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7-12-06 16:33:48

댓글

2

조회 수

60

DSC04490.JPG


관악산 둘레길의 안양구간을 걸으러 갔다

이정표가 부실하여 알바도 좀 뛰고...어쨌든 금강사와 안양사를 거쳐

안양예술공원으로 내려온 다음 망해암에 가야되는데

또 바윗길에 혹하여 비봉산의 속살을 자세히 볼 기회를 가졌다

어찌되었건 망해암에는 도착했다

다음에는 '관악산 둘레길' 루트를 통해 다시 망해암부터 돌아볼 계획이다


DSC04360.JPG


DSC04390.JPG


DSC04411.JPG


DSC04417.JPG


DSC04451.JPG


DSC04469.JPG


DSC04488.JPG


DSC04500.JPG


DSC04553.JPG


DSC04582.JPG


DSC04591.JPG


DSC04594.JPG


DSC04597.JPG

손지숙

2017.12.07 11:56

사진으로 보니 더 멋있네요~^^

망해암, 이름도 좋아요~~.

추운 날씨였지만 한기 선배님의 대형 투명 쉘터 덕분에 밥 먹는 데 아무 문제없었지요.

다음 주에도 꼭 가져오세요~

profile

박민호

2017.12.08 19:49

이번엔 다함께 찍은 사진이 없었네요^^;;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