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1-05-13 13:09:06 IP ADRESS: *.224.135.85

댓글

6

조회 수

2495















2011년 5월 11일(수) 밤 7시 30분~12시
심산 공개특강 [Wine in Music] Part1

많은 분들이 오셔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심산스쿨 인디반/사진반 출신의 서영우 동문이 사진을 찍어주셨습니다

심산스쿨 홈페이지는 초상권을 개무시(!)합니다
그냥...닥치고 사진들이나 즐감!^^
profile

심산

2011.05.14 00:02
*.110.21.170
그윽하고 기품 있는 미인들이 꽤 있네...ㅋ

강지숙

2011.05.15 01:37
*.33.98.20
선생님. 살 너무 찌신거 아니예욤?
profile

오명록

2011.05.16 10:04
*.51.77.30
안감독님 너무 웃겨..^^
편집하면서 거의 매일 안감독님 얼굴보고 있는데 이렇게 확바뀌다니다니..
자기 너무 영해졌다..ㅎㅎㅎ

박미라

2011.05.16 10:52
*.106.174.41
영우씨가 사진을 멋있게 찍으시네요.

최준석

2011.05.16 11:17
*.152.24.74
백군.. 심각한데..^^

황현명

2011.05.27 13:27
*.10.164.234
ㅠㅠ(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 하윤숙 동문 생일파티 사진전 + 11 file 심산 2012-09-27 2694
67 샤또몽벨 홈커밍데이 120926 + 9 file 심산 2012-09-27 2041
66 아침에 든 철학적 의문 두 가지 + 8 file 심산 2012-09-27 1897
65 와인반은 살아남을 수 있을까? + 10 심산 2011-07-21 2870
64 [Wine in Music] Part 2 Lyrics 심산 2011-07-14 2242
» [Wine in Music] 사진전(2) + 6 file 심산 2011-05-13 2495
62 [Wine in Music] 사진전(1) + 5 file 심산 2011-05-13 2515
61 와인에는 격식이 없다 + 9 file 심산 2011-01-17 2892
60 심산의 와인예찬(56) 클라렛은 보르도 와인의 애칭 + 1 file 심산 2009-05-05 4162
59 심산의 와인예찬(55) 이룰 수 없었던 본드의 꿈 + 10 file 심산 2009-04-25 3421
58 심산의 와인예찬(54) 이른 아침에 마시는 샴페인 + 3 file 심산 2009-03-06 3652
57 심산의 와인예찬(52) 마리아주 모르면 간첩이라고? + 4 file 심산 2009-02-03 4135
56 심산의 와인예찬(50) 007 와인의 역사/서문 + 8 file 심산 2009-01-12 3912
55 심산의 와인예찬(49) 사랑의 묘약 혹은 선망의 음료 + 5 file 심산 2008-12-26 3534
54 심산의 와인예찬(48) 베테랑 집사가 깨뜨린 와인 + 4 file 심산 2008-12-12 4004
53 심산의 와인예찬(47) 피눈물과 땀방울의 결실 + 3 file 심산 2008-11-26 3560
52 심산의 와인예찬(46) 판도라의 상자 + 4 file 심산 2008-11-14 4011
51 심산의 와인예찬(45) 파리의 심판 + 6 file 심산 2008-10-30 4167
50 심산의 와인예찬(44) 월스트리트 여피들이 사랑한 와인 + 7 file 심산 2008-10-19 3894
49 심산의 와인예찬(43) 외로운 일상의 위안 + 3 file 심산 2008-10-04 39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