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8-04-15 22:06:10

댓글

3

조회 수

135

예수스틸.jpg

 

[예수보다 낯선], 심산보다 낯선

여균동 감독의 신작, 전주영화제에서 개봉 확정

심산, 비중 있는 조연 깡패 성칠역으로 출연

5517, 821, 12143회 상영

 

여균동 감독의 신작 독립장편 [예수보다 낯선](80min, 2018)이 전주영화제에 초청되어 코리아 시네스케이프 장편부문에서 상영됩니다. 저는 이 영화에서 대책 없는 또라이 깡패성칠 역을 맡았는데, 주연을 맡은 여균동과 조복래 다음으로 화면 점유율이 높습니다(불현듯, 편집과정에서 더 잘려나가지 않았을까 하는 불안감이 엄습하기도 합니다만 ㅎㅎ). 이를테면 비중 있는 조연쯤 되는 셈이지요.

 

저는 제가 연기한 성칠을 잘 이해하고 있을뿐더러 심지어 사랑하고 있습니다. 하긴 모든 배우가 자신이 맡은 캐릭터에 대하여 그런 태도를 취하는 것은 당연한 의무이기도 하지요. 위의 현장스틸 속의 성칠은 지나치게 유쾌하고 해맑은(?) 모습입니다. 실제의 영화 속에서는 나름 매우 진지한데 끔찍한캐릭터이며, 동시에 연민도 느껴지고 심지어 본의 아니게 웃기는캐릭터이기도 합니다. 과연 성칠은 어떤 캐릭터이고 배우 심산’이 어떤 연기를 펼쳤는지는 아무래도 영화 [예수보다 낯선]을 직접 보셔야 판단하실 수 있을 겁니다.

 

대부분의 독립장편영화들이 그러하듯 [예수보다 낯선]은 그 제작과정에서 온갖 우여곡절을 다 겪었습니다. 저 역시 얼떨결(?)에 끌려들어가 연기를 하는 한편 제작비의 일부를 끌어오느라 마음고생도 조금 했습니다. 하지만, 또 역시 언제나 그렇듯이, 영화를 만든다는 것은 즐거운 일입니다(이게 중독성이 강해서 많은 사람들을 고생시키지요 ㅎㅎ). [예수보다 낯선]은 후반작업비 마련을 위해 텀블벅 공모를 한 바 있습니다. 다행히도 많은 분들이 참여해주시어 무사히 후반작업을 마무리하고 이제 대망의 개봉(!)을 하게 되었습니다. 텀블벅 프로젝트를 보시면 이 영화에 대한 이해도를 조금은 높이실 수 있을 것 같아 여기에 링크를 걸어둡니다.

 

[예수보다 낯선] 텀블벅 프로젝트 바로가기

https://tumblbug.com/strangerthanjesus

 

[예수보다 낯선]은 전주영화제에서 모두 3회 상영됩니다. 55(, 어린이날) 17, 58(, 어버이날) 21, 512(, 폐막일) 14시에 CGV전주고사 영화관에서 관람이 가능합니다. 혹시라도 이 영화 보기를 원하시는 분들은 예매를 서두르셔야 할듯 합니다. 저 역시 보러갈 터인데(아직 완성본을 못 보았습니다), 오직 5821시에만 관람이 가능합니다. 혹시 이날 영화를 보실 분들은 제게 문자나 카톡 등으로 연락(010-4734-1287) 주십시오. 관람이 끝나면 맥주라도 한잔 나누며 영화를 씹는 것이 제 격 아니겠습니까(ㅎㅎ)? 물론 술값은 제가 냅니다. 전주영화제에서 많은 분들을 스크린을 통하여, 그리고 뒷풀이 술자리를 통하여 뵐 수 있게 되기를 기원합니다.

 

전주영화제 [예수보다 낯선] 관련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www.jiff.or.kr/program/program_view.asp?MI_IDX=3852&sec1=182&sec2=376

 

예수포스터.png

 

댓글 '3'

profile

심산

2018.04.15 22:17

저 이외에도 조단역급으로 특별출연한 사람들의 면면이 대단합니다

모두 다 자신의 분야에서 일가를 이룬 사람들이지요

 

김용민(프로듀서, 방송인)

이수인(연극연출가, 떼아트르봄날 대표)

이정모(과학인, 서울시립과학관 관장)

송은지(전 소규모아카시아밴드 보컬, 현 솔로가수)

 

등등...ㅎㅎㅎ

장영님

2018.04.16 13:42

멋진 일 이네요!

'음란서생' 이 후에 심샘의 연기를 볼 기회가 없었는데,

깡패 연기 기대 됩니다.

전주영화제는 안가봤는데 이번 기회에 '예수보다 낯선'도 보고

예향의 도시, 전주를 즐겨야 겠네요. ^^

profile

심산

2018.04.16 21:34

일단 영님은 그날 전주에서 보는 걸로...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예수보다 낯선], 심산보다 낯선 + 3 file 심산 2018-04-15 135
465 린자니 산의 안자니 여신을 찾아서 + 2 file 심산 2018-04-07 64
464 [마운틴 오디세이-심산의 산악문학 탐사기] + 19 file 심산 2018-03-13 1578
463 한국산서회와 함께 하는 인문산행 안내 + 5 file 심산 2018-02-23 161
462 현재 수강신청 접수중입니다 + 3 file 심산 2018-01-21 307
461 한 해가 저물고 또 다른 해가 떠오르고 + 1 file 심산 2017-12-25 201
460 시칠리아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 8 file 심산 2017-11-05 473
459 즐겁고 넉넉한 한가위 연휴 되소서 + 4 file 심산 2017-09-27 307
458 수락산의 폭포들을 찾아서 file 심산 2017-09-19 204
457 심산반 개설 20주년 기념 특별할인 이벤트 file 심산 2017-07-08 496
456 율리안 알프스의 숨은 보석 슬로베니아 + 5 file 심산 2017-07-01 414
455 서울 신촌 봉원사의 영산재를 아십니까? file 심산 2017-05-30 484
454 젊은 세대에게 새 길을 열어주어야 한다 + 2 file 심산 2017-05-28 391
453 하루의 시작은 웃으며 하는 것이 좋습니다 + 4 file 심산 2017-05-10 493
452 이제 새로운 시대가 열리는 걸까요? + 5 file 심산 2017-03-31 648
451 심산스쿨은 국경일을 준수합니다 + 6 file 심산 2017-03-10 762
450 한국산서회와 함께 하는 인문산행 안내 + 1 file 심산 2017-03-02 637
449 우리 모두 국민선거인단에 등록합시다 + 3 file 심산 2017-02-15 747
448 안남대학교 예술대학 시나리오학과 모집요강 + 11 file 심산 2017-01-02 1225
447 그래도 크리스마스 앤 해피 뉴 이어! + 5 file 심산 2016-12-20 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