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2-09-27 15:27:45 IP ADRESS: *.124.235.116

댓글

11

조회 수

2668




















샤또몽벨 홈커밍데이가 마침 하윤숙 동문의 생일이었다
생일 중에서도...아주 특별한 생일!
61번째 생일이니까...한 바퀴 돌아서 다시 1살이 된 날이다
이른바 '환갑잔치'라는 것인데 아주 유쾌하게 보냈다

하윤숙 선생님과 동기인 심산와인반 12기와
심산와인반의 사조직인 '광년이'들이 많이 애썼다
샤또몽벨 회장인 유경채 동문에게도 고맙고
사진을 찍어서 보내준 김주영 전회장도 고맙고
참가해서 축하해준 모든 사람들에게도 고맙고...

하윤숙 선생님이 아주 근사한 샴페인을 매그넘으로 4병이나 내놓으셨다
하선생님의 캐릭터에 맞춘 특별주문 케이크도 너무 근사했다

멋진 날의 멋진 파티였으니 여기에 사진을 남긴다
profile

심산

2012.09.27 15:29
*.124.235.116
Photographed by Kim Juyoung

맨 아래 사진은 내가 선물한 전각라이터!
일산행진일산청...환갑의 의미와도 잘 맞는듯 해서 선물했다...^^

김주영

2012.09.27 17:10
*.78.87.95
윤숙누님 생일 축하드려요..
'오래오래 사세요'라고 하면 너무 복고풍 멘트일까요?ㅋㅋㅋ
암튼 행복하세요..^^

이청인

2012.09.27 20:43
*.218.49.141
언니가 너무 행복했다고 몇번을 저에게 이야기 하더군요.
12기여러분 감사합니다.
생애 아름다운기억을 간직한 특별한생일을 만들어주셔서.
샘~~~행복한공간. 갖고계심 감솨
주영선배~~~아름다운 시간 간직할수 있게 해주심 감사
광년~~~함깨 하지못해 미안...그렇지만 아름다운 그대들 사랑하오
몽벨러여러분 자리를 함깨 해주셔서 더욱더 좋은시간 된것같아요
함깨하면 힘이 됨니다.
profile

명로진

2012.09.28 11:42
*.192.162.154
멋지십니다. 역시.....

저는 모르는 분이시지만

하윤숙 선생님은

멋진 분이리라...

생각합니다. ^^

한영실

2012.09.28 08:59
*.193.83.41
행복한 하루였습니다. *^^*

김신애

2012.09.28 09:14
*.39.201.66
저도 저렇게 멋지게 살고 싶네요. 멋지세요.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

박미라

2012.09.28 11:19
*.248.67.14
와....사진으로 다시 보니 정말 멋지네요. 저렇게 멋진 생일 축하를 받으시는 특별한 윤숙 선생님....행복하고 건강하세요.
profile

심산

2012.09.28 14:07
*.120.39.149
환갑에 저렇게 많은 젊은 친구들한테 축하를 받으며
근사한 샴페인으로 축배를 들 수 있다는 거...
아주 성공적인 삶이다
쉽지 않다

아아 나도 보기 좋게 나이 들어가야 하는데...ㅋ
profile

임회선

2012.09.28 14:55
*.226.222.70
축하드리면서. 부러웠습니다. 부러우면. 지는거라는데....ㅋㅋ

하윤숙

2012.10.05 16:29
*.236.233.126
두집 살림에 이번주 좀 바빴습니다. 오늘에야 글 올리네요. 정말 특별한, 정성이 넘친 멋진 최고의 생일이었습니다. 다들 너무 고맙고 귀한 선물에 사진에 많이 행복했고 앞으로 우리 좋은날 많이 만들어 갑시다. 고마와요.

하윤숙

2012.10.05 19:13
*.236.233.126
주영씨 저번에도 이번에도 또 봐도 좋은 사진들 고마워요. 흑백사진도 좋고, 많이 애쓰셨어요.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하윤숙 동문 생일파티 사진전 + 11 file 심산 2012-09-27 2668
67 샤또몽벨 홈커밍데이 120926 + 9 file 심산 2012-09-27 2026
66 아침에 든 철학적 의문 두 가지 + 8 file 심산 2012-09-27 1880
65 와인반은 살아남을 수 있을까? + 10 심산 2011-07-21 2849
64 [Wine in Music] Part 2 Lyrics 심산 2011-07-14 2230
63 [Wine in Music] 사진전(2) + 6 file 심산 2011-05-13 2488
62 [Wine in Music] 사진전(1) + 5 file 심산 2011-05-13 2508
61 와인에는 격식이 없다 + 9 file 심산 2011-01-17 2870
60 심산의 와인예찬(56) 클라렛은 보르도 와인의 애칭 + 1 file 심산 2009-05-05 4138
59 심산의 와인예찬(55) 이룰 수 없었던 본드의 꿈 + 10 file 심산 2009-04-25 3402
58 심산의 와인예찬(54) 이른 아침에 마시는 샴페인 + 3 file 심산 2009-03-06 3628
57 심산의 와인예찬(52) 마리아주 모르면 간첩이라고? + 4 file 심산 2009-02-03 4119
56 심산의 와인예찬(50) 007 와인의 역사/서문 + 8 file 심산 2009-01-12 3892
55 심산의 와인예찬(49) 사랑의 묘약 혹은 선망의 음료 + 5 file 심산 2008-12-26 3524
54 심산의 와인예찬(48) 베테랑 집사가 깨뜨린 와인 + 4 file 심산 2008-12-12 3988
53 심산의 와인예찬(47) 피눈물과 땀방울의 결실 + 3 file 심산 2008-11-26 3536
52 심산의 와인예찬(46) 판도라의 상자 + 4 file 심산 2008-11-14 3986
51 심산의 와인예찬(45) 파리의 심판 + 6 file 심산 2008-10-30 4149
50 심산의 와인예찬(44) 월스트리트 여피들이 사랑한 와인 + 7 file 심산 2008-10-19 3880
49 심산의 와인예찬(43) 외로운 일상의 위안 + 3 file 심산 2008-10-04 39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