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심산 등록일: 2013-12-05 17:41:07 IP ADRESS: *.12.64.210

댓글

11

조회 수

2538

[비트][태양은 없다]를 스크린으로 다시 본다

-청춘, 가슴을 뛰게 하는 이름: 정우성 특별전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 20131210()~22()

 

[비트][태양은 없다]를 스크린으로 다시 볼 기회가 생겼습니다

 

청춘, 가슴을 뛰게 하는 이름: 정우성 특별전

http://www.koreafilm.or.kr/cinema/program_view.asp?g_seq=100&p_seq=727

 

[비트][태양은 없다]의 상영일정표는 아래와 같습니다

 

1215() 오후 330: [비트] 상영 후 '김성수 감독/정우성'과의 대화

1217() 730: [태양은 없다] 상영

1219() 오후 430: [비트] 상영

1220() 오후 2: [태양은 없다] 상영

1222() 오후 2: [비트] 상영

 

profile

심산

2013.12.05 17:43
*.12.64.210

흠...15일에는 오랫만에 성수랑 우성이랑 만나보겠군?

17일에는 산에도 가야 되고 저녁에 송년회 일정이 있어서 패쓰!

19일은 목요일이니까...[심산반 32기] 애들이랑 같이 볼까?

22일은 금요일이니까 [심산상급반 7기] 아해들하고...?ㅋ

 

어때? 단체관람...참여할 사람들 있으면 아래에 댓글 좀 달아봐...^^

전희욱

2013.12.09 14:08
*.193.61.251

20일 날 저 갈께요. 어차피 수업 있는 날은 모든 일정을 비워나서...ㅋ

이지안

2013.12.09 17:03
*.210.19.236

19일, 20일 저요!

profile

심산

2013.12.09 17:20
*.139.1.130

흠...더 손 들어 봐!

근데 티켓은 남아 있을라나?

저번에 이정재 특별전 할때는 난리도 아니었던데...

한영실

2013.12.09 22:26
*.150.45.131

손 번쩍이요 *^^*


김시은

2013.12.13 18:07
*.33.144.9

19일 우리 함께 해요 ~ ㅋㅋㅋ

오태경

2013.12.20 11:47
*.66.251.202

장국영 특별전할때, 장국영이 무대인사하는 것도 아닌데 매진이 되어.... 영자원까지 갔다가 돌아왔던 저로서는....

정우성의 무대인사및 관객과의 대화시간이 있다는 안내를 본 순간

현장예매는 일찌감치 포기했어요. 날짜마다 일이 있어서 동참하진 못했지만

비트는 그냥 CGV에서 돈받고 회고전 했으면 좋겠어요~

profile

심산

2013.12.20 19:23
*.12.64.210

목요일 금요일 연속해서 두 편 다 봤다!

나름 감회가 새록새록...콧잔등도 시큰...^^

김시은

2013.12.21 11:31
*.33.144.9

두편 다 이번에 처음 봤는데...정말...ㅠ.ㅠ....좋은기회에 스크린에서 봐서 마음이 쿵... !

전희욱

2013.12.21 16:43
*.236.247.183

저도 재밌었어요...그리고 32기 여러분 만나서 무지 반가웠어요 ^^

김시은

2013.12.21 19:14
*.33.144.9

저도 반가웠답니다 반전 있는 선배님 ㅋㅋ 담에 또 뵈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 영화 [예수보다 낯선] 후반 펀딩 안내 + 2 file 심산 2017-08-02 550
» [비트]와 [태양은 없다]를 스크린으로 다시 본다 + 11 심산 2013-12-05 2538
67 시나리오를 쓴 소설가들 + 3 심산 2013-11-18 2429
66 김대우 감독의 신작 [인간중독] 고사현장 + 3 file 심산 2013-10-19 2474
65 심산스쿨 교도소 참관단 모집 + 38 심산 2012-09-06 3744
64 문화권력 균형화 전략? + 4 심산 2012-07-24 2384
63 시나리오작가와 표준계약서의 의의 심산 2012-06-28 3198
62 할리우드 영화산업에서의 시나리오작가 심산 2012-06-28 4061
61 [태양은 없다] 1998-2012 + 9 file 심산 2012-04-24 3550
60 한미FTA를 반대하는 문화예술언론인 + 8 심산 2011-11-21 2714
59 김진숙, 그녀와 영화를 보고 싶습니다 + 2 file 심산 2011-10-04 2760
58 박헌수 컴백 기념 사진전 + 15 file 심산 2011-09-03 5765
57 한국영화의 슬픈 현주소 + 8 심산 2010-05-26 4953
56 '시' 각본, 영진위에서 '빵점' 매겼다 + 11 file 심산 2010-05-25 3564
55 김수현 작가와 임상수 감독의 갈등 + 6 file 심산 2009-11-03 5335
54 죽을 때까지 섹시하기 + 3 file 심산 2009-10-01 4408
53 한국영화에도 클래식이 있다 + 5 file 심산 2009-09-28 3999
52 2008년 한국영화, 7편만 돈 벌었다 + 2 심산 2008-12-03 5053
51 2008년 마이너리티 영화 성적표 + 2 심산 2008-12-01 4267
50 스토리텔링의 비밀 + 6 심산 2008-10-25 6561