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4-11-23 15:23:09 IP ADRESS: *.139.1.130

댓글

2

조회 수

1703

시나리오작가가 쓴 산악인 이야기

산에 대해 약간 아는 체 하게 만들어


[다시 읽고 싶은 책] 심산의 마운틴 오딧세이


박광희 문화부장 khpark@hk.co.kr


10 심산의2002.JPG


이 책은 한국일보 문화부에서 출판 담당 기자로 일하던 2002년 3월에 처음 읽었다. 책에서 거창한 사회적 메시지는 발견하지 못했지만 그 내용이 너무 재미있어 읽고 또 읽었다. 그래서 이 책은 이제껏 가장 여러 번 읽은 책 중 하나가 됐다.


이 책 ‘심산의 마운틴 오딧세이’는 시도 쓰고 소설도 쓰지만 시나리오 작가로 더 유명한 심산이 산과 산악인을 주제로 한 에세이, 자서전, 보고서, 소설, 시집 등 산악도서 22권의 중요 내용을 뽑고 거기에 자신의 생각을 보탠 것이다.

 

‘심산의 마운틴 오딧세이’가 다루는 산악도서 한 권 한 권에는 극적이거나 쾌활하거나 죽음의 공포를 훌훌 넘기는 대범한 이야기가 있다. 가령 인도 북부를 트레킹하다 아름다운 만년설 봉우리 난다데비를 발견하고는 딸 이름을 난다데비로 지은 미국 등반가 윌리 언솔드가 스물여섯 살 생일을 맞은 딸과 함께 그 산에 갔다가 그곳에서 딸을 잃은 슬픈 사연이나, 5척 단신의 왜소한 체격으로 인류 최초로 5대륙 최고봉에 오른 일본인 우에무라 나오미의 유쾌한 모험기나, 남이 닦아놓은 쉬운 루트를 피하고 자기만의 어려운 루트를 찾아 산을 오른 머메리의 모험이나, 한 겨울에 부산의 금정산에서 강원도 진부령까지 단독종주한 남난희의 눈물 겨운 종주산행기나, 자신이라도 살기 위해 저 아래 로프에 매달린 친구를 외면하고 끝내 칼로 그 줄을 끊은 사이먼 예이츠의 비정한 결단이나, 세계에서 두 번째로 높은 K2에서 실종된 엄마의 죽음을 이해하도록 아이들을 그 산에 데려간 짠한 이야기는 읽는 내내 비장함과 긴장과 감동을 준다.

 

저자는 시나리오 작가답게 등장 인물의 캐릭터를 극대화하고 그들이 경험한 사건을 극화해 손에서 책을 놓지 못하게 한다. 그 재미에 빠진 기자는 저자와 몇 차례 만나 산과 영화 등에 대해 이야기했고 책의 내용과 저자에게서 들은 단편적인 이야기를 부풀려 회사에서 산에 대해 약간 아는듯한 행세를 했다. 저자는 기자와 만났다는 이유로 2006년 한국일보에 ‘산 그리고 사람’이라는 연재물을 쓰기도 했다.

 

책이 소개하는 산악인은 대부분 극한의 상황에 놓여 더러는 목숨을 잃고 더러는 몸을 다쳤다. 산에 문외한이거나 의미를 두지 못하는 사람은 그들이 위험을 무릅쓰고 산에 오르는 이유를 알지 못한다. 편안함에 안주하지 않고 위험에 도전하는 그들의 모험 정신은 높이 살 수 있지만 그것이 목숨까지 바칠만한 일인지는 알지 못한다. 그러니 그들 모두 공감할 수 있는, 산에 오르는 이유에 대한 대답도 사실은 없다. 그러나 그들이 공감하든 하지 않든 이 책은 목숨까지 걸며 산에 오르는 사람이 이 세상에 존재한다는 사실만은 분명히 보여준다.

 

[한국일보] 2014년 11월 21일

profile

심산

2014.11.23 15:29
*.139.1.130

위의 책은 2002년에 출간된 책이다

희한하게 몇번씩이나 읽었다는 '광팬'들이 많다

절판된지 오래됐는데...언제 다시 나오느냐는 문의메일을 지금도 심심치 않게 받고 있다


2014년, '마운틴 오디세이'는 시리즈로 변신한다

그 첫번째 책이 지난 2014년 11월 11일에 나온

[마운틴 오디세이-심산의 알피니스트 열전]이다


위의 책은 시리즈 두번째로 출간되는데

2015년 2월말~3월초에 나오며

제목은 [마운틴 오디세이-심산의 산악문학 탐사기]가 될 것이다

2002년 초판본의 200% 개정증보판이다


그 이후 이 시리즈는 [마운틴 오디세이-깊은 산의 초대]

[마운틴 오디세이-서울은 산이다]

[마운틴 오디세이-한국마애산행]

[마운틴 오디세이-한국산성산행]

[마운틴 오디세이-한국 산의 인문학]

...등으로 계속될 것이다


아마도 내게 남아 있는 삶의 상당 부분을

이 시리즈의 기획 취재 산행 집필에 쓰게 될 것 같다
(아주 맘에 드는 플랜이다...ㅎ)


박광희 부장은 기껏 새 책을 냈더니

[다시 읽고 싶은 책]이라는 시리즈 기사를 통하여

헌 책(?) 이야기를 기사로 썼다


애니웨이, 박부장님,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profile

명로진

2014.12.04 19:55
*.192.225.194

제 인생의 책입니다.

많이 읽고 널리 알리고 있습니다. ^^

 

시리즈도 기대 되네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 그란 파라디소의 심볼은 아이벡스입니다 file 심산 2016-07-05 599
39 천국의 여우에게 홀리다 file 심산 2016-07-05 507
38 인사동에 설악산이 들어오다 file 심산 2016-02-02 947
37 가슴 뜨거운 사내들이 그립다 file 심산 2015-12-28 1076
36 경기폭포산행 일람표 + 1 심산 2015-07-15 1346
35 “자기 스타일로 길을 내고 살아간 사람들이니까 매력적이죠” + 2 심산 2015-01-15 1911
34 신간 [마운틴 오디세이-알피니스트 열전] 펴낸 심산 작가 file 심산 2014-12-10 4583
» 다시 읽고 싶은 책 [심산의 마운틴 오딧세이] + 2 file 심산 2014-11-23 1703
32 [마운틴 오디세이-심산의 알피니스트 열전] 서평 + 4 file 심산 2014-11-12 1966
31 어느 노산악인의 치열한 비망록 + 2 file 심산 2014-06-19 1818
30 아름답다던 그 명성 세월 속에 파묻혔네 + 1 file 심산 2013-11-11 1824
29 산을 대하는 네 가지 태도 + 16 심산 2013-06-13 1822
28 일본 큐슈 산행 및 여행(2) + 5 file 심산 2011-11-16 1920
27 일본 큐슈 산행 및 여행(1) + 5 file 심산 2011-11-16 1841
26 KBS 1TV [영상앨범 산] 방영 안내 + 11 file 심산 2010-12-16 2815
25 무슨 뜻인지나 알고 말해라! + 1 심산 2010-10-16 2670
24 한 사내의 숙명적인 남산 사랑 + 4 file 심산 2010-05-08 2563
23 만년설에 사그라진 불꽃 + 6 file 심산 2009-07-19 2938
22 내가 아는 가장 아름다운 여자 + 20 file 심산 2009-07-12 3167
21 심산과 손재식의 가상 인터뷰 + 9 file 심산 2008-07-13 3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