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7-05-30 23:25:16

댓글

3

조회 수

390

DSC08659 - 복사본.JPG


수락산을 석천약수터에서 오르기 시작했다

온갖 이정표들에도 흔들리지 않고(?)  수암약수터까지 올라간 다음

곰바위를 지나 도솔봉까지 가서 점심식사를 했다

이후 수락산에서 가장 길고 완만한 능선인

도솔봉~귀임봉 능선을 따라 하염 없이 걷다가

마들역 인근으로 내려왔다

결국...희안한 곳으로 올랐다가 희안한 곳으로 내려온 셈이다...ㅋ


DSC08657 - 복사본.JPG


DSC08691 - 복사본.JPG


DSC08713 - 복사본.JPG


DSC08721 - 복사본.JPG


DSC08729 - 복사본.JPG


DSC08740 - 복사본.JPG


DSC08776 - 복사본.JPG


DSC08781.JPG


DSC08785.JPG

profile

심산

2017.06.02 14:54

우리가 다녀온지 사흘만인 2017년 6월 1일 귀임봉에서 큰 불이 났다

수락산에서 가장 유장하고 평탄하여 아름다운 산책로를 선사해주던 귀임봉 능선....

거기서 시작된 불이 정상 부근까지 번져 거의 축구장 5배 크기를 태웠다고 한다


이거 안쓰러워서 어쩌나...

언제 다시 귀임봉 능선의 그 고운 능선을 밟아볼 수 있으려나...

손지숙

2017.06.02 17:27

아,,, 네,,, 큰불이더라고요...

어서 빨리 살아나기를 바랄 뿐이네요...

profile

장영님

2017.06.05 00:05
그렇찮아도 수락산 불이 어느 부근에서 났는지 ...애가 타더라구요.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