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7-11-29 14:52:04

댓글

3

조회 수

88

DSC03810.JPG


삼성산 아래 안양예술공원에서 일단 석수동 마애종을 보고 학우봉 능선으로 올랐다

아마도 삼성산에서 가장 아름다운 암릉인듯

이후 국기봉에 오르고 삼막사로 내려와서 마애삼존불과 남녀근석 등을 보고

염불사를 거쳐서 내려왔다

진입로와 하산로의 아스팔트길을 제외하면 매우 훌륭한 코스인데...

상불암에서 줄곧 능선길로 하산하면 아스팔트길을 줄일 수 있다는 것을 이제야 알았다

아마도 올해 '춥지 않았던' 마지막 산행이 되지 않을까 싶다

다음 주부터는 관악산 둘레길의 안양 과천 구간을 천천히 걸어볼까 한다


DSC03776.JPG


DSC03771.JPG


DSC03799.JPG


DSC03816.JPG


DSC03829.JPG


DSC03843.JPG


DSC03857.JPG


DSC03864.JPG


DSC03890.JPG


DSC03911.JPG


DSC03931.JPG


DSC03966.JPG


DSC03994.JPG


DSC03999.JPG


DSC04072.JPG

profile

박민호

2017.11.30 01:06

지난주 신고갔던 새 등산화가 좀 작다싶어, 예전 SM산행때(11년도 더 전에) 신던 등산화를 신고 나갔다가..

30분 이상걸려 도착한 지하철역에서 양쪽 모두 가수분해되어 동시에 갈라지며 떨어져나가 버리는 바람에 아쉽게도 함께하지 못했습니다..ㅠㅠ


올려주신 사진들 보니, 지난주보다 눈이 호강했을 것 같던 산행이었던 것 같네요^^

profile

장영님

2017.12.01 21:07

암석의 빛깔이 아름다웠어요.

손지숙

2017.12.04 13:54

좋은 산행이었지요~~~.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