3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