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김수진 등록일: 2008-04-16 15:53:27 IP ADRESS: *.73.25.231

댓글

0

조회 수

2593
    
Dear Miss Yoo and supporters;

From now on, I will use a new e-mail address. It is mahabir@himanchal.org.
We have created our new website now, which is http://www.himanchal.org. I
have also attached a newsletter of the school. A volunteer from Canada
helped us to prepare the newsletter. Please forward the newsletter to all
the supporters.

Sorry for this late response. I was working in another village for a few
days and could not reply your questions.

I got a message from the city that the money you sent has been deposited
in our bank account. I will send our accountant next week to Pokhara to
withdraw the money. Thank you very much for your support.

The construction of the nursery school is in its final stage. Now we have
put the roof. The carpenters are working inside the house to furnish the
rooms. It will take about 10 more days to complete. I have attached a
picture of the building that was taken about 8 days ago.

Thank you very much.

Sincerely;

Mahabir

친애하는 후원자들께

지금부터 저는 새로운 이메일 주소, mahabir@himanchal.org를 사용할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새로운 웹사이트 http://www.himanchal.org를 만들었습니다.
학교 소식지(통신지?)를 첨부하겠습니다. 캐나다에 있는 한 자원봉사자가 우리가 소식지를 준비하는 것을 도와주셨습니다. 모든 후원자들께 소식지를 전송해주십시오.

며칠동안 다른 마을에 가서 일을 하느라 여러분들께 답장할 수가 없었습니다.

여러분들이 보내신 돈이 우리 은행구좌에 예치되었다는 전갈을 받았습니다. 저는 다음주에 회계사를 포카라에 보내 돈을 인출할 예정입니다. 후원에 감사드립니다.

탁아소 건립은 이제 막바지 상태에 있습니다. 이제 지붕이 다 올려졌고, 목수들이  건물 내부에서 방들을 만들고 있습니다. 완공하는데 약 10여일 정도가 걸릴 것입니다. 저는 8일 전에 찍은 건물사진을 첨부했습니다.

감사합니다.

충심으로;

마하비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낭기에서 온 소식-2006년 7월 4일 + 51 김수진 2008-04-16 9163
19 낭기에서 온 소식-2006년 1월 24일 + 107 김수진 2008-04-16 5884
18 어깨동무에서 보낸 편지-2006년 1월 20일 + 17 김수진 2008-04-16 4520
17 낭기에서 온 소식-2005년 3월 11일 김수진 2008-04-16 3836
16 낭기에서 온 소식-2005년 3월 8일 + 56 김수진 2008-04-16 6540
15 낭기에서 온 소식-2005년 2월 11일 + 28 김수진 2008-04-16 4925
14 어깨동무에서 보낸 편지-첫번째 보고서를 받고서 + 5 김수진 2008-04-16 3895
13 낭기마을에서 온 소식-2004년 10월 21일 + 21 김수진 2008-04-16 23953
12 낭기마을에서 온 소식-2004년 7월 20일 + 15 김수진 2008-04-16 4028
11 낭기마을에서 온 소식-2004년 6월 1일 김수진 2008-04-16 2761
» 2004-05-22 낭기마을에서 온 소식 김수진 2008-04-16 2593
9 2004-05-01 어깨동무에서 보낸 답장 + 33 김수진 2008-04-16 3604
8 2004-04-29 낭기마을에서 온 소식 + 23 김수진 2008-04-16 3073
7 [RE] 송금 확인이 안되어 가슴졸이고 있던 어깨동무들에게 보내는 낭기의 답변 - 2004년 3월 18일 김수진 2008-04-16 3269
6 [RE] 격월 송금 동의에 대한 낭기마을 편지 - 2004년 3월 18일 김수진 2008-04-16 2656
5 [RE]격월 송금 부탁에 대한 답변 - 2004년 3월 11일 + 32 김수진 2008-04-16 3193
4 [RE] 첫 송금후 낭기에서 온 편지 - 2004년 3월 2일 + 7 김수진 2008-04-16 2933
3 [RE] 첫 송금 소식을 낭기에 알리다! - 2004년 2월 25일 + 20 김수진 2008-04-16 3459
2 [RE] 송금을 위해 알아야 할 사항들에 대한 답변 - 2004년 2월 24일 김수진 2008-04-16 2576
1 히말라야 어깨동무에서 송금을 위해 알아야 할 사항들 - 2004년 2월 23일 + 20 김수진 2008-04-16 3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