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8-02-13 20:01:09

댓글

2

조회 수

62

DSC06424.JPG

강추위를 피해 한달만에 산행을 했다 

경인교대 뒷길의 계곡길로 올랐는데 뜻밖의 횡재를 했다 

햇볕이 따사로운, 매우 멋진, 아마도 옛 당집터를 찾아냈다 

이름하여 '민호암'이라 부르기로 했다 

이로써 화산회는 '지숙암''영님대'에 이어 '민호암'을 갖게 되었다 ㅋㅋㅋㅋ 

능선에 붙었다가 [운동장바위 위]라는 이정표에서 능선길을 따라 내려와 

결국에는 원점회귀 산행이 되었다 

신대방역 근처의 곱창집에서 간단한 뒷풀이를 하고 헤어졌다

DSC06414.JPG

DSC06416.JPG

DSC06438.JPG

DSC06442.JPG

DSC06449.JPG

 

DSC06456.JPG

 

DSC06459.JPG

 

DSC06461.JPG

 

DSC06478.JPG

 

 

profile

심산

2018.02.13 20:02

민호의 의자가 너무 부실하여 한기형이 '의자 기증식'을 해주셨다!ㅋ

 

다음 주에는 화요일이 아니라 수요일에 가기로 했다!

날도 많이 풀렸으니 시간되는 인간들은 나오도록!

 

다음 주에는 경인교대 뒷길의 능선으로 올라갈 계획이다....ㅎ

profile

박민호

2018.02.14 14:14

한기형님 감사합니다^^★

소중히 간직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